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700 0 (0.00%) 03/31 장마감 관심종목 관심종목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한진그룹 2018/03/23
한진가(家) 남매 2차전…'50.1% 의결권 선제 확보'에 달렸다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이 지난 27일 주주총회에서 사내이사 연임(3년 임기)에 성공했지만 재계에선 본격적인 한진가(家) 남매의 경영권 다툼은 이제부터라고 보고 있다.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 측은 지난해 말 주주명부 폐쇄(이후 매입 지분은 이번 주총의 의결권이 없음) 이후에도 꾸준히 한진칼 지분을 사들여 지분율을 42.13%까지 끌어올렸다. 조 회장은 29일 입장문을 내고 “이번 주총에서 현 경영진에 신뢰를 보내준 주주들에게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이제 코로나19...[→자세히보기]

진에어 +14.79%한진 +8.30%한국공항 +3.23%대한항공 0.00%
대한항공
2019년 9월말 기준 총169대의 항공기를 보유하고 국내 13개 도시와 해외 43개국 111개 도시를 정기적으로 운항하며 항공운송사업 수행. 이와 더불어 항공기 설계 및 제작, 민항기 및 군용기 정비, 위성체 등의 연구·개발을 수행하는 항공우주사업, 기내식 제조사업, 기내 면세품 판매사업 등의 관련 사업을 통해 시너지 효과 창출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한진가(家) 남매 2차전…'50.1% 의결권 선제 확보'에 달렸다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이 지난 27일 주주총회에서 사내이사 연임(3년 임기)에 성공했지만 재계에선 본격적인 한진가(家) 남매의 경영권 다툼은 이제부터라고 보고 있다.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 측은 지난해 말 주주명부 폐쇄(이후 매입 지분은 이번 주총의 의결권이 없음) 이후에도 꾸준히 한진칼 지분을 사들여 지분율을 42.13%까지 끌어올렸다. 조 회장은 29일 입장문을 내고 “이번 주총에서 현 경영진에 신뢰를 보내준 주주들에게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이제 코로나19...[→자세히보기] 2020/03/30
  • 한진 경영권 오늘 '운명의 날'···11.16% 뒤진 조현아 카드는?
    재계 13위 한진그룹 경영권을 두고 다투던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과 조현아 전 대한항공 총괄부사장의 분쟁이 오늘(27일) 오전 판가름 난다. 한진그룹의 지주사 한진칼은 이날 오전 9시 서울 중구 남대문로 한진빌딩 본관 26층에서 주주총회를 개최한다. 이 자리에서 한진칼 소액주주가 던진 표가 국내 최대 운송 그룹의 경영권을 좌우한다. 장장 3개월가량 다투던 양측이 주주들의 심판을 받는 셈이다. 경영권 분쟁의 당사자인 대주주 남매와 함께 지분 경쟁에 나선 당사자들 뿐 아니라...[→자세히보기] 2020/03/27
  • 한진家 '운명의 날' 이틀 앞으로…경영권 분쟁 결론 임박
    한진그룹 경영권의 명운이 달린 '결전의 날'이 이틀 앞으로 다가왔다. 오는 27일 한진칼 주주총회에는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의 사내이사 재선임안 등 이사 후보 추천 안건이 오른다. 해당 안건에 대한 찬반 표결에 따라 조원태 회장과 '3자 주주연합' 간 치열했던 경영권 분쟁의 승패가 판가름 난다. 앞서 한진그룹 총수 일가는 지난 2018년 11월 행동주의 사모펀드 KCGI가 한진칼 2대 주주에 오른 후부터 경영권에 대한 견제를 받아왔다. 한진그룹 지배 구조를 개선하겠다며 목소리를 낸 KCGI는 오너 가에 대한 부정적 여론에 불을 지폈다. [→자세히보기] 2020/03/25
  • [단독] 강성부 "조현아가 먼저 연락…조원태 3년 못간다더라"
    한진그룹의 경영권 향배를 가를 한진칼 주주총회가 1주 앞(27일)으로 다가왔다. 경영권을 지키려는 조원태 회장 진영의 지분(의결권 기준)은 33.45%, 빼앗으려는 3자연합(KCGIㆍ반도건설ㆍ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의 지분은 31.98%로 팽팽하다. 양 진영을 이끄는 ‘키맨’인 석태수 한진칼 대표이사와 강성부 KCGI 대표를 중앙일보가 각각 단독 인터뷰했다. 강 대표는 "장기전을 염두에 두고 있다"며 "델타항공에 한진칼 지분을 블록딜로 팔라고 제안했다"고 말했다. [→자세히보기] 2020/03/19
목록
1754.64

▲37.52
2.19%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30,000▲
  2. 씨젠111,100▼
  3. 삼성전자47,650▼
  4. 셀트리온헬스89,700↑
  5. 진원생명과학12,900↑
  6. 파미셀20,550▼
  7. 셀트리온제약75,500▲
  8. EDGC19,800▲
  9. 수젠텍32,250▲
  10. LG화학304,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