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250 0 (0.00%)
07/06 장마감 관심종목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유비케어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원격의료 2020/05/04
한국판 뉴딜 5년간 '100조+α'로 판 키운다

정부가 '한국판 뉴딜' 사업을 대폭 확대해 총 100조원 이상을 쏟을 전망이다. 당초 계획한 투자 규모보다 24조원 이상 늘어나는 셈이다. 이렇게 확충된 투자금으로 5년간 데이터 산업과 비대면 의료를 확대하고 공공시설을 환경 친화적으로 바꾸는 데 집중 투자할 계획이다. 5일 정부 관계자에 따르면 76조원 규모로 제시한 한국판 뉴딜을 100조원 이상으로 늘리고 세부 내용을 확정한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을 이달 중순께 발표한다. 기획재정부 고위 관계자는 투자 확대 이유에 대해 "기존에 발표된 한국판 뉴딜사업에 세부 내용을 추가하고 보완하는...[→자세히보기]

이지케어텍 +4.24%케어랩스 +3.82%인피니트헬스 +2.30%네오펙트 +2.06%
유비케어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한국판 뉴딜 5년간 '100조+α'로 판 키운다
    정부가 '한국판 뉴딜' 사업을 대폭 확대해 총 100조원 이상을 쏟을 전망이다. 당초 계획한 투자 규모보다 24조원 이상 늘어나는 셈이다. 이렇게 확충된 투자금으로 5년간 데이터 산업과 비대면 의료를 확대하고 공공시설을 환경 친화적으로 바꾸는 데 집중 투자할 계획이다. 5일 정부 관계자에 따르면 76조원 규모로 제시한 한국판 뉴딜을 100조원 이상으로 늘리고 세부 내용을 확정한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을 이달 중순께 발표한다. 기획재정부 고위 관계자는 투자 확대 이유에 대해 "기존에 발표된 한국판 뉴딜사업에 세부 내용을 추가하고 보완하는...[→자세히보기] 2020/07/06
  • 민간 샌드박스 1호 나왔다…'재외국민 비대면 진료 서비스'
    재외국민이 비대면으로 국내 의료진의 진료를 받을 수 있는 길이 열렸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5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2020년도 제2차 산업융합 규제특례심의위원회‘를 열고 첫 민간 샌드박스로 재외국민 비대면 진료 등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위원회는 인하대병원, 라이프시맨틱스가 각각 신청한 ‘재외국민 비대면 진료·상담 서비스’에 대한 임시허가를 승인했다. 라이프시맨틱스는 비대면 진료 관련 온라인 플랫폼을 운영하는 기업으로 비대면 진료 서비스는 분당...[→자세히보기] 2020/06/26
  • 서울 마곡 주민은 비대면 헬스케어 등 4차산업기술 먼저 접한다
    서울시는 첨단기술 연구개발 산업단지인 마곡지구에서 4차산업 관련 5개 기술 실증에 들어간다고 9일 밝혔다. 5개 프로젝트 중 마곡지역 거주자·직장인 대상 비대면 근골격계 헬스케어 플랫폼 구축 사업은 참여자가 측정기기를 사용하면 인공지능(AI)이 건강 상태 빅데이터를 분석해 근골격계 위험도를 파악하는 것이다. 에코 인공지능 사물인터넷(AIoT) 챗봇은 IoT 센서가 미세먼지와 소음 등 환경정보를 수집한 뒤 클라우드 기반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시민에게 알려주는 시스템이다. [→자세히보기] 2020/06/09
  • '비대면 의료'로 이름바꿔 추진…정부, 수가 올려 의료계 설득할듯
    우리나라는 2000년 원격진료 시범사업을 실시한 이후 20년째 의사·약사 단체의 반발로 원격의료·진료 도입이 제자리걸음이다. 보건복지부는 2019년에도 주요 업무계획에 '의사-환자 간 원격의료 허용'을 포함시켜 도입을 추진해왔다. 그러나 개원가 중심의 대한의사협회에서 강력하게 반대해 좌절됐다. 이번에 의협의 반대를 뚫고 본격 시행되면 해결해야 할 과제가 적지 않다. 의사 단체가 반대한 명분을 역으로 풀어야 원격의료가 원만하게 시행될 수 있다. 반대하는 가장 큰...[→자세히보기] 2020/05/15
목록
2187.93

▲35.52
1.65%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05,500▼
  2. 삼성전자54,900▲
  3. SK바이오팜214,500↑
  4. 카카오300,500▲
  5. LG화학508,000▲
  6. SK하이닉스86,200▲
  7. 삼성바이오로753,000▼
  8. 셀트리온헬스107,200▼
  9. 현대차101,500▲
  10. 디피씨14,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