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75 ▲ 35 (+1.80%) 04/02 장마감 관심종목 관심종목

종목뉴스

대출가능
키움證, 작년 순이익 3000억 사상최대
한국경제 | 2020-02-12 02:36:52

[ 전범진 기자 ] 키움증권과 유안타증권이 상반된 지난해 실적을 내놨다. 키움
증권은 연간 순이익 3000억원을 돌파하며 사상 최대 실적을 올렸지만 유안타증
권은 리테일 부문 실적이 대폭 감소하며 순이익이 22.7% 감소했다. 두 증권사
모두 투자은행(IB) 부문 실적은 크게 개선됐다.

키움증권은 지난해 연결 기준 매출(영업수익)이 3조570억원, 순이익은 3628억원
을 올린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1일 공시했다. 2018년 대비 영업수익은 42.4
%, 순이익은 87.8% 증가했다. 키움증권 순이익이 3000억원대를 넘은 것은 2000
년 창사 후 처음이다.

키움증권 실적 개선은 IB 등 비리테일 부문의 성장이 주도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 키움증권 관계자는 “지난해 리테일 부문이 거래대금 감소에도 개인투자
자 시장점유율 30%를 달성하며 선방한 가운데 IB와 자기자본운용(PI) 부문 실적
이 대폭 개선됐다”며 “창사 후 처음으로 비리테일 부문의 영업이익
비중이 리테일 부문 비중을 넘어섰다”고 설명했다.

유안타증권은 지난해 순이익이 809억원으로 2018년(1047억원) 대비 22.7% 줄었
다고 이날 발표했다. 유안타증권 관계자는 “주식 시황과 무관한 IB 부문
에서는 이랜드그룹의 자금조달 딜을 성사시키는 등 성장이 이어졌다”고
말했다.

OCI는 작년 4분기에 643억원의 영업손실을 기록했다고 이날 공시했다. OCI 관계
자는 “태양광산업의 업황 악화가 이어지면서 실적이 부진했다”고
설명했다.

전범진 기자 forward@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뉴스
키움證, 작년 순이익 3000억 사상최대
다음뉴스
"장기금리 기술적 되돌림...하반기 금리 변동성 확대"-유안타증권
1724.86

▲39.40
2.34%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94,500▼
  2. 삼성전자46,750▲
  3. 셀트리온헬스80,400▲
  4. 씨젠90,200▼
  5. 셀트리온제약70,900▲
  6. 톱텍14,850▲
  7. 레몬12,750↑
  8. 파미셀16,950▼
  9. 현대차86,800▲
  10. 삼성SDI232,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