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뉴스

대출가능
트위터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zoom in zoom out 목록보기
스가, 남관표 대사 이임 접견 거부…"위안부 피해자 판결 때문?"
한국경제 | 2021-01-17 23:31:03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남관표 주일본 한국대사와 이임 면담을 거부했다.

한일 외교 소식통 등에 따르면 스가 총리는 남 대사 이임을 계기로 한 접견을
하지 않았다. 결국 남 대사는 스가 총리와 대면 인사 없이 16일 일본을 떠나 귀
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지 민영방송 TBS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에게 일본 정부가 배상해야 한다는
한국 법원의 판결 등을 고려해 스가 총리와 남 대사의 면담이 보류됐다는 일본
정부 관계자들의 설명을 보도했다.

주일 한국대사가 이임에 앞서 일본 총리와 면담하는 것이 관례였다는 점을 고려
하면, 이임면담 거부는 매우 이례적인 일이다.

외교관 출신인 남관표 대사는 한일 관계가 최악으로 치달은 2018년 5월 일본에
부임해 일제강점기 강제징용 피해자 문제 등에 대응해 왔다.

한편,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4일 한국을 떠나는 도미타 고지 주한 일본대사를
만나 한일 관계 개선 의지를 표명했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zoom in zoom out 목록보기
이전뉴스
러 보건장관의 일침 "코로나 백신 접종 후에도 마스크 착용해야"
다음뉴스
지상렬, 장광 딸 미자에 돌직구 고백 "청첩장이 생각이 나"(미우새)
회원 로그인  로그인
증시타임라인
3169.08

▲33.49
1.07%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27,000▲
  2. 삼성전자83,200▼
  3. 이트론1,045▲
  4. 이화전기429▲
  5. 세종텔레콤917▲
  6. 서울식품366↑
  7. 동방12,950↑
  8. 기아차83,300▼
  9. 에이치엘비62,700▼
  10. NAVER39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