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8,400 ▲ 2,400 (+4.29%) 06/05 장마감 관심종목 관심종목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2차전지 2020/04/01
中 반격에 '전기차 배터리 1위' LG화학 입지 줄어들까?

LG화학에 점유율 1위를 내준 중국 전기차 배터리 업체들이 글로벌 완성차 업체와 협력을 강화하며 반격을 준비하고 있다. 세계 최대 전기차 시장인 중국에서 국내 배터리 제조사들의 입지가 줄어들 것이란 우려가 나온다. 하지만 국내 배터리 업계는 중국 현지 기업과의 합작과 유럽 시장 확대 등으로 큰 타격이 없을 것이라 보고 있다. 5일 업계에 따르면 독일 폭스바겐그룹은 중국 배터리 업체 궈쉬안의 지분 26.5%를 11억유로(약 1조5,000억원)에 인수하기로 했다. 궈쉬안은 1·4분기 누적 기준 글로벌 전기차 배터리 점유율 9위(1.2%) 업체다. [→자세히보기]

이노메트리 +5.76%삼화전기 +4.90%명성티엔에스 +4.32%삼화콘덴서 +4.29%
삼화콘덴서
국내 유일의 콘덴서 종합 메이커로서 관계사인 삼화전기가 생산중인 전해콘덴서를 제외한 거의 모든 콘덴서, 즉 전력용 콘덴서(FILM), 세라믹 콘덴서, 적층 콘덴서(MLCC), Chip Inductor를 생산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中 반격에 '전기차 배터리 1위' LG화학 입지 줄어들까?
    LG화학에 점유율 1위를 내준 중국 전기차 배터리 업체들이 글로벌 완성차 업체와 협력을 강화하며 반격을 준비하고 있다. 세계 최대 전기차 시장인 중국에서 국내 배터리 제조사들의 입지가 줄어들 것이란 우려가 나온다. 하지만 국내 배터리 업계는 중국 현지 기업과의 합작과 유럽 시장 확대 등으로 큰 타격이 없을 것이라 보고 있다. 5일 업계에 따르면 독일 폭스바겐그룹은 중국 배터리 업체 궈쉬안의 지분 26.5%를 11억유로(약 1조5,000억원)에 인수하기로 했다. 궈쉬안은 1·4분기 누적 기준 글로벌 전기차 배터리 점유율 9위(1.2%) 업체다. [→자세히보기] 2020/06/05
  • "전기차 배터리 대란 우려에…" 글로벌 '합작 열풍' 분다
    전기차 배터리 공급 부족 예상 시점이 1∼2년 앞으로 다가오면서 자동차 업계의 배터리 확보전이 날로 거세지고 있다. 자동차 업체와 배터리 업체는 합작법인 설립을 통한 '윈-윈' 전략으로 치열한 경쟁을 대비하려는 모습이다. 전기차 시장의 성장세를 고려했을 때 향후에도 배터리 업계 합작법인 설립 흐름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4일 업계와 시장조사기관에 따르면 이르면 내년, 늦어도 내후년에는 배터리 물량 부족에 따른 '배터리 대란'이 발생할 것으로 전망된다. SNE리서치는 오는 2024년을 배터리 공급 부족 시점으로 봤지만...[→자세히보기] 2020/06/04
  • 삼성전자-현대차 밀월?…이재용 G90으로 車바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최근 업무용 차량으로 현대자동차 제네시스 G90(사진)을 이용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재계 일각에서는 이 부회장이 업무 차량으로 현대차 플래그십 세단인 G90을 선택한 것과 관련해 삼성과 현대차의 협력을 강화하는 한편 국산차에 힘을 실어주기 위한 행보라는 해석이 나온다. 27일 관련 업계 등에 따르면 이 부회장은 전날 경영권 승계를 둘러싼 의혹과 관련한 조사를 받기 위해 검찰에 출석·귀가할 때 업무용 차량으로 G90을 이용했다. G90은 현대차 제네시스 플래그십 세단으로 2018년 11월 출시됐다. [→자세히보기] 2020/05/28
  • 이재용-정의선 첫 단독 회동…재계 1·2위 '배터리 동맹' 시작되나
    이재용(52) 삼성전자 부회장과 정의선(50) 현대자동차그룹 수석부회장이 13일 사업장에서 첫 회동을 가졌다. 이 부회장이 충남 천안 삼성SDI 배터리 공장에 정 수석부회장을 초청하고, 이에 응한 정 수석부회장이 오전 공장을 둘러본 뒤 사내 식당에서 점심을 함께한 것으로 전해졌다. 두 사람은 평소 사적으로 자주 만나는 사이로 알려져 있지만 사업장을 공개 방문하기는 처음이다. 두 사람은 3세대 경영인으로서 탈권위적인 리더십을 보여준다는 공통점을 갖고 있다. [→자세히보기] 2020/05/14
목록
2181.87

▲30.69
1.43%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56,500▲
  2. 삼성전자55,800▲
  3. 카카오251,000▼
  4. 삼성중공업6,760▼
  5. NAVER231,000▼
  6. 현대차111,500▲
  7. 드림텍10,000▲
  8. 셀트리온제약130,800▲
  9. 셀트리온헬스95,300▲
  10. 대한항공20,6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