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910 ▼ 140 (-2.31%) 10/21 장마감 관심종목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아프리카돼지열병'에 돼지고기 경매가 33% 급등
    국내에서 첫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병함에 따라 전국 공판장 및 도매시장에서 돼지고기 경매가격은 전일대비 33%가량 급등했다. 17일 축산유통종합정보 사이트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기준 전국(제주 제외) 도매시장에서 돼지고기 평균(등외제외) 경매 가격은 5838원으로 전일대비 약 33% 가량 올랐다. 전년동기대비로도 약 12% 가량 올랐다. 도드람, 협신식품, 삼성식품, 농협부천 공판장 등 수도권 지역 4개 도매시장에서는 42.7% 급등했다. [→자세히보기] 2019/09/18
  • NH證 "中 돼지고기 가격 급등…국내 영향은 하반기 예상"
    NH투자증권은 3일 지난달 30일 기준으로 중국 돼지고기 가격이 1㎏당 36위안까지 급등한 것과 관련해 "지금과 같은 현상이 지속될 경우 아프리카돼지열병에 의한 돼지고기 공급은 갈수록 타이트해질 전망"이라고 내다봤다. 조미진 연구원은 "지난해 8월 중국에서 발병하기 시작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확산되면서 돼지고기 생산량이 감소했고 이로인해 공급 부족 현상이 심화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자세히보기] 2019/09/03
  • 오늘부터 가축에게 남은 음식물 못 준다…'돼지열병 차단' 목적
    아프리카돼지열병 발병을 막기 위해 오늘부터 돼지에게 남은 음식물, 즉 잔반을 먹이는 행위가 전면 금지됩니다. 이를 위반한 농가에 대해서는 천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 대신 음식폐기물 전문 처리업체가 생산한 잔반 사료나 일반 배합사료로 바꿔 먹여야 합니다. 정부는 잔반 사육 농가가 일반 사료로 사육 방식을 전환할 경우 사료 구입비 등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그러나 음식 폐기물 처리 업체가 만든 잔반 사료를 먹이는 농가는 이번 지원에서 제외합니다.[→자세히보기] 2019/07/25
  • "잔반 직접 급여 전면 금지"…졍부 돼지열병 방역 총력
    앞으로 돼지를 포함한 가축에게 남은 음식물을 직접 먹이로 주는 방안이 금지된다. 가열하지 않은 음식물이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의 주요 확산 원인으로 꼽히면서 방역 관리를 강화한 것이다. 환경부와 농림축산식품부는 ASF 예방을 위해 이 같은 내용의 ‘폐기물관리법 시행규칙 개정안’을 이르면 오는 25일 개정·공포할 예정이라고 18일 밝혔다. 개정안은 공포 즉시 시행한다. 개정안에 따르면 농식품부장관의 요청이 있는 경우 남은 음식물을 해당 가축의 먹이로 직접 생산·사용을 금지한다. [→자세히보기] 2019/07/18
목록
2064.84

▲4.15
0.20%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81,000▼
  2. 에이치엘비166,500▲
  3. 에이치엘비생28,850↑
  4. 신라젠14,200▲
  5. 셀트리온헬스52,800▼
  6. 신스타임즈6,730↑
  7. 필룩스7,090▲
  8. SK하이닉스77,600▲
  9. 삼성전자50,300▲
  10. 마크로젠23,9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