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6,700 ▼ 2,700 (-3.02%)
01/26 장마감 관심종목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삼성전자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종목뉴스

대출가능
[이건희 별세] 노영민 실장, 빈소 방문…유족에게 문대통령 메시지 전달
뉴스핌 | 2020-10-25 19:47:00
삼성전자(005930)
86,700 ▼ 2,700 (-3.02%)
01/26 장마감
종목뉴스/공시더보기
01월 26일 매매동향더보기
  • 기관 20일 누적 : 0
  • 외국인 지분율 : 0.0%
토론방 시세분석 기업분석

[서울=뉴스핌] 김선엽 심지혜 기자 = 노영민 청와대 비서실장이 25일 오후 고(故) 이건희 삼성전자(005930) 회장의 빈소를 방문해 고인을 추모하고 유족들을 위로했다.

노 실장은 이날 오후 7시 30분 경 이호승 청와대 경제수석과 함께 서울 강남구 일원동 서울삼성병원에 마련된 고인의 빈소를 찾았다.

노 실장은 문재인 대통령을 대신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 유족을 위로하고 문 대통령의 메시지를 가족에게 구두로 전달했다.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가운데)과 이호승 경제수석이 2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고(故)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빈소로 들어가고 있다. 2020.10.25 dlsgur9757@newspim.com

앞서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고 이건희 회장 별세에 대한 문재인 대통령의 메시지는 유족들에게 직접 전달될 것"이라며 "노 실장이 구두로 전달할 계획"이라고 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문 대통령은 고인과는 생전이 이렇다 할 인연이 없었다. 이 회장이 2014년 5월 급성 심근경색증으로 쓰러진 뒤 투병 중인 가운데 문 대통령이 2017년 5월 취임했기 때문에 만날 기회가 없었다.

다만, 문 대통령은 취임 이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10여차례 만남을 가졌다. 2018년에는 평양 남북정상회담에 동행하기도 했다. 문 대통령이 상주인 이 부회장에게 어떤 메시지를 전달했을지 주목된다.

노 실장과 이 수석은 이날 빈소에 7분 가량 머물다 떠났다. 이인용 삼성전자 사장이 두 사람을 배웅했다.

노 실장은 '대통령께서 어떤 메시지를 전했는가'라는 취재진의 질문에 "유족들에게 말씀 전했다"라고 짧게 답했다.

앞서 이 회장은 이날 오전 3시59분께 서울 일원동 서울삼성병원에서 별세했다. 향년 78세. 그는 지난 2014년 5월 급성심근경색증으로 서울 이태원동 자택에서 쓰러진 뒤 6년 간 서울 삼성병원에서 투병 생활을 했다.

sunup@newspim.com

[이건희 별세] 이재현 CJ 회장 "자랑스러운 작은아버지"
[이건희 별세] 재계 '큰 별' 지다…26일 삼성 사장단부터 외부 조문 시작(종합)
[이건희 별세] 범현대가 정몽윤·정몽규 조문…"큰 거목이 졌다"
[이건희 별세] 이재용 부회장, 자녀들과 함께 침통한 얼굴로 빈소 도착
[뉴스핌 시론] 삼성을 글로벌 거인으로 키운 이건희 회장의 별세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전뉴스
[이건희 별세] 47년 인연...원불교 "교단장으로 별도 장례 치른다"
다음뉴스
[이건희 별세] 노영민 비서실장, 빈소 방문…유족에게 대통령 메시지 전달
3140.31

▼68.68
-2.14%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24,000▲
  2. 삼성전자87,200▼
  3. 한국비엔씨6,550▼
  4. 삼성제약9,720▼
  5. SFA반도체7,930↑
  6. 현대차253,500▼
  7. LG전자170,500▼
  8. SK하이닉스129,500▼
  9. 셀트리온헬스152,500▲
  10. 기아차90,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