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29,500 ▼ 500 (-0.15%)
08/05 11:03 관심종목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롯데푸드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롯데그룹 2017/09/05
신동빈·신동주 오늘 여섯번째 표대결…경영권 방어할까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지난 3월 회장으로 선임된 일본 롯데홀딩스 정기주주총회가 24일 열린다. 신 회장이 회장으로 선임되면서 한·일 롯데 '원톱'으로 올라섰지만 형제간 경영권 갈등은 여전히 현재 진행 중이다. 경영여건이 녹록지 않은 비상시국인만큼 어느 때보다 추이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과 신동주 SDJ코퍼레이션 회장이 또 롯데 경영권을 두고 또 한 번 일본에서 표 대결을 벌인다. 그동안 다섯 차례에 걸친 표 대결에서 번번이 승리한 신동빈 회장이 이번에도 주주들의 지지를 얻어 경영권을 방어할 수 있을지 재계의...[→자세히보기]

롯데지주우 +0.73%롯데케미칼 +0.29%롯데쇼핑 +0.13%롯데푸드 -0.15%
롯데푸드
롯데 기업집단에 속해있으며 롯데삼강을 존속법인으로 하고 롯데햄, 파스퇴르, 롯데후레쉬델리카 등의 회사를 합병한 종합식품기업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신동빈·신동주 오늘 여섯번째 표대결…경영권 방어할까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지난 3월 회장으로 선임된 일본 롯데홀딩스 정기주주총회가 24일 열린다. 신 회장이 회장으로 선임되면서 한·일 롯데 '원톱'으로 올라섰지만 형제간 경영권 갈등은 여전히 현재 진행 중이다. 경영여건이 녹록지 않은 비상시국인만큼 어느 때보다 추이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과 신동주 SDJ코퍼레이션 회장이 또 롯데 경영권을 두고 또 한 번 일본에서 표 대결을 벌인다. 그동안 다섯 차례에 걸친 표 대결에서 번번이 승리한 신동빈 회장이 이번에도 주주들의 지지를 얻어 경영권을 방어할 수 있을지 재계의...[→자세히보기] 2020/06/24
  • 롯데 형제의 난 재점화되나…신동주 반격 카드는?
    마무리된 듯 했던 롯데 형제가 갈등이 또 다시 촉발되고 있다. 신동빈 회장의 형인 신동주 SDJ코퍼레이션 회장이 다음 달로 예정된 일본 롯데홀딩스 정기주주총회를 앞두고 신 회장의 이사 해임건 등을 담은 주주제안서를 28일 제출했다. 지난 1월 아버지 고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 장례식장에서 화해 분위기가 감지됐지만 두 형제의 갈등은 여전히 진행 중이었던 것으로 드러난 셈이다. 신동주 회장은 "롯데홀딩스 최대 주주인 광윤사 대표이자 주주로서 롯데홀딩스의 기업지배구조 기능이 결여된 현 상황을 근본적으로 바로잡기 위해 주주제안을 제출...[→자세히보기] 2020/04/29
  • 신격호 별세 '형제의 난' 변수? 일본 지분은 신동빈 회장 지지
    롯데그룹 신격호 회장의 별세가 롯데그룹의 지배구조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이목이 쏠리고 있다. 롯데그룹의 경우 한ㆍ일 양국에 뿌리를 두고 있는 데다, 신동빈(65) 회장이 최근까지 친형인 신동주(66)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과 그룹의 대권을 놓고 겨룬 상흔이 아직 남아있는 상태여서다. 19일 롯데그룹과 재계에 따르면 롯데그룹은 수년 전까지 지분 상으로는 일본 롯데가 한국 롯데를 사실상 지배하는...[→자세히보기] 2020/01/20
  • '운명의 날' 맞은 신동빈 회장, 출소 1년 만에 법정 선다
    출소 1년 만에 다시 법정에 서게 된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의 운명의 날이 밝았다. 롯데그룹은 '국정농단' 사건에 연루된 신 회장에 대한 대법원의 판단에 따라 또 다시 '오너 리스크'에 빠질지, '경영 안정'을 이어갈 수 있을지 결정되는 만큼 노심초사하는 분위기다. 대법원 3부(주심 이동원 대법관)는 17일 오전 11시 대법원 2호법정에서 신 회장 등 롯데 전·현직 관계자 9명에 관한 상고심 선고를 진행한다. 항소심 판결이 난 지 1년 만이다. [→자세히보기] 2019/10/17
목록
2296.78

▲16.81
0.74%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07,500▲
  2. 삼성전자56,400▼
  3. LG화학663,000▲
  4. 한미약품360,500↑
  5. 씨젠276,600▲
  6. 엑세스바이오12,550▲
  7. 현대차133,000▲
  8. 삼성전기140,000▲
  9. SK하이닉스80,600▼
  10. 카카오36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