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뉴스

대출가능
트위터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zoom in zoom out 목록보기
게임주, 한한령 기대감에 일제히 ‘강세’
이투데이 | 2020-12-03 13:57:09

[이투데이] 구성헌 기자(carlove@etoday.co.kr)

중국이 약 4년 만에 한국 게임에 대한 '한한령'(한류 제한령)을 풀고 국내 중견 게임사 컴투스의 게임에 판호(중국 내 게임 서비스 허가)를 발급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게임업종 주가가 일제히 강세를 보이고 있다.

3일 오후 1시36분 현재 컴투스는 전일대비 8.37%(1만1900원) 15만4000원을 기록 중이고, 엔씨소프트도 0.81%(7000원) 오른 86만6000에 거래되고 있다.

또한 넷마블(3.59%), 펄어비스(6.27%), 웹젠(3.33%), 더블유게임즈(3.66%), 위메이드(4.13%) 등도 일제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관련업계에 따르면 중국 국가신문출판서는 전날 컴투스의 게임 '서머너즈 워 : 천공의 아레나'에 외자(외산) 판호를 발급했다고 공지했다.

중국은 지난 2017년 3월 한반도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에 따른 경제 보복이 시행된 이후로 한국게임사에ㅐ는 약 3년 9개월째 판호를 단 한 건도 내주지 않고 있었다.

중국은 한국 이외에도 국내외 게임 판호 총량을 줄여왔다. 게임 판호 발급 건수는 2017년 9368건에 달했지만 2018년 2064건, 2019년 1570건, 올해 상반기 609건으로 줄었다. 외자 게임 판호 건수는 2017년 467건에서 2018년 55건, 2019년 185건, 올해 상반기 27건으로 줄었다.

중국 당국이 컴투스 게임에 돌연 판호를 발급하면서 국내 게임업계에서는 게임 규제가 서서히 완화되는 것 아니냐는 전망이 나오며 기대감 역시 커지고 있다.



[연관기사]
[특징주] 컴투스, 서머너즈워 중국 외자판호 확보 영향에 ‘급등’
컴투스, 서머너즈워 중국 외자판호 확보 영향 ‘목표가ㆍ투자의견↑’ - KTB투자증권
중국 '게임 한한령' 4년 만에 풀렸다...컴투스 ‘서머너즈 워’ 외자판호 발급
컴투스, 중대형 게임사로 도약 전망 '매수' -KTB투자
컴투스, ‘서머너즈 워: 백년전쟁’ 글로벌 CBT시작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zoom in zoom out 목록보기
이전뉴스
[포토] '무사히 수능 치루길'
다음뉴스
[포토] 수능, 모의고사로 마지막 점검
회원 로그인  로그인
3085.90

▼64.03
-2.03%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30,500▼
  2. 삼성전자88,200▼
  3. 셀트리온헬스143,700▼
  4. 현대차240,500▼
  5. 에어부산3,900▼
  6. 필룩스4,830▲
  7. 셀트리온제약187,300▼
  8. SK하이닉스127,500▼
  9. 삼성물산153,000▲
  10. 대한항공32,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