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뉴스

대출가능
트위터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zoom in zoom out 목록보기
안산시 내년 노인 맞춤형 일자리 4258명 모집
뉴스핌 | 2020-12-03 13:55:42

[안산=뉴스핌] 박승봉 기자 = 경기 안산시는 내년도 어르신 맞춤형 일자리에 올해보다 230명 늘어난 4258명을 모집하고 있다고 3일 밝혔다.

시 노인복지과에 따르면 내년도 어르신의 일자리를 위해 시는 올해보다 10억 원을 늘린 155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4개 유형 64개 사업을 마련했다. 이 가운데 불법촬영감시단, 시니어금융업무지원 등 4개 일자리가 새롭게 발굴됐다.

안산시는 내년도 어르신 맞춤형 일자리에 올해보다 230명 늘어난 4258명을 모집하고 있다고 3일 밝혔다. [사진=안산시] 2020.12.03 1141world@newspim.com

일자리는 △만 65세 이상 기초연금수급자 노인이 신청 가능한 공익활동형(스쿨존지킴이, 공원관리, 문화재지킴이, 깔끄미사업단 등 44개 사업) △만 65세 이상 신청 가능한 사회서비스형(보육시설도우미, 장애인관련시설지원 등 7개 사업) △만 60세 이상 노인을 위한 시장형(은빛세차사업, 명품기름, 카페화랑, 공동작업장 등 12개 사업) △취업알선형 등으로 구성됐다.

노인 일자리사업은 유형에 따라 공익활동 평균 11개월(10~12개월), 사회서비스형 10개월 사업으로 나뉘며, 참여희망자는 오는 4일까지 기초연금수급자확인서, 주민등록등본과 통장사본을 지참해 안산시니어클럽, 상록구·단원구·동산 노인복지관, 상록구·단원구 노인지회 등 각 사업 수행기관에 직접 방문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안산시청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안산시 노인복지과 또는 노인일자리 수행기관 등으로 문의하면 된다.

시 노인복지과 관계자는 "어르신들이 다양한 일자리 참여를 통해 건강하고 행복한 노후 생활을 보장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산시는 올해 '노인일자리 사업 및 사회활동지원사업' 전국 평가에서 안산시니어클럽이 보건복지부 장관상 '최우수상'을 수상하고 동산노인복지관이 우수 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어르신 일자리 창출 및 확대에 모범이 되고 있다.

1141world@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트위터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zoom in zoom out 목록보기
이전뉴스
로보락, 로봇-무선 청소기 직접 체험 가능한 '로보홀리데이' 팝업스토어 오픈
다음뉴스
"신라젠 사건" 공보담당 검사 "채널A 기자 취재에 특이점 없었다"
회원 로그인  로그인
3085.90

▼64.03
-2.03%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30,500▼
  2. 삼성전자88,200▼
  3. 셀트리온헬스143,700▼
  4. 현대차240,500▼
  5. 에어부산3,900▼
  6. 필룩스4,830▲
  7. 셀트리온제약187,300▼
  8. SK하이닉스127,500▼
  9. 삼성물산153,000▲
  10. 대한항공32,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