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3,600 ▼ 100 (-0.19%) 02/17 11:22 관심종목 관심종목

종목뉴스

대출가능
유틸렉스·큐리언트, 종양 관련 대식세포(TAM) 조절해 면역항암 효과 높인다
한국경제 | 2019-12-05 16:03:00
유틸렉스(263050)
53,600 ▼ 100 (-0.19%)
02/17 11:22
종목뉴스/공시더보기
02월 14일 매매동향더보기
  • 기관 20일 누적 : 0
  • 외국인 지분율 : 29.75%
토론방 시세분석 기업분석

면역항암 분야의 화두는 면역관문억제제, CAR-T치료제 등 면역항암제의 효과를
높이는 것이다. 면역관문억제제는 암 환자의 20%에서만 효과가 있으며 CAR-T치
료제는 고형암에 잘 듣지 않는다. 업계에서는 종양미세환경을 가장 큰 원인으로
보고 있는데 그 해결책으로 최근 '선천성 면역반응' 조절이 주목 받고
있다.

선천성 면역반응은 인체가 태어날 때부터 가지고 있는 면역력이다. 세균, 박테
리아 등 몸으로 침입하는 모든 이물질에 반응하기 때문에 특정 항원에 반응하는
'적응면역반응'과 구별된다. 업계 관계자는 "암세포에 대한 선천
성 면역반응은 T세포 반응을 일으키고 유지시키며 기억 T세포가 발달하는 데 결
정적"이라고 말했다.

선천성 면역반응 중 대식세포는 이물질을 잡아서 소화하고 이와 관련된 면역정
보를 림프구에 전달하는 기능을 한다. 종양에서 작용하는 대식세포를 TAM이라고
한다. TAM은 종양이 유발하는 염증에 반응해 종양 조직으로 이동해 신생혈관을
촉진하는 VEGF(혈관내피성장인자), 종양의 성장을 돕는 EGF(표피성장인자) 등
을 분비한다. TAM을 대상으로 하는 항암제가 개발되는 이유다.

국내 면역항암제 기업 유틸렉스(사진)의 항암항체치료제 'EU103'은 TA
M에 작용한다. TAM은 크게 암세포를 억제하는 M1 대식세포와 암세포의 성장을
돕는 M2 대식세포가 있다. EU103은 킬러 T세포 활성을 억제하는 M2의 특정 인자
에 작용해 M2를 M1으로 전환하는 효과가 있다. 지난 8월 마친 전임상에서 면역
결핍생쥐에 인간의 M2 대식세포와 EU103을 투여했더니 M1 대식세포 관련 마커
2종이 5% 미만에서 20% 이상으로 증가한 것을 확인했다.

유틸렉스 관계자는 "EU103은 T세포의 활성을 유지할 뿐 아니라 M2 대식세
포를 M1 대식세포로 전환하는 이중 효과가 있음을 다양한 지표에서 확인됐다&q
uot;며 "EU103이 작용하는 세포는 기존 면역항암제가 대상으로 하는 T세포
나 암세포와 달라 병용 치료제로 효과가 높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유틸렉스 외에도 국내외에서 TAM에 발현하는 다른 인자에 작용하는 파이프라인
이 활발히 개발되고 있다. 국내 바이오기업 큐리언트는 CSF-1수용체, Mer, Axl
등 3개 인자를 저해하는 'Q702'를 개발 중이다. 큐리언트는 Q702가 암
세포가 M2 대식세포를 늘리고 M1 대식세포를 억제하는 것을 저해한다는 연구 결
과를 지난 4월 미국암학회(AACR)에서 발표했다. 내년에 미국에서 임상 1상을 시
작할 계획이다.

글로벌 제약사 로슈도 CSF-1수용체에 작용하는 'RG7155'를 개발하고 있
다. 난소암 임상 2상을 진행 중이다. CSF-1수용체에 CSF-1을 결합시켜 TAM 형성
신호를 차단하는 기전이다. 업계 관계자는 "CSF-1수용체를 차단해 TAM를
제거하지 않고 항암 효과를 내거나 M2 대식세포를 직접 죽여 암을 억제하는 연
구가 이뤄지고 있다"며 "현재 보고된 많은 전임상과 임상에서 TAM이
암을 치료하는 데 부정적 영향을 미친다는 점이 입증되면서 이 분야에 대한 관
심이 커질 것"이라고 했다.

임유 기자 freeu@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뉴스
유틸렉스, 전일대비 7.35% 올라... 하락 추세 중 이평선 뚫고 급등
다음뉴스
유틸렉스, 자가암항원 특이적 세포 분리·증식 특허 취득
2246.12

▲2.53
0.11%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86,000▲
  2. 삼성전자62,000▲
  3. 세경하이테크39,500▲
  4. 셀트리온헬스68,200▲
  5. 케이엠더블유59,200-
  6. 바른손이앤에3,940▼
  7. 캠시스3,715▲
  8. 디피씨11,850▲
  9. LG화학419,000▲
  10. 세원3,4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