1,140 ▲ 10 (+0.88%) 05/25 장마감 관심종목 관심종목

기업정보

자산변동

그래프 설명

동 기업의 총자산(자산총계)은 증가세를 보이던 중, 2015년을 기점으로 다시 줄어들고 있으며, 최근분기말 자산구성을 살펴보면 총자산 중 유형자산이 38.1%를 차지하며 가장 많습니다. 유형자산이 많은 경우 설비투자를 위해 쓰이는 경우도 있지만 영업이나 생산에 직접적인 도움을 주지 못하는 자산은 기업의 효율성을 떨어뜨릴 수 있으며 유형자산의 성격에 따라 매년 거액의 감가상각비가 발생한다면 실적이 좋지 않게 나올 수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영업활동에 쓰이는 유형자산은 기업의 수익성, 성장성은 향상시키고 안정성은 감소시키는 경향이 있습니다.그리고 2013년도에는 전체 자산이 53.7% 증가하였는데 그 중에서도 당좌자산의 증가율이 127.7%로 가장 높습니다. 당좌자산은 가장 환금성이 높은 자산으로 당좌자산이 크게 증가하면 일반적으로는 재무적인 안정성이 크게 증가했다고 할 수 있으나 필요이상으로 외상매출이 많아진 경우에도 이러한 현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그리고 2017년도에는 전체 자산이 0.6% 감소하였는데 그 중에서도 재고자산의 감소율이 37.3%로 가장 높습니다. 재고자산의 급격한 감소는 현재 보유하고 있는 재고자산을 급격하게 줄인 경우인데 재고가 적정 수준이하로 내려가는 경우 영업활동이 부진으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단위 : 억원, %

항 목 2014년 2015년 2018년 2019년 2020년 03월
현금 및 현금등가물 106.1 168.5 - - -
단기금융상품 2.0 4.2 - - -
단기투자증권 - - - - -
매출채권 92.8 152.1 - - -
당좌자산(계) 314.5 375.8 - - -
재고자산(계) 114.7 81.7 - - -
유동자산(계) 429.2 457.6 972.3 601.3 513.8
투자자산(계) 15.1 22.3 - - -
유형자산(계) 663.5 724.7 - - -
무형자산(계) 150.9 194.6 - - -
기타비유동자산계 60.6 118.4 - - -
비유동자산(계) 890.1 1,060.0 818.9 576.6 561.7
자산총계 1,319.2 1,517.6 1,791.1 1,178.0 1,075.6

자본과 부채

그래프 설명

동 기업의 자기자본(자본총계)은 증가세를 보이던 중, 2014년을 기점으로 다시 줄어들고 있으며, 부채비율은 계속 하락하던 중 2014년 74.57%를 저점으로 다시 증가하고 있습니다.또한 자본잉여금과 이익잉여금을 합해 자본금으로 나눈 유보율은 2014년 754.5%까지 증가한 후 줄어드는 모습입니다. 주가가 낮은 상태에서의 증자 혹은 과도한 배당 실적악화는 이 비율을 떨어뜨릴 수 있습니다.그리고 자본의 구성을 보면, 당기순이익의 누적으로 발생한 유보이익(이익잉여금)과 자산재평가나 증자를 통한 불입자본(자본금+자본잉여금)의 비율이 -0.1:1 입니다. 즉 자본의 질적인 체력이 좋지 않습니다.

단위 : 억원, %

항 목 2014년 2015년 2018년 2019년 2020년 03월
매입채무 23.3 33.4 - - -
단기차입금 157.0 301.8 - - -
유동성장기부채 25.4 103.3 - - -
유동부채(계) 332.4 567.2 803.2 623.4 463.7
장기사채(계) - 75.0 - - -
장기차입금(계) 217.5 192.7 - - -
비유동부채(계) 231.1 293.0 302.3 273.9 339.7
부채총계 563.5 860.1 1,105.5 897.3 803.4
자본금 88.5 88.5 - - -
자본잉여금 397.2 397.2 - - -
이익잉여금 270.5 124.3 - - -
자산총계 755.7 657.4 685.6 280.6 272.2
데이타 제공 : 한국신용평가정보 ☎ 02-3771-4738 (webmaster@kisinfo.com)
Copyright (c) 2005 Korea Information Service, All Rights Reserved.
1994.60

▲24.47
1.24%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15,500▼
  2. 카카오268,000▲
  3. 삼성전자48,850▲
  4. NAVER241,000▲
  5. 셀트리온헬스91,100▲
  6. 현대차96,000▲
  7. LG화학389,000▲
  8. KT&G86,000▲
  9. 파미셀23,350▲
  10. 씨젠113,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