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ㆍ공시

대출가능
[특징주] 시세조정 혐의 네이처셀, 이틀째 급락
뉴스핌 | 2018-06-14 09:33:01
네이처셀(007390)
12,750 ▼ 400 (-3.04%)
10/18 11:29
종목뉴스/공시더보기
10월 17일 매매동향더보기
  • 기관 20일 누적 : 254,959
  • 외국인 지분율 : 2.6%
토론방 시세분석 기업분석

[서울=뉴스핌] 최주은 기자 = 시세 조정 혐의를 받고 있는 네이처셀(007390)이 검찰 압수수색 이후 2거래일 연속 하락세다.

14일 오전 9시 26분 현재 네이처셀은 전 거래일 대비 15.56%(3050원) 내린 1만65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 거래일 30%(8400원) 하락에 이은 이틀째 급락세다.

검찰이 영등포구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했다는 소식이 전해진 12일 주가가 하한가까지 떨어진 데 이어 이날도 크게 떨어졌다.

네이처셀은 퇴행성관절염 줄기세포치료제 후보물질인 '조인트스템' 임상 관련 호재로 작년 말부터 주가가 급등했다. 하지만 지난 3월 조인트스템의 조건부 허가를 식약처에 신청했다가 반려당했고 이후 주가가 급락했다.

검찰은 이 과정에서 라정찬 네이처셀 대표 등이 허위과장 정보를 활용해 주가와 시세를 조종했을 가능성을 의심하고 있다.

이에 대해 라성찬 네이처셀 대표는 홈페이지를 통해 “양심과 법률에 반하는 어떠한 행동도 한 적이 없다”면서 “네이처셀 주식 관련한 시세 조종을 시도한 적이 전혀 없다”고 밝혔다. 

june@newspim.com

이전뉴스
'네이처셀 충격'… 바이오株 동반 약세
다음뉴스
[특징주]네이처셀, 주가 조작 혐의로 검찰 수사…연일 급락
2155.27

▼12.24
-0.56%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65,000▼
  2. 셀트리온헬스79,500▼
  3. 인스코비7,490▲
  4. 보해양조1,040▲
  5. 뉴프라이드3,870▲
  6. 네이처셀12,750▼
  7. 삼성전자44,250▲
  8. 디피씨5,400▼
  9. 현대건설55,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