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6,300 ▼ 300 (-0.35%) 04/03 장마감 관심종목 관심종목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자동차 2011/06/29
트럼프 행정부, 오바마 때 만든 자동차 연비규제 대폭 완화

미국 정부는 31일(현지시간) 버락 오바마 행정부 때 도입한 자동차 배기가스 배출 기준을 대폭 완화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대선 때부터 자동차 제조업체의 비용 부담 완화와 자동차 가격 인하를 목표로 제시한 공약을 현실화한 것이다. 미 교통부는 이날 자동차 제조업체들이 달성해야 할 연비 수준을 2026년까지 갤런당 40.4마일(ℓ당 17.2km)로 완화하도록 규정을 변경했다고 로이터통신 등이 보도했다. 오바마 행정부가 2012년 기후 변화 대응 차원에서 마련한 규정은 2025년...[→자세히보기]

두올산업 +11.66%센트랄모텍 +8.01%화신 +4.78%세종공업 +4.77%
현대차
현대자동차 그룹의 대표적인 자동차 제조 및 판매 업체. 국내 시장점유율이 50%에 가까울 정도로 국내시장에서 독보적인 위치를 차지하고 있으며, 해외에서도 높은 브랜드 이미지와 품질로 세계적인 경쟁력을 확보해 나가고 있음.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트럼프 행정부, 오바마 때 만든 자동차 연비규제 대폭 완화
    미국 정부는 31일(현지시간) 버락 오바마 행정부 때 도입한 자동차 배기가스 배출 기준을 대폭 완화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대선 때부터 자동차 제조업체의 비용 부담 완화와 자동차 가격 인하를 목표로 제시한 공약을 현실화한 것이다. 미 교통부는 이날 자동차 제조업체들이 달성해야 할 연비 수준을 2026년까지 갤런당 40.4마일(ℓ당 17.2km)로 완화하도록 규정을 변경했다고 로이터통신 등이 보도했다. 오바마 행정부가 2012년 기후 변화 대응 차원에서 마련한 규정은 2025년...[→자세히보기] 2020/04/01
  • "힘내라, 아반떼·쏘렌토·G80"…'신차'로 코로나19 위기 돌파
    현대자동차그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발생한 해외 공장 가동 중단과 글로벌 시장 판매 위축을 신차와 책임경영으로 돌파한다. 29일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지난해 생산량 388만대에 달했던 현대차와 기아차의 해외 공장 대부분 정상 가동되지 않고 있다. 중국도 공장은 열었지만 판매 시장 정상화까지는 시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현대차 미국 공장의 경우 가동 중단 일정을 18∼31일에서 한차례 연장해서 4월 13일에 문을 열기로 했다. [→자세히보기] 2020/03/30
  • 코로나에도 올 뉴 아반떼·XM3 잘 나갑니다
    현대자동차는 25일부터 전국 영업점을 통해 사전계약에 들어간 7세대 ‘올 뉴 아반떼’ 첫날계약 대수가 1만58대라고 26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기존 아반떼 한 달 평균 판매 대수 5175대의 두 배이고, 2015년 6세대 아반떼 사전계약 첫날 대수 1149대의 약 9배라고 현대차 측은 설명했다. 현대차에 따르면 1990년 1세대 엘란트라가 출시된 이후 아반떼 판매 기록으로는 이번이 역대 최고 수준이다. 특히 전 세계적인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열풍으로 지난 5년간 국산 준중형 세단 수요가 32%나 감소했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자세히보기] 2020/03/27
  • 코로나 충격에 현대차 2월 판매 13%↓…내수 7년반 만에 최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현대자동차 2월 완성차 판매가 큰 폭으로 감소했다. 사상 초유의 공장 전면가동 중단까지 벌어지며 생산에 차질이 생기고 국내외 수요도 흔들린 탓이다. 현대차 국내 판매는 4만대가 깨지며 7년 반 만에 가장 적었다. 현대차는 지난달 완성차 판매가 국내 3만 9천290대, 해외 23만 5천754 대로 모두 27만 5천44대라고 2일 밝혔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국내 판매는 26.4%, 해외 판매는 10.2% 감소했다. 국내 판매는 2012년 8월(3만...[→자세히보기] 2020/03/03
목록
1725.44

▲0.58
0.03%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96,000▲
  2. 삼성전자47,100▲
  3. 씨젠92,900▲
  4. 셀트리온헬스81,300▲
  5. 레몬13,250▲
  6. 신풍제약15,400↑
  7. 파미셀18,550▲
  8. 일양약품34,650▲
  9. 남선알미늄6,470▲
  10. 삼성SDI23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