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파주 2013/10/10
남북해빙 무드에 파주·고성 땅값 급등

올 들어 남북관계 개선 기대감에 접경지역인 경기도 파주, 강원도 고성 등의 땅값이 크게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토지 거래량은 전년에 비해 감소 했지만 개발 호재 지역을 중심으로 지가가 상승했다. 국토교통부는 26일 올해 3·4분기까지 전국 땅값이 3.33% 오른 것으로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이는 지난해 3·4분기까지 누계(2.92%)보다 0.41%포인트 높고, 올해 같은 기간 소비자물가 상승률(1.47%)보다도 높은 수준이다. 아울러 2008년 3.93%를 기록한 이후 10년 만에 최대 폭이다. [→자세히보기]

예스24 +8.28%일성건설 +4.39%자연과환경 +3.92%코아스 +3.47%
한솔홈데코
테마파크 조성 수혜

주요종목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남북해빙 무드에 파주·고성 땅값 급등
    올 들어 남북관계 개선 기대감에 접경지역인 경기도 파주, 강원도 고성 등의 땅값이 크게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토지 거래량은 전년에 비해 감소 했지만 개발 호재 지역을 중심으로 지가가 상승했다. 국토교통부는 26일 올해 3·4분기까지 전국 땅값이 3.33% 오른 것으로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이는 지난해 3·4분기까지 누계(2.92%)보다 0.41%포인트 높고, 올해 같은 기간 소비자물가 상승률(1.47%)보다도 높은 수준이다. 아울러 2008년 3.93%를 기록한 이후 10년 만에 최대 폭이다. [→자세히보기] 2018/10/29
  • 남북경협 효과에 파주 땅값 들썩, 전국 상승률 1위
    올 들어 전국 땅값이 3.33% 올랐다. 특히 남북경제협력 기대감에 북한 접경지역인 경기도 파주 땅값이 올해 전국에서 가장 많이 오른 것으로 조사됐다. 26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올 3분기까지 전국 땅값은 3.33% 올라 지난해 3분기까지 누계(2.92%) 보다 소폭 높은 수준(0.41%포인트↑)이며 같은 기간 소비자물가 변동률(1.47%)보다 다소 높은 수준이다. [→자세히보기] 2018/10/26
  • 평양 남북 만남에 주춤했던 파주·고성 땅값 다시 '들썩'
    휴전선 인근 땅값이 다시 들썩이고 있다. 지난 4월 판문점에서 열린 올해 첫 남북정상회담 이후 한동안 소강 상태에 접어들었던 휴전선 접경지역 토지 거래시장이 3차 남북정상회담을 계기로 다시 살아나는 분위기다. 향후 정상회담의 구체적인 성과에 따라 올해 상반기 때처럼 과열 양상이 빚어질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는 게 전문가들의 지적이다. 업계에 따르면 경기도 파주시와 강원도 고성군 등 휴전선 접경지역에는 최근 토지를 사려는 투자자들의 문의와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자세히보기] 2018/09/19
  • 경기 접경지역 땅값 급등, 매물 품귀·묻지마 투자 우려
    ‘판문점 선언’ 발표 이후 경기 북부 접경 지역 부동산 시장이 후끈 달아오르고 있다. 땅값은 부르는 게 값이다. 경기 파주 문산 일대 부동산중개업소마다 정상회담 전에 팔려고 내놓았던 토지는 다 팔렸다. 투자 수요는 이어지고 있지만, 땅주인들이 매물을 거둬들여 매물 품귀 현상이 벌어지고 가격은 계속 오르는 추세다. 일부 지방 투자자는 현장 확인에 앞서 중개업소에 계약금을 맡기는 경우도 나왔다. [→자세히보기] 2018/05/08
목록
1940.45

▲13.28
0.69%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54,500▲
  2. 삼성전자43,750▼
  3. 써니전자3,135▼
  4. 나노브릭17,000▲
  5. 제이씨현시스4,755▲
  6. 셀트리온헬스41,550▲
  7. 다날3,615▲
  8. 한미약품280,500▲
  9. 신라젠13,750▲
  10. 오이솔루션55,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