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25 ▲ 200 (+19.51%)
10/30 장마감 관심종목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데일리블록체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종목뉴스

대출가능
DBC, 올 상반기 누적 수주 140억 원 돌파…"디지털 뉴딜 수혜 탄력"
뉴스핌 | 2020-08-05 15:57:00
데일리블록체(139050)
1,225 ▲ 200 (19.51%)
10/30 장마감
종목뉴스/공시더보기
10월 30일 매매동향더보기
  • 기관 20일 누적 : 0
  • 외국인 지분율 : 0.0%
토론방 시세분석 기업분석

[서울=뉴스핌] 김준희 기자 = 스마트시티 솔루션 전문기업 데일리블록체인(139050)(DBC)의 올해 상반기 수주액이 140억 원을 돌파했다.

DBC는 과제 선정 등을 포함한 올해 상반기 누적 수주액이 142억 원이라고 5일 밝혔다. 같은 기간 수주 잔고는 146억 원에 이른다. DBC는 상반기 공공기관이 발주한 SOC(사회간접자본) 사업 및 디지털 뉴딜 관련 사업과 연구 과제 등을 포함해 총 22건의 프로젝트를 수주했다.

[로고=데일리블록체인]

주요 수주 프로젝트는 4차산업 기술 기반 SOC 사업인 스마트시티 솔루션 및 인프라 구축으로 구성됐다. △IoT(사물인터넷) 활용 대기배출 및 위험 시설물 관리시스템 구축 △시내 BIS(버스정보시스템) 인프라 구축 △5G 기반 대용량 IoT 기술개발 등이 있다. 이 밖에 전기차 충전 플랫폼 구축, 항공 및 해상 관리 솔루션 등의 정부 주관 과제에도 참여하고 있다.

DBC는 하반기 역시 '한국판 뉴딜' 정책 추진에 따른 수주 확대를 전망하고 있다. 4차 산업 기반 SOC 사업 투자 확대기조에 더해 하반기에는 디지털 뉴딜 부문이 본격 추진될 것으로 관측되기 때문이다.

회사 측은 디지털 뉴딜 핵심기술로 꼽히는 AI(인공지능), 블록체인 등이 '그린 뉴딜' 부문에서도 확대 적용이 가능한 만큼, 환경 및 에너지 부문 관련 사업 참여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실제 DBC는 지난 2월 인천청이 발주한 IoT활용 대기배출시설 관리시스템 구축 사업을 수행하고 있고, '제주 전기차 충전 인프라 공유 플랫폼 구축' 사업의 연구 과제에도 참여하고 있다.

조영중 DBC 대표는 "한국판 뉴딜로 인해 AI 부문 및 환경과 에너지 부문의 강세와 블록체인 예비타당성 통과로 인해 블록체인 부문의 강세로 외부시장이 크게 증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조 대표는 이어 "하반기 한국판 뉴딜 추진이 본격화 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는 만큼 DBC가 보유한 4차 산업 기술들을 디지털 분야는 물론, 친환경 사업인 '그린 뉴딜'에도 적용할 수 있는 방안들을 검토해 한국판 뉴딜 핵심 수행 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강조했따.

한국판 뉴딜은 2025년까지 160조 원이 투입되는 대단위 국가 프로젝트다. '디지털'과 '그린'을 두 축으로 SOC 핵심 인프라 및 도시, 산업 현장의 디지털화와 친환경화가 목표다. 지난 달 27일 한국판 뉴딜 실무지원단이 구성되며, 하반기 관련 사업 추진 속도가 높아질 전망이다.

zunii@newspim.com

DBC, AI기반 지능형 CCTV 개발 사업 돌입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전뉴스
DBC, 원주시 스마트타운 조성 사업 수주
다음뉴스
DBC, AI기반 지능형 CCTV 개발 사업 돌입
2267.15

▼59.52
-2.56%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41,500▼
  2. 삼성전자57,100▼
  3. 데일리블록체1,280▲
  4. LG화학615,000▼
  5. 빅히트143,000▼
  6. HMM9,020▼
  7. 삼성엔지니어11,850▲
  8. 제일파마홀딩23,550▲
  9. 두산중공업13,750▼
  10. 진원생명과학28,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