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30 ▼ 20 (-1.38%) 06/03 장마감 관심종목 관심종목

종목뉴스

대출가능
에스맥 자회사, KF94 마스크 친환경 정전필터 생산 설비 구축 착수
뉴스핌 | 2020-03-27 10:13:00
에스맥(097780)
1,430 ▼ 20 (-1.38%)
06/03 장마감
종목뉴스/공시더보기
06월 03일 매매동향더보기
  • 기관 20일 누적 : 0
  • 외국인 지분율 : 1.16%
토론방 시세분석 기업분석

[서울=뉴스핌] 김유림 기자 = 에스맥(097780)의 자회사 엔에스엠이 보건용 마스크 핵심소재로 최근 공급 차질을 빚고 있는 마스크 정전필터(Melt-Blown, 멜트브라운)의 생산설비 구축에 착수했다고 27일 밝혔다.

설비구축이 완료되면 엔에스엠은 연산 700~800톤 규모의 생산능력을 갖추게 된다. 해당 설비에서 생산될 정전 필터는 초미세 먼지(2.5um이하)의 미세 입자까지 99.9% 이상 걸러낼 수 있는 고품질 제품으로 KF94, KF99 마스크에 사용이 가능하다.

특히 회사는 일회성으로 사용하고 버려지는 마스크의 특성을 고려해 이산화탄소 저감 및 생분해성 친환경 마스크 필터를 양산한다는 계획이다.

[로고=에스맥]

멜트브라운은 폴리프로필렌(PP)을 고온에서 녹여 만드는 초극세 섬유 부직포다. 바이러스, 미세먼지 등 오염물질을 거르는 역할을 하기 때문에 마스크에 없어서는 안 될 소재다. 최근 마스크 대란도 멜트브라운 수급 차질이 주요 원인으로 꼽히고 있다. 코로나19가 전세계로 점점 확산되면서 향후 멜트브라운 수급은 더욱 타이트해질 전망이다.

이에 따라 정부도 필터 수요 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그동안 중국산에 의존하던 멜트브라운의 관세를 0%로 인하해 공급선 다변화에 나서는 한편 필터 유통업체들의 담합 조사에도 착수했다.

엔에스엠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마스크 공급이 절실히 필요한 상황에서 필수원자재인 필터 수급이 원활하지 못해 마스크용 MB필터 생산을 결정하게 됐다"면서 "이른 시일 내에 고품질 필터의 양산에 착수해 재난 극복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코넥스 상장사인 엔에스엠은 열가소성 고분자인 기능성 플라스틱을 압출성형해 정전기 관련 제품을 집적 가공하는 원스톱 회사다. 코스닥 상장사 에스맥이 50.56%의 지분을 보유하고 있다. 

 

urim@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전뉴스
[특징주]에스맥, 자회사 마스크용 필터 생산설비 구축 소식에 '강세'
다음뉴스
에스맥, 전일대비 7.4% 올라... 차트 하락세 중 상승 전환
2147.00

▲59.81
2.87%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26,000▲
  2. 삼성전자54,500▲
  3. 셀트리온제약123,000▲
  4. 카카오249,500▼
  5. NAVER226,000▼
  6. 삼성중공업6,870▲
  7. 셀트리온헬스92,000▼
  8. SK하이닉스88,700▲
  9. 현대차108,500▲
  10. 파미셀2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