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900 ▲ 850 (+4.04%) 05/29 장마감 관심종목 관심종목

종목뉴스

대출가능
[리포트 브리핑]푸드나무, "폭발적인 외형 성장" 목표가 26,000원 - 신한금융투자
뉴스핌 | 2020-04-10 11:00:19
푸드나무(290720)
21,900 ▲ 850 (4.04%)
05/29 장마감
종목뉴스/공시더보기
05월 29일 매매동향더보기
  • 기관 20일 누적 : 0
  • 외국인 지분율 : 0.0%
토론방 시세분석 기업분석

[서울=뉴스핌] 로보뉴스 = 신한금융투자에서 10일 푸드나무(290720)에 대해 '폭발적인 외형 성장'이라며 투자의견 'BUY(유지)'의 신규 리포트를 발행하였고, 목표가 26,000원을 내놓았다. 전일 종가 기준으로 볼 때, 이 종목의 주가는 목표가 대비 30.7%의 추가 상승여력이 있다는 해석이 가능하다.


◆ 푸드나무 리포트 주요내용
신한금융투자에서 푸드나무(290720)에 대해 '수출은 역시 중국이 중요. 코로나19 여파가 완화되면 윙입푸드와의 협업이 즉각 재개될 전망. 라인 설치, 유통 허가 등의 절차가 완료되면 본격적인 매출 인식이 가능. 중국 역시 건강에 대한 관심이 상승하고 있기 때문에 주식 관점에서 큰 모멘텀이 되어줄 수 있음. 1) 압도적 가입자를 자랑하는 랭킹닭컴의 경쟁력, 2) 기저효과에 힘입어 증가하는 영업이익, 3) 디지털 중심의 국내 시장 변화를 근거로 매수 관점을 유지.'라고 분석했다.

또한 신한금융투자에서 '1Q20 연결 매출액은 203억원(+38.7% YoY, 이하 YoY), 영업이익은 17억원(+19.4%)을 전망. 2020년 연간 매출액은 869억원(+34.2% YoY, 이하 YoY), 영업이익은 87억원(+59.2%)을 전망.'라고 밝혔다.


◆ 푸드나무 직전 목표가 대비 변동
- 목표가 상향조정, 25,000원 -> 26,000원(+4.0%)
- 신한금융투자, 최근 1년 목표가 하락

신한금융투자 홍세종 애널리스트가 이 종목에 대하여 제시한 목표가 26,000원은 2020년 03월 05일 발행된 신한금융투자의 직전 목표가인 25,000원 대비 4.0% 증가한 가격이다. 최근 1년 동안 이 종목에 대해 신한금융투자가 제시한 목표가를 살펴보면, 19년 05월 20일 31,000원을 제시한 이후 하락하여 20년 01월 13일 최저 목표가인 22,000원을 제시하였다.
이번 리포트에서는 처음 목표가에는 못 미치지만 최저 목표가보다는 다소 상승한 가격인 26,000원을 제시하였다.


◆ 푸드나무 목표가 컨센서스 비교
- 평균 목표가 24,500원, 신한금융투자 가장 긍정적 평가
- 지난 6개월 대비 전체 컨센서스 낙관적 변화
- 목표가 상향조정 증권사 1개

오늘 신한금융투자에서 제시한 목표가 26,000원은 20년 03월 26일 발표한 하나금융투자의 26,000원과 함께 최근 6개월 전체 증권사 리포트 중에서 가장 높은 목표가이다. 이는 전체 목표가 평균인 24,500원 대비 6.1% 높은 수준으로 푸드나무의 주가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참고로 최근 6개월 전체 증권사의 평균 목표가인 24,500원은 직전 6개월 평균 목표가였던 22,833원 대비 7.3% 상승하였다. 이를 통해 푸드나무의 향후 주가에 대한 증권사들의 전체적인 분석이 낙관적임을 알 수 있다.

이 기사는 뉴스핌과 금융 AI 전문기업 씽크풀이 공동 개발한 기사 자동생성 알고리즘에 의해 실시간으로 작성된 것입니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전뉴스
[종목현미경]푸드나무_관련종목들은 일제히 하락, 유통업종 -1.76%
다음뉴스
[장중수급포착] 푸드나무, 외국인 6일 연속 순매수행진... 주가 +7.54%
2029.60

▲1.06
0.05%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13,000▲
  2. 삼성전자50,400-
  3. 파미셀24,050▲
  4. 카카오258,500▼
  5. SK하이닉스82,300▼
  6. 일양약품48,200▲
  7. LG화학390,500▲
  8. 셀트리온헬스88,600▲
  9. 셀트리온제약89,100▲
  10. 씨젠117,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