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nkels
4,670 ▼ 100 (-2.10%)
10/29 장마감 관심종목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엠게임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종목뉴스

대출가능
엠게임-타이곤모바일, "열혈강호" IP 모바일 사업 협력 계약 체결
뉴스핌 | 2020-07-15 16:37:00
엠게임(058630)
4,670 ▼ 100 (-2.10%)
10/29 장마감
종목뉴스/공시더보기
10월 29일 매매동향더보기
  • 기관 20일 누적 : 0
  • 외국인 지분율 : 0.0%
토론방 시세분석 기업분석

[서울=뉴스핌] 조정한 기자 = 엠게임(058630)(대표 권이형)은 룽투코리아의 자회사 타이곤모바일(대표 김봉준)과 중화권을 제외한 아시아 지역에 대한 '열혈강호' IP(지식재산권) 기반 모바일게임 사업 협력 계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중화권(중국, 대만, 홍콩, 마카오) IP 계약은 지난 2017년 체결된 상태로, 이번 추가 계약으로 엠게임은 자사가 개발 중인 모바일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진열혈강호'를 국내를 포함한 아시아 전 지역에 출시할 수 있게 됐다. 

[자료=엠게임]

엠게임은 '열혈강호 온라인'이 인기리에 서비스 중인 국내 혹은 동남아시아 시장에 '열혈강호 온라인'을 정통 계승, 진화시킨 모바일 MMORPG '진열혈강호'를 2020년 하반기 내에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첫 출시는 국내와 동남아시아 지역 모두 고려 중이며, 선택과 집중 전략으로 순차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진열혈강호'는 지난 15년 간 한국, 중국, 대만, 일본, 베트남, 태국 등 아시아 지역에서 인기 리에 서비스 중인 '열혈강호 온라인'의 정통 계승작이라는 점에서 아시아 지역 성공 기대감이 높다.

권이형 엠게임 대표는 "이번 계약으로 중국 판호 문제로 오랜 기간 출시일을 확정 짓지 못했던 '진열혈강호'의 출시를 빠르게 추진할 수 있게 됐다"라며 "현재 국내를 비롯해 중국과 북미, 터키 지역에서 기존 온라인게임들의 매출이 증가 추세에 있는 가운데, '진열혈강호'와 같이 강력한 IP의 신규 매출이 더해지면 하반기 큰 폭의 도약이 가능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진열혈강호'의 원작 '열혈강호 온라인'은 인기 무협만화 '열혈강호'를 기반으로 개발한 코믹 무협 온라인게임으로, 지난 2004년 한국 서비스를 시작으로 중국, 대만, 태국, 일본, 미국, 베트남 등에 진출한 글로벌 장수 인기게임이다. 

giveit90@newspim.com

와이제이엠게임즈, 中 러커VR 통해 VR콘텐츠 서비스 개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전뉴스
'엠게임' 52주 신고가 경신, 단기·중기 이평선 정배열로 상승세
다음뉴스
'엠게임' 15% 이상 상승, 단기·중기 이평선 정배열로 상승세
2326.67

▼18.59
-0.79%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53,500▲
  2. 삼성전자58,300▼
  3. 진원생명과학28,200▲
  4. 시스웍2,695↑
  5. 엑세스바이오30,700▲
  6. 라이브파이낸1,360▲
  7. 카카오343,000▼
  8. 현대차170,000▼
  9. 러셀2,795-
  10. 삼성바이오로698,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