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000 ▲ 150 (+1.27%)
12/02 장마감 관심종목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세아특수강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수처리 2012/05/24
서울 가정집 수돗물서도 유충 발견 신고…수도사업소 조사중

인천과 경기 일부 지역 수돗물에서 유충이 발견되는 가운데 서울시에서도 유충 발견 신고가 접수돼 관계 기관이 조사 중이다. 서울시 중구의 한 아파트에 사는 김모씨는 19일 오후 11시께 샤워를 마친 후 욕실 바닥에서 유충 한 마리를 발견했다. 김씨는 발견한 유충이 "1㎝ 정도 길이에 머리카락 굵기의 붉은 벌레다"라며 "물속에서 실지렁이처럼 꿈틀거린다"고 말했다. 그는 이 사실을 중부수도사업소와 아파트 관리사무실에 신고했다. 수도사업소 관계자들은 현장에 도착해...[→자세히보기]

현대제철 +4.01%LG화학 +3.96%프럼파스트 +3.66%하이스틸 +1.82%
세아특수강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서울 가정집 수돗물서도 유충 발견 신고…수도사업소 조사중
    인천과 경기 일부 지역 수돗물에서 유충이 발견되는 가운데 서울시에서도 유충 발견 신고가 접수돼 관계 기관이 조사 중이다. 서울시 중구의 한 아파트에 사는 김모씨는 19일 오후 11시께 샤워를 마친 후 욕실 바닥에서 유충 한 마리를 발견했다. 김씨는 발견한 유충이 "1㎝ 정도 길이에 머리카락 굵기의 붉은 벌레다"라며 "물속에서 실지렁이처럼 꿈틀거린다"고 말했다. 그는 이 사실을 중부수도사업소와 아파트 관리사무실에 신고했다. 수도사업소 관계자들은 현장에 도착해...[→자세히보기] 2020/07/20
  • 韓, 후쿠시마 오염수 공론화…"지구 해양환경에 영향"(종합2보)
    정부 대표단은 16일(현지시간)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린 국제원자력기구(IAEA) 총회에서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처리 문제를 공론화하며 오염수 방류의 위험성을 국제 사회에 알렸다. 문미옥 과학기술정보통신부 1차관은 이날 오후 기조연설에서 "원전 사고 이후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의 처리 문제는 여전히 해답을 찾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전 세계적으로 불안감을 증폭시키고 있다"고 지적했다. [→자세히보기] 2019/09/17
  • 강관기업, 붉은 수돗물 사태로 밸류에이션 상승 기대
    붉은 수돗물 사태로 기반시설 노후화 교체에 관심이 높아지면서 강관업체들의 밸류에이션 상승이 예상된다는 분석이 나왔다. 정하늘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21일 “지난해 말 KT 통신구 화재와 백석역 열수송관 파열, 그리고 인천의 붉은 수돗물 사태 등으로 기반시설 노후화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며 “우리나라의 기반시설은 개발이 집중적으로 이루어진 1970~1980년대에 주로 만들어졌고, 송유관은 시공된 지 20년이 지난 시설 비율이 98%에 달하며 상수관로와 하수관로는 그 비중이 각각 35%, 40%에 달한다”고 분석했다. [→자세히보기] 2019/06/21
  • 한-덴마크, 물관리 협력사업 발굴 나선다
    환경부 산하 한국수자원공사는 15일 오전 10시부터 대전시 대덕구 본사에서 ‘한국-덴마크 협력사업 발굴 워크숍’을 개최한다. 이번 워크숍은 지난해 10월 덴마크에서 열린 ‘녹색성장 및 국제사회의 목표 2030(이하 P4G·Partnering for Green Growth and the Global Goals 2030)’ 코펜하겐 정상회의의 후속조치로 이뤄진 것이다. P4G는 지난 2017년 제72차 유엔총회를 계기로 한국과 덴마크를 비롯해 네덜란드·멕시코·베트남·에티오피아·칠레·케냐·콜롬비아 등 9개국이 참여하고 있는 녹색성장과 국제협력을 위한 민관협력체다. [→자세히보기] 2019/04/15
목록
2675.90

▲41.65
1.58%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46,500▲
  2. 삼성전자69,800▲
  3. 신풍제약177,500▲
  4. 대한항공25,800▼
  5. SK하이닉스108,500▲
  6. 셀트리온헬스130,100▲
  7. 셀트리온제약210,000▲
  8. 한화솔루션47,100▼
  9. LG화학840,000▲
  10. 현대차182,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