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ssi
19,800 ▲ 1,450 (+7.90%)
04/16 장마감 관심종목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서연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윤석열 2021/03/04
보궐 뒤 첫 조사, 尹 전 총장 36% 압도적 1위…이재명 23.5% 2위

4·7 재보궐선거 뒤 처음으로 진행된 ‘차기 대선주자’ 여론조사에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36.3%로 1위를 차지했다. 2위인 이재명 경기지사를 오차범위 밖으로 제친 결과다. 리얼미터가 JTBC 의뢰로 10, 11일 차기 대권주자 선호도를 조사한 결과 윤 전 총장이 36.3%, 이 지사가 23.5%로 조사됐다. 둘 사이의 격차는 12.8%포인트로 오차범위(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 밖이다.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2.3%로 뒤를 이었다. 이어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5.1%, 홍준표...[→자세히보기]

덕성우 +10.14%서연 +7.90%디지틀조선 +6.08%노루페인트 +4.94%
서연
최대주주, 사외이사가 윤석열 검찰총장과 서울대 법대 동문으로 알려짐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보궐 뒤 첫 조사, 尹 전 총장 36% 압도적 1위…이재명 23.5% 2위
    4·7 재보궐선거 뒤 처음으로 진행된 ‘차기 대선주자’ 여론조사에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36.3%로 1위를 차지했다. 2위인 이재명 경기지사를 오차범위 밖으로 제친 결과다. 리얼미터가 JTBC 의뢰로 10, 11일 차기 대권주자 선호도를 조사한 결과 윤 전 총장이 36.3%, 이 지사가 23.5%로 조사됐다. 둘 사이의 격차는 12.8%포인트로 오차범위(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 밖이다.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2.3%로 뒤를 이었다. 이어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5.1%, 홍준표...[→자세히보기] 2021/04/13
  • 보궐선거 끝, 대선 시작..이낙연 지고 이재명·윤석열 '뜬다'
    4·7 재·보궐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이 '참패'하면서 내년 대선 구도가 요동칠 전망이다. 특히 '대선 전초전'으로 평가돼온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에서 여당이 큰 격차로 져 일찌감치 '포스트 문재인' 경쟁이 격화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선거운동을 지휘한 이낙연 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은 타격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이 위원장은 올해 초부터 꺾인 차기 대권주자로서의 기세를 이번 선거를 통해 회복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졌다. 하지만 서울·부산시장 선거 모두 두 자릿수...[→자세히보기] 2021/04/09
  • '야권 대장주' 윤석열에 쏠리는 시선…국민의힘 입당 미지수
    국민의힘이 7일 '대선 전초전'격인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에서 승리하면서 야권의 정권교체 가능성에 힘이 실리게 됐다. 자연스럽게 문재인 정부와 대립각을 세우면서 차기 대권주자로 급부상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발걸음에 시선이 쏠릴 것으로 보인다. 윤 전 총장은 지난달 4일 검찰을 박차고 나온 이후 잠행을 이어가고 있다. 그러면서도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태에 대한 비판, 재보선 투표 독려 등의 메시지를 내놓기는 했지만, 아직은 몸을 낮추고 '등판 타이밍'을...[→자세히보기] 2021/04/08
  • 이재명·윤석열, 차기 대선 지지도 23%…두 달째 동률
    차기 대선 주자 지지도 조사에서 이재명 경기지사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각각 23%로 같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한국갤럽이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1일까지 전국 18세 이상 1,000명에게 '다음 대통령으로는 누가 좋다고 생각하느냐'고 물은 결과(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 이같이 조사됐다고 2일 밝혔다. 이 지사와 윤 전 총장 지지율은 지난달 조사에 이어 두 달째 동률을 기록했다. 앞서 3월 조사에선 이 지사와 윤 전 총장 모두 24%로 같았다. 두 사람 모두 지난달과 비교하면 1%포인트씩 떨어진 셈이다. [→자세히보기] 2021/04/05
목록
3198.62

▲4.29
0.13%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27,000▲
  2. 삼성전자83,200▼
  3. 이트론1,045▲
  4. 이화전기429▲
  5. 세종텔레콤917▲
  6. 서울식품366↑
  7. 동방12,950↑
  8. 기아차83,300▼
  9. 에이치엘비62,700▼
  10. NAVER39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