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9,200 ▲ 200 (+0.20%)
07/03 장마감 관심종목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현대차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종목뉴스

대출가능
현대커머셜, 비은행권 최초 "상생결제제도" 참여
뉴스핌 | 2020-06-05 14:46:00
현대차(005380)
99,200 ▲ 200 (0.20%)
07/03 장마감
종목뉴스/공시더보기
07월 03일 매매동향더보기
  • 기관 20일 누적 : 0
  • 외국인 지분율 : 0.0%
토론방 시세분석 기업분석

[서울=뉴스핌] 김규희 기자 = 현대커머셜이 기업의 선택의 폭을 넓히고, 이용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비은행권 최초로 '상생결제제도'에 참여한다고 5일 밝혔다.

2019년 12월 15일, 상생결제 활성화의 일환으로 발표한 '대기업과 중소기업 거래관행 개선 및 상생협력 확산 대책'에 따라 기존에 은행권만 참여 가능했던 상생결제제도에 비은행 금융기관이 참여할 수 있게 됐다.

[서울=뉴스핌] 김규희 기자 = [사진=현대커머셜 제공] 2020.06.05 Q2kim@newspim.com

상생결제제도는 대기업과 중소기업 농·어업협력재단과 중소벤처기업부가 운영하는 제도로, 거래기업(납품기업)이 결제일에 현금지급을 보장 받고 결제일 이전에도 대기업이나 공공기관 수준의 낮은 금융비용으로 결제대금을 조기에 현금화 할 수 있는 제도다.

이 제도에 참여하면 구매기업은 대금 지급 모니터링을 통해 거래기업 부도율 개선과 간접 관리 비용을 절감할 수 있고 민간기업은 동반성장지수 평가 시 가점이 부여되는 장점이 있다.

또 2018년 9월 21일부로 상생결제제도는 2·3차 이하 협력사까지 확대돼, 상생결제로 납품대금을 받은 1차 협력사도 상생결제로 납품대금을 지급하도록 의무화해 협력사들은 대금회수의 안정성을 확보할 수 있다.

협력사들은 현대커머셜의 상생결제제도를 이용하면, 기존 상생결제 상품 외에도 기업설비투자와 장래채권 유동화, 유휴 부동산 개발 등 추가적인 금융 상품을 제공 받아 선택의 폭이 넓다.

현대커머셜 '상생결제제도'는 현대커머셜 대표 번호로 전화하면 신청 가능하다.

현대커머셜 관계자는 "코로나 19 사태로 인한 침체된 경기 속에서 현금흐름에 어려움이 있는 중소기업 협력사들의 안정적인 사업을 돕는 기회를 마련했다"며 "중소기업과 대기업 모두 도움이 되는 제도를 비은행권 최초로 참여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q2kim@newspim.com

현대카드, 'ZERO Edition2' 신상품 4종 출시
중고차도 '비대면'…현대캐피탈 인증중고차, 온라인구매 비중 72% 넘어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전뉴스
[유안타證 주간추천주]현대차·SK·코스맥스
다음뉴스
[리포트 브리핑]현대차, "거대한 포텐셜의 현실화 시작" 목표가 135,000원 - 이베스트투자증권
2152.41

▲17.04
0.80%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09,500▲
  2. SK바이오팜165,000↑
  3. 삼성전자53,600▲
  4. 삼성바이오로771,000▼
  5. 씨젠131,700▲
  6. 카카오294,500▲
  7. LG화학507,000▲
  8. 셀트리온헬스108,500▼
  9. 피엔티14,000-
  10. NAVER278,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