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6,700 ▼ 2,700 (-3.02%)
01/26 장마감 관심종목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삼성전자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종목뉴스

대출가능
[이건희 별세] 삼성, 애도 속 차분히 정상업무…"업무 차질 없다"
뉴스핌 | 2020-10-25 15:23:18
삼성전자(005930)
86,700 ▼ 2,700 (-3.02%)
01/26 장마감
종목뉴스/공시더보기
01월 26일 매매동향더보기
  • 기관 20일 누적 : 0
  • 외국인 지분율 : 0.0%
토론방 시세분석 기업분석

[서울=뉴스핌] 구윤모 기자 = 이건희 삼성 회장이 별세한 25일 삼성 전 임직원은 고인을 애도하면서도 차분히 정상 업무를 이어가고 있다. 

삼성은 이날 사내 게시판을 통해 이 회장의 부고를 전한 뒤 온라인 추모관을 열었다. 소식을 접한 임직원들은 이곳에서 이 회장을 기리며 애도하고 있다.

서울 삼성전자(005930) 서초사옥 /김학선 기자 yooksa@

이 회장의 장례는 고인과 유가족의 뜻에 따라 가족장으로 치러진다. 유족 측은 50인 이하로 장례식장을 운영하기로 해 조문객을 최소화 할 예정이다. 조화와 조문도 받지 않기로 해 임직원들 역시 따로 조문을 할 수 없다.

추모 분위기 속에서도 삼성그룹은 정상적으로 업무를 진행해나간다는 방침이다.

전국의 사업장을 정상 가동하고, 다음 주 삼성전자(29일)를 비롯해 삼성전기(26일), 삼성SDI(27일) 등 계열사들의 3분기 실적 발표 일정도 차질 없이 진행된다.

삼성 관계자는 "오늘이 휴일이라 아직 별세 소식을 접하지 못한 임직원들도 많은 것 같다"며 "모든 업무는 정상적으로 진행한다"고 말했다.

이 회장의 빈소는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 지하 2층 17호, 19호, 20호 세 계의 방을 합쳐 마련된다. 장례식장 사정에 따라 오후 5시 이후에 설치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날 외부 조문객은 일체 받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다. 본격적인 장례는 내일부터 시작해 4일장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발인은 28일이고 장지는 에버랜드 또는 수원 선산으로 정해질 것으로 보인다.

이 회장은 지난 2014년 5월 급성심근경색으로 서울 이태원동 자택에서 쓰러진 뒤 6여 년 간 투병 끝에 이날 별세했다.

iamkym@newspim.com

[이건희 별세] 중소기업계 "대·중소기업은 한배를 탄 부부라며 상생강조"
[이건희 별세] '삼성 저격수' 박용진 "새출발, 새질서 시작되길"
[이건희 별세] 삼성준법감시위 "준법문화 정착은 고인이 남긴 과제"
[이건희 별세] 한국노총 "삼가 고인 명복...무노조 경영은 과오"
[이건희 별세] 허창수 전경련 회장 "당신은 영원한 1등...큰 뜻 이어받겠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전뉴스
[이건희 별세] 재계 "큰 별" 지다…26일 삼성 사장단부터 외부 조문 시작(종합)
다음뉴스
'이건희 회장 별세' 삼성그룹株 주가 향방은?…"제한적 등락"
3140.31

▼68.68
-2.14%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24,000▲
  2. 삼성전자87,200▼
  3. 한국비엔씨6,550▼
  4. 삼성제약9,720▼
  5. SFA반도체7,930↑
  6. 현대차253,500▼
  7. LG전자170,500▼
  8. SK하이닉스129,500▼
  9. 셀트리온헬스152,500▲
  10. 기아차90,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