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305 ▲ 155 (+4.92%)
01/15 장마감 관심종목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까뮤이앤씨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안철수 2012/04/27
안철수, 국민의당 서울 지지율 10% 돌파···"썩은 나무 베겠다"(종합)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서울시장 출마를 선언한 후 서울지역에서 국민의당 지지율이 뛰며 10%를 넘겼다. 또 보수진영 텃밭인 대구·경북(TK)과 중도 성향이 강한 충청에서도 지지율이 상승하고 있다. 심상치 않은 민심 변동에 제1야당인 국민의힘은 ‘예비경선 면제’까지 꺼내며 입당 후 야권단일화 요구에 나섰다. 여론조사업체 리얼미터가 지난 4~6일 전국 성인남녀를 대상으로 조사해 6일 밝힌 최근 조사 결과 서울지역에서 국민의힘 지지율은 10.1%(주중 기준)를 기록한 것으로...[→자세히보기]

까뮤이앤씨 +4.92%태원물산 +3.51%프리엠스 +2.37%다믈멀티미디 +2.21%
까뮤이앤씨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안철수, 국민의당 서울 지지율 10% 돌파···"썩은 나무 베겠다"(종합)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서울시장 출마를 선언한 후 서울지역에서 국민의당 지지율이 뛰며 10%를 넘겼다. 또 보수진영 텃밭인 대구·경북(TK)과 중도 성향이 강한 충청에서도 지지율이 상승하고 있다. 심상치 않은 민심 변동에 제1야당인 국민의힘은 ‘예비경선 면제’까지 꺼내며 입당 후 야권단일화 요구에 나섰다. 여론조사업체 리얼미터가 지난 4~6일 전국 성인남녀를 대상으로 조사해 6일 밝힌 최근 조사 결과 서울지역에서 국민의힘 지지율은 10.1%(주중 기준)를 기록한 것으로...[→자세히보기] 2021/01/11
  • 안철수, 서울시장 출마…"야권 단일후보로 나서겠다"(종합)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내년 4월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선언했다. 안 대표는 20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서울시장 선거 패배로 정권교체가 불가능해지는 상황만은 제 몸을 던져서라도 막아야겠다고 생각했다"며 "서울의 시민후보, 야권단일후보로 당당히 나서서 정권의 폭주를 멈추는 견인차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안 대표는 "보궐선거 승리는 정권교체를 위한 7부 능선을 넘는 것"이라며 "제가 앞장서서 그 7부 능선까지 다리를 놓겠다. 반드시 이겨 정권...[→자세히보기] 2020/12/21
  • 안철수, 야권연대 시동?…국민의힘+국민의당 포럼서 강연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6일 국민의힘과 국민의당 의원들이 함께하는 '국민미래포럼'에서 강연자로 나선다. 안 대표는 이날 오전 7시30분부터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 '포스트 코로나시대, 대한민국의 혁신과제와 미래비전'을 주제로 강연을 한다. 국민미래포럼은 권은희 국민의당 원내대표와 황보승희 국민의힘 의원이 대표의원으로 활동하며, 김병욱 연구책임의원을 포함한 야권 30여 명으로 이뤄진 국회의원 연구단체이다. 권은희 국민미래포럼 대표의원은 "이번 포럼은 안철수 대표가 제시하는 혁신과제와 미래비전을...[→자세히보기] 2020/11/06
  • 국민의힘, 서울시장 '무소속 작전' 펴나…변수는 '안철수'
    국민의힘이 내년 4월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를 앞두고 최적의 승리 시나리오를 찾는 데 부심하고 있다. 당 일각에서는 '박원순 당선 모델'을 시도하자는 목소리가 나온다. 국민의힘 소속 정치인이 아니더라도, 시민의 폭넓은 지지를 얻을 수 있는 후보를 내세워 이겨보자는 것이다. 다만 이 경우 국민의힘은 당의 간판을 포기해야 하는 상황에 놓일 수 있다는 문제가 있다. 박 전 시장은 무소속으로 출마해 당선된 이후 민주통합당(더불어민주당 계열)에 입당한 바 있다. 국민의힘 이름으로 당선자를 내지 못한다면 당으로서는 정치적 부담을...[→자세히보기] 2020/11/05
목록
3085.90

▼64.03
-2.03%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30,500▼
  2. 삼성전자88,200▼
  3. 셀트리온헬스143,700▼
  4. 현대차240,500▼
  5. 에어부산3,900▼
  6. 필룩스4,830▲
  7. 셀트리온제약187,300▼
  8. SK하이닉스127,500▼
  9. 삼성물산153,000▲
  10. 대한항공32,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