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4,500 ▼ 2,500 (-2.34%) 02/21 장마감 관심종목 관심종목

종목뉴스

대출가능
세븐일레븐, 드라이브인 점포 6곳에 전기차 충전소 설치
뉴스핌 | 2019-12-10 09:49:00
롯데쇼핑(023530)
104,500 ▼ 2,500 (-2.34%)
02/21 장마감
종목뉴스/공시더보기
02월 21일 매매동향더보기
  • 기관 20일 누적 : 0
  • 외국인 지분율 : 0.0%
토론방 시세분석 기업분석

[서울=뉴스핌] 남라다 기자 = 세븐일레븐이 친환경 공익 인프라 확충에 속도를 내고 있다.

세븐일레븐은 교외 국도변에 위치한 드라이브인(Drive-in) 점포 6개점에 1차적으로 전기차 충전기 설치를 마치고 본격적으로 서비스 제공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세븐일레븐 가평자전거테마파크점에 설치된 전기차 충전기 모습. [사진=세븐일레븐 제공] 2019.12.10 nrd8120@newspim.com

앞서 세븐일레븐은 지난 6월 한국전기차충전서비스와 함께 친환경 전기차 충전소 및 서비스 제공 업무협약(MOU)를 체결한 바 있다.

전기차 충전기가 설치된 점포는 가평자전거테마파크점·안성죽산녹박점·용인명지대점·화성태안안녕점·서귀포덕수점·여수오토파크점 등 6곳이다.

세븐일레븐 전기차 충전소 설치 점포의 자세한 위치는 한국전기차충전서비스 홈페이지나 환경부 전기차 충전소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한국전기차충전서비스의 '해피차저'(Happycharger) 회원카드나 개인 신용카드를 사용해 충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완충 시간은 약 30분에서 1시간 정도 소요된다. 다만 차량 제조사에 따라 다를 수 있다.

세븐일레븐은 교외 나들이에 나선 전기차 이용자들의 편의를 높일 수 있고, 드라이브인 점포인 만큼 주차 및 편의점 이용도 편리해 해당 가맹점의 고객 증가에도 긍정적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경영주와의 협의를 거쳐 전기차 충전 서비스 운영점을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희석 세븐일레븐 시설인테리어팀장은 "환경 문제는 범사회적 이슈로서 그 중요성이 계속 커지고 있는 만큼 기업들도 환경 보호 활동에 적극 나서야 한다"며 "이제 편의점은 일상 생활 플랫폼으로 자리잡았다. 세븐일레븐은 친환경 편의점으로서 전국 인프라망을 십분 활용해 다양한 환경 사랑 활동을 지속 펼쳐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세븐일레븐은 지난해부터 전사적으로 미세먼지 방지를 위한 다양한 환경사랑 활동을 펼치고 있다. 지난해 봄부터 전국 점포에 미세먼지 예방 동전 모금함을 설치하고 환경 기금을 마련하고 있다. 지난 4월엔 모금액 약 6100만원을 환경재단에 전달했다. 또한 미세먼지 예방 상품 판매 수익금 기부, 지역 아동 대상 미세먼지 '맘(mom)편한 KIT'후원 등을 진행했다.

nrd8120@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전뉴스
롯데슈퍼, 1등급 한우 "반값" 판매
다음뉴스
세븐일레븐, 연말 홈파티족 겨냥 케이크·밀키트 선봬
2162.84

▼32.66
-1.49%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77,500▼
  2. 소프트센우38,550▲
  3. 삼성전자59,100▼
  4. 성문전자우13,800-
  5. 셀트리온헬스64,300▼
  6. 메디앙스9,650▼
  7. 이루온1,655▲
  8. 오공12,050▼
  9. 신풍제약8,930▲
  10. 모나리자8,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