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430 ▼ 340 (-4.38%)
01/22 장마감 관심종목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덕성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윤석열 2020/11/25
YTN 새해 여론조사 윤석열 30.4%…이재명 20.3%·이낙연 15%

[앵커] YTN이 새해가 되자마자 어제(2일)까지 이틀 동안 실시한 여야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에서 윤석열 검찰총장이 30.4%로 1위를 차지했습니다. 2위는 이재명 경기도지사로 나타났는데 새해 첫날 전직 대통령 사면론을 제기한 민주당 이낙연 대표의 핵심 진보 지지층 일부를 흡수한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이정미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새해 첫날과 이튿날에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차기 대선주자 1위는 윤석열 검찰총장이었습니다. YTN이 리얼미터에 의뢰해 실시한 조사...[→자세히보기]

러셀 +7.13%태양금속 +1.98%노루페인트 +1.14%대영포장 -0.58%
덕성
이봉근 대표이사가 윤석열 총장과 서울대 법대 동문

주요종목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YTN 새해 여론조사 윤석열 30.4%…이재명 20.3%·이낙연 15%
    [앵커] YTN이 새해가 되자마자 어제(2일)까지 이틀 동안 실시한 여야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에서 윤석열 검찰총장이 30.4%로 1위를 차지했습니다. 2위는 이재명 경기도지사로 나타났는데 새해 첫날 전직 대통령 사면론을 제기한 민주당 이낙연 대표의 핵심 진보 지지층 일부를 흡수한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이정미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새해 첫날과 이튿날에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차기 대선주자 1위는 윤석열 검찰총장이었습니다. YTN이 리얼미터에 의뢰해 실시한 조사...[→자세히보기] 2021/01/04
  • [여론조사] 윤석열 23.9%, 오차범위 밖 첫 단독 선두
    선두가 바뀌었다. 윤석열 검찰총장이 <오마이뉴스> 12월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에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오차범위(95% 신뢰수준에서 ±2.2%p) 밖으로 따돌리고 1위를 차지했다. 매월 정기적으로 실시되는 이 여론조사에서 윤 총장이 선두로 올라선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또한 이 조사가 시작된 이래 처음으로 오차범위 안이긴 하지만 범보수·야권 주자군의 선호도 총합이 범진보·여권 주자군의 선호도 총합을 추월한 것으로 나타났다. <오마이뉴스>가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에 의뢰해...[→자세히보기] 2020/12/28
  • 文 "추미애 사의 높이 평가"…윤석열 동반 사퇴 촉구?
    <앵커> 이렇게 대통령의 재가까지 떨어진 어제(16일), 추미애 법무장관은 바로 사의를 표명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추 장관의 사의 표명과 거취 결단도 높이 평가한다고 했는데 그 말인 즉, 윤 총장의 동반 사태를 압박한 거 아니냐는 해석이 나옵니다. 이 소식은 정경윤 기자입니다. <기자> 추미애 법무장관이 어제 청와대를 방문해 윤석열 검찰총장의 징계 결과를 보고하는 과정에서, 문재인 대통령에게 사의를 표명했다고 청와대는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추 장관의 추진력과 결단이 아니었다면 공수처와 수사권 개혁을 비롯한...[→자세히보기] 2020/12/17
  • "윤석열 정직 2개월"…헌정사 초유 검찰총장 징계 의결
    법무부 검사징계위원회가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2차 심의를 거친 끝에 '정직 2개월'을 의결했다. 헌정사상 초유의 검찰총장에 대한 징계가 결정된 것이다. 징계위는 15일 오전 10시30분쯤부터 자정을 넘긴 16일 오전 4시10분쯤까지 2차 심의를 진행한 뒤 이같이 의결했다고 밝혔다. 징계위원장 직무대리를 맡은 정한중 한국외대 법학전문대학원장은 이날 의결을 마친 뒤 취재진과 만나 "징계 양정에 대해 일치가 안 됐지만 정직 2개월로 의결했다"며 "코로나19로 고초를 겪는 국민들에게 이런 불미스러운 일로 시간을 오래 쓰는 것이 바람직 하지...[→자세히보기] 2020/12/16
목록
3140.63

▼20.21
-0.64%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11,000▼
  2. 삼성전자86,900▼
  3. 기아차88,000▼
  4. 대한항공34,650▲
  5. NAVER344,000▲
  6. 삼성제약10,000▲
  7. LG전자178,500▼
  8. 카카오게임즈48,050▲
  9. 두산퓨얼셀62,400▲
  10. 카카오464,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