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nkels
238,500 0 (0.00%)
10/23 장마감 관심종목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SK텔레콤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통신 2017/08/29
SK텔레콤, 5000억원 규모 자사주 취득 결정

SK텔레콤은 전일 정기 이사회를 열고 주주 가치 제고와 주가 안정화를 위해 5000억원 규모의 자사주 취득을 의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자사주 매입은 신탁 계약 방식으로 위탁투자중개업자인 SK증권을 통해 진행되며, 계약 기간은 이날부터 오는 2021년 8월 27일까지 1년 동안이다. SK텔레콤은 "지난 3년 동안 미디어, 보안, 커머스 등 뉴(New) ICT 포트폴리오를 재편해 올해부터 본격적인 기업 성장을 기대하고 있다"며 "New ICT 사업이 기업 가치에 반영되는 추세에 맞춰 주가 안정과 주주 가치 제고를 위해 자사주 매입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자세히보기]

KT +1.09%LG유플러스 0.00%SK텔레콤 0.00%
SK텔레콤
동사의 사업은 이동전화, 무선데이터, 정보통신사업 등의 무선통신사업, 전화, 초고속인터넷, 데이터 및 통신망 임대서비스 등을 포함한 유선통신사업, 플랫폼 서비스, 인터넷포털 서비스 등의 기타사업으로 구분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KT(030200)
23,150 ▲250(1.09%)
시세 차트 관심종목등록

이 종목의 다른 이슈
자율주행
인터넷은행
방송산업
양자기술
알뜰폰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SK텔레콤, 5000억원 규모 자사주 취득 결정
    SK텔레콤은 전일 정기 이사회를 열고 주주 가치 제고와 주가 안정화를 위해 5000억원 규모의 자사주 취득을 의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자사주 매입은 신탁 계약 방식으로 위탁투자중개업자인 SK증권을 통해 진행되며, 계약 기간은 이날부터 오는 2021년 8월 27일까지 1년 동안이다. SK텔레콤은 "지난 3년 동안 미디어, 보안, 커머스 등 뉴(New) ICT 포트폴리오를 재편해 올해부터 본격적인 기업 성장을 기대하고 있다"며 "New ICT 사업이 기업 가치에 반영되는 추세에 맞춰 주가 안정과 주주 가치 제고를 위해 자사주 매입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자세히보기] 2020/08/28
  • 오늘 '5G 공짜폰 대란' 제재…이통사, 영업정지보다 '과징금 더 무섭다' 왜?
    이동통신3사의 불법보조금 지급 경쟁에 대한 정부의 제재안 발표가 8일 나온다. 지난해 이통3사가 5세대(5G) 이동통신서비스 가입자 확보를 위해 출혈경쟁을 벌이며 '공짜폰 대란'이 벌어졌던 때에 대한 제재다. 이통3사는 이번 제재 발표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과징금 폭탄'을 맞을까 걱정이 커서다. 통상 '영업정지'가 '과징금'보다 높은 수위의 징계라고 여겨진다. 하지만 코로나19(COVID-19)로 소비심리가 위축됐고 5G 신규투자로 수익성 악화에 대한 부담이 더해지면서...[→자세히보기] 2020/07/08
  • LG유플, 대만 통신사에 수출…5G 콘텐츠 총 1000만弗 달성
    LG유플러스가 대만 최대 통신사인 중화텔레콤과 5G 가상현실(VR) 콘텐츠 수출 계약을 맺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5G 콘텐츠 수출은 지난해 10월 중국 차이나텔레콤과 올해 홍콩텔레콤, 일본 KDDI에 이어 네 번째로 총 수출액 1000만달러(약 119억원)를 달성했다. 5G 콘텐츠 수출로는 역대 최대이며 5G 상용화 이후 콘텐츠 비즈니스로 해외에서 성과를 거둔 것은 국내 통신사 중 LG유플러스가 처음이다. LG유플러스는 이번 계약으로 중화텔레콤에 K팝을 중심으로 한 VR 콘텐츠...[→자세히보기] 2020/06/12
  • 요금인가제 폐지·넷플릭스법 통과…명암 엇갈린 업계
    인터넷 업계와 이동통신사의 사업과 직결된 정보통신기술(ICT) 관련 법안 다수가 20대 마지막 국회 본회의를 통과되면서 명암이 엇갈렸다. 이통사는 요금제 다양화와 망 사용료 추가 수입 등의 효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된 반면, 네이버·카카오 등은 규제로 인한 불확실성이 커져 부담스러워하는 분위기다. ‘통신요금 인가제’ 폐지 내용을 담은 전기통신사업법 개정안이 20일 국회 본회의에서 의결됐다. 30년 동안 유지돼온 요금 인가제는 통신 시장의 지배적 사업자가 새로운 요금제를 출시하거나 요금을 인상할 경우 정부의 인가를 받도록 한 제도다. [→자세히보기] 2020/05/21
목록
2360.81

▲5.76
0.24%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38,500▲
  2. 파미셀18,800▲
  3. 삼성전자60,000▼
  4. 현대차167,000▲
  5. 티움바이오16,800▲
  6. 진원생명과학26,750▲
  7. 옴니시스템2,760▲
  8. 삼성바이오로636,000▼
  9. 카카오340,500▼
  10. LG유플러스11,7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