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595 ▲ 5 (+0.14%) 01/17 장마감 관심종목 관심종목

종목뉴스

대출가능
나이스신평 "메리츠종금, 부동산PF 규제로 채무보증 대규모 감축해야"
뉴스핌 | 2019-12-09 19:48:00

[서울=뉴스핌] 이고은 기자 =금융당국이 최근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 익스포저(대출·보증 등 위험노출액) 건전성 관리방안을 발표한 가운데 이번 규제안으로 인해 메리츠종금증권(008560)이 대규모의 채무보증을 감축해야 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나이스신용평가는 9일 발표한 보고서에서 "부동산 PF 채무보증 관련 방안은 증권사의 관련 익스포저가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였으며, 특히 최근의 증권사 수익성 개선에 부동산PF 채무보증 등을 기반으로 한 IB부문의 수수료 수익 증가가 큰 기여를 한 점을 고려할 때 영향력이 클 것으로 예상된다"고 분석했다.

증권사 총 우발채무/자기자본 현황 [자료=나이스신용평가]

나이스신평은 "현재 규제 세부 사항이 파악되지 않은 상황에서 발표된 내용만을 근거로 했을 때 부동산PF 채무보증에 대한 자본규제 강화에 대해서는 모든 증권사에 순자본비율 하락 요인으로 작용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파악했다.

다만 "최근 우발채무가 상위 증권사를 중심으로 증가하는 가운데, 자본규모가 큰 증권사들의 경우 현재 규제자본 비율이 매우 높아 이번 규제의 영향으로 관련 사업에 즉각적인 제약이 발생하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한편 부동산 채무보증의 한도 설정의 경우 자기자본에 대한 부동산 채무보증의 상한선을 설정하고 비율 초과시 부동산 채무보증을 제한하기 때문에 증권사의 관련 사업에 직접적인 영향이 발생할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나이스신평은 "메리츠종금증권의 경우 부동산 금융 비중이 높은 사업구조를 보유하고 있어 이번 규제 강화로 인한 영향이 경쟁 증권사 대비 클 것으로 예상된다"며 "회사의 부동산 관련 채무보증의 자기자본 대비 비율이 100%를 상회하고 있는 점, 위험값 상향 조정에 따른 신용위험액 증가 부담 등을 감안할 때 대규모의 채무보증 감축이 불가피한 상황"이라고 밝혔다.

 

goeun@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전뉴스
나이스신평 "부동산PF 규제로 증권업계 IB 수수료 타격"
다음뉴스
[특징주]부동산PF 규제 강화로 `직격탄`…메리츠종금증권 급락중
2250.57

▲2.52
0.11%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75,500▼
  2. 삼성전자61,400▲
  3. 셀트리온헬스55,000▼
  4. 셀트리온제약43,200▼
  5. 지에스이2,140-
  6. 제일바이오9,560▲
  7. 까뮤이앤씨1,805-
  8. 셀리버리80,400▲
  9. 파루3,095▲
  10. 현대차118,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