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생체인식 2013/10/18
'노플러그인 전자서명' 이니텍, 신규 공인인증기관으로 지정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모바일 기술과 생체인증(FIDO) 기술을 결합해 노플러그인 전자서명 서비스를 제공하는 이니텍이 신규 공인인증기관으로 지정됐다고 14일 밝혔다. 이니텍의 전자서명기술은 공인인증서를 스마트폰 안전저장매체에 보관하고 PC와 스마트폰을 연계한 서명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스마트폰에서 지문과 같은 생체인증 기술을 적용해 간편한 전자서명이 가능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인증서 유효기간은 1년에서 3년으로 확대됐고, 액티브X도 설치하지 않아도 된다. [→자세히보기]

NHN한국사 +2.54%퍼스텍 +2.44%LG이노텍 +2.40%이니텍 +2.38%
퍼스텍
생체인식분야 얼굴인식관련 국내최고의 기술력을 보유. 스마트게이트와 공동으로 생체인식카드를 개발.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노플러그인 전자서명' 이니텍, 신규 공인인증기관으로 지정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모바일 기술과 생체인증(FIDO) 기술을 결합해 노플러그인 전자서명 서비스를 제공하는 이니텍이 신규 공인인증기관으로 지정됐다고 14일 밝혔다. 이니텍의 전자서명기술은 공인인증서를 스마트폰 안전저장매체에 보관하고 PC와 스마트폰을 연계한 서명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스마트폰에서 지문과 같은 생체인증 기술을 적용해 간편한 전자서명이 가능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인증서 유효기간은 1년에서 3년으로 확대됐고, 액티브X도 설치하지 않아도 된다. [→자세히보기] 2018/06/15
  • '폐지' 수순 밟는 공인인증서, 각광받는 생체인증·블록체인株
    정부가 20년 만에 공인인증서 의무사용 폐지 방침을 밝힌 가운데 관련 업체들에 미칠 영향에 관심이 집중된다. 박종선 유진투자증권 리서치센터 미드스몰캡팀장은 "정부가 블록체인 기반 기술 활성화에 이어 공인인증서 의무화 폐지 방침까지 잇달아 발표하면서 수혜가 예상되는 암호화, 생체인증 기업들의 주가가 오르고 있다"며 "증권사, 은행 등에서 홍채인증으로 계좌이체, 결제 등 뱅킹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등 생체인식이 보편화하면서 관련 시장은 앞으로 빠른 성장세를 보일 것"이라고 내다봤다. [→자세히보기] 2018/01/24
  • 안면인식·빅스비 비전, 갤럭시S9, AR기능 강화한다
    18일 업계에 따르면 이달 초 양산을 시작한 삼성전자의 모바일 AP(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 ‘엑시노스9(9810)’이 적용되면 갤럭시S9의 안면인식 기능은 한층 향상될 전망이다. 안면인식은 3D 스캐닝이 얼마나 정확하고 빠르게 이뤄지느냐에 따라 달라지는데, 엑시노스9은 3D스캐닝을 통한 정확한 안면인식과 보안을 강화했다. 애플이 아이폰X에 적용해 이용자들의 호평을 받은 안면인식 기능 역시 3D스캐닝 기술을 토대로 하며 이는 동시에 AR에도 활용된다. [→자세히보기] 2018/01/19
  • 너도나도 생체인증, 파이 커진 '파이도'
    국내 기업들 사이에서 파이도(FIDO·Fast IDentity Online) 인증 열풍이 한창이다. 생체인증 적용 분야가 모바일 기기·PC를 중심으로 빠르게 확대되고 있어서다. 파이도는 지문, 홍채 등의 생체 정보를 활용한 보안기술 국제표준이다. 3일 보안업계에 따르면 최근 보안 전문기업 뿐 아니라 IT서비스업체들도 파이도 인증 대열에 앞다퉈 동참했다. KT IT서비스 계열사인 KT DS는 파이도 기반 인증시스템 구축 시장에도 본격 뛰어든다. 이를 위해 KT DS는 먼저 임직원 1300여명이 전자결제, 복무관리, 회의실 예약 등을 위해 사용하는 오피스 시스템 ‘스마트존’에 파이도 기술을 적용했다. [→자세히보기] 2017/12/04
목록
2167.51

▲22.39
1.04%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66,500▲
  2. 셀트리온헬스80,100▲
  3. 삼성바이오로448,500▼
  4. 삼성전기139,000▲
  5. 한국정보통신10,750▼
  6. 액트로16,850▼
  7. 유니온4,755▲
  8. 삼성전자44,300▲
  9. 배럴12,850▲
  10. 아난티1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