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스포츠웨어 2018/09/28
찬바람에 의류주 살아나나, 증권가 휠라코리아 '톱픽'

한국투자증권에 따르면 의류 업종 영업이익은 2011년 피크를 기록한 이후 하락, 정체된 후 2016년 바닥을 기록했다. 하지만 지난해부터 2011년 영업이익을 넘어서기 시작했다. 올해는 전년 대비 30% 영업이익 증가가 예상되며, 내년에는 17% 증가할 전망이다. 나은채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올해 휠라코리아와 신세계인터내셔날 실적 개선이 가장 폭발적이었다면 내년에는 OEM사들의 실적 개선이 가세할 것"으로 내다봤다. [→자세히보기]

신성통상 +7.21%휠라코리아 +0.92%F&F 0.00%영원무역 -0.56%
신성통상
40여년 의류 수출을 이어온 니트웨어 전문 기업으로, `랄프로렌`, `갭(GAP)`, `포에버21` 등 다양한 해외 기업 의류 제조를 담당. 미국, 중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해외 법인도 7개에 달함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신성통상(005390)
2,230 ▲150(7.21%)
시세 차트 관심종목등록

이 종목의 다른 이슈
日수출규제
의류
유커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찬바람에 의류주 살아나나, 증권가 휠라코리아 '톱픽'
    한국투자증권에 따르면 의류 업종 영업이익은 2011년 피크를 기록한 이후 하락, 정체된 후 2016년 바닥을 기록했다. 하지만 지난해부터 2011년 영업이익을 넘어서기 시작했다. 올해는 전년 대비 30% 영업이익 증가가 예상되며, 내년에는 17% 증가할 전망이다. 나은채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올해 휠라코리아와 신세계인터내셔날 실적 개선이 가장 폭발적이었다면 내년에는 OEM사들의 실적 개선이 가세할 것"으로 내다봤다. [→자세히보기] 2018/11/20
  • 롱패딩, '3040세대' 주도, 겨울 필수품되나
    추운 겨울 날씨의 상징이 된 '롱패딩'이 올해 3040세대 가세로 높은 판매고를 올리고 있다. 업계는 롱패딩이 올해 전 세대에 고루 판매되면서 겨울철 필수품으로 자리매김해 작년 판매량 100만장을 넘어설지 주목하고 있다. 아웃도어 브랜드 K2는 주력 롱패딩의 3040세대 구매율이 50%를 넘었다고 13일 밝혔다. 이 제품의 50대 구매율도 15%를 돌파했다. 비교적 낮은 연령층이 선호하는 긴 기장으로 출시된 제품도 3040세대 구매율이 50%에 이른다. [→자세히보기] 2018/11/13
  • 이른 추위 '롱·숏패딩 불티' 10월에 최고 40% 상승
    갑작스러운 추위로 각종 '패딩'이 최근 불티나게 팔려나가고 있다. 업계는 올겨울 예년보다 추울 것으로 예상하고 작년보다 패딩 물량을 대폭 늘려 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특히 작년에 인기를 독차지한 종아리를 덮는 롱패딩 외에 올해는 무릎의 절반 정도 길이의 하프롱이나 숏패딩 등 다양한 스타일이 고루 인기를 끌고 있다. 1일 업계에 따르면 지난달 디스커버리 패딩 판매량은 28일 기준 한 달간 작년 동기보다 40% 증가했다. [→자세히보기] 2018/11/01
  • 벌써부터 겨울 패딩 전쟁
    의류는 통상 시즌이 절기보다 빠르게 시작하지만, 한겨울에 입는 패딩이 벌써부터 시장경쟁에 들어가는 것은 무척 이례적이다. 유통업계에서는 ‘평창 롱패딩’ 열풍으로 총 3만 장을 완판해 45여억 원의 매출을 올린 롯데백화점의 성공 사례가 경쟁업체를 자극한 것으로 보고 있다. 마침 올 겨울에는 예년보다 훨씬 춥다는 한파도 예상되어 시장선점을 위한 뜨거운 경쟁에 기름을 붓고 있다. 올가을 ‘겨울 패딩’ 경쟁을 보면 가격 거품은 빼고 기능성에 초점을 맞추는 등 실용성을 강화한 것이 눈에 띈다. [→자세히보기] 2018/09/28
목록
1948.30

▼2.71
-0.14%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52,000▼
  2. 삼성전자44,000▼
  3. 에이치엘비40,050▼
  4. 나노메딕스8,140▼
  5. 삼륭물산8,890▲
  6. 신라젠15,000▲
  7. 케이엠더블유61,800▲
  8. 일지테크6,710▲
  9. 셀트리온헬스41,050▼
  10. 아진산업3,2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