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nkels
8,500 ▼ 100 (-1.16%)
12/03 13:40 관심종목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제이씨현시스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블록체인 2017/09/11
비트코인 '아찔한' 조정…추수감사절 거래 최대 14% 폭락(종합)

비트코인을 비롯한 암호화폐 시장이 아찔한 조정을 겪고 있다. 비트코인은 뉴욕 시간대 거래에서 최대 14% 이상 빠졌고 또 다른 암호화폐 리플(XRP)은 최대 27%까지 추락하기도 했다. 26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지난 3월 팬데믹(전염병 대유행) 이후 최악의 하루를 보냈다. 코인베이스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우리시간으로 27일 오전 6시 10분 10% 내린 1만7169달러선으로 움직이고 있다. 비트코인은 사상 최고치 1만9511달러까지 7달러를 남기고 갑자기...[→자세히보기]

세종텔레콤 +21.50%SBI인베스 +4.00%비케이탑스 +2.25%드림시큐리티 +1.85%
제이씨현시스
손자회사인 디앤디컴이 비트코인 관련 메인보드 제작업체인 대만 에즈락의 한국 총판 담당. 애즈락의 메인보드는 비트코인 채굴에 특화된 제품임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비트코인 '아찔한' 조정…추수감사절 거래 최대 14% 폭락(종합)
    비트코인을 비롯한 암호화폐 시장이 아찔한 조정을 겪고 있다. 비트코인은 뉴욕 시간대 거래에서 최대 14% 이상 빠졌고 또 다른 암호화폐 리플(XRP)은 최대 27%까지 추락하기도 했다. 26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지난 3월 팬데믹(전염병 대유행) 이후 최악의 하루를 보냈다. 코인베이스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우리시간으로 27일 오전 6시 10분 10% 내린 1만7169달러선으로 움직이고 있다. 비트코인은 사상 최고치 1만9511달러까지 7달러를 남기고 갑자기...[→자세히보기] 2020/11/27
  • 자고 나면 1000달러씩 오른다…비트코인 2만달러 돌파하나
    가상자산 비트코인의 상승세가 거침없다. 비트코인이 1만8000달러를 돌파하며 2만달러를 향해 파죽지세로 달리고 있다. 최근 3일간 하루에 1000달러씩 값이 치솟는 수준이다. 파이낸셜타임스(FT)는 이날 비트코인 가격이 1만8492달러까지 치솟았다면서 지난 30일간 가격이 50% 넘게 폭등했다고 보도했다. 2017년 12월 기록한 사상최고치 1만9458달러에 육박하는 수준이다. 2018년3000달러(약 330만원)까지 떨어진 것과 비교하면 ‘대반전’이다. 비트코인 가격이 다시 급등한 이유로...[→자세히보기] 2020/11/19
  • 어느새 2017년 넘보는 비트코인…"위험" 의견도 여전
    가상통화(암호화폐) 비트코인의 가격이 3년 전 폭락 직전 수준을 향해 오르고 있다. 실용성을 드러낸 소식이 최근 급등세의 배경으로 꼽히는데, 가격 급등락은 여전한 취약점이다. 비트코인은 17일 기준으로 1만6800달러 수준에 거래되고 있다. 연초 7000달러 수준에 비해 가격이 두 배를 훌쩍 넘어 불어났다. 어느 새 3년 전 폭락으로 투자 광풍이 꺼지기 전 육박했던 2만달러에 가까워졌다. 가격 그래프는 최근 가팔라지는데, 지난달 21일(현지시간) 미국 온라인 결제업체 페이팔이 비트코인 등 가상통화로 결제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한 뒤...[→자세히보기] 2020/11/18
  • 암호화폐 거래소 정부 인증받고 사업할 수 있다
    암호화폐 거래소 등 가상자산 사업자가 정부 허가를 받고 사업을 할 수 있도록 하는 요건이 마련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내년 3월 시행되는 특정 금융거래정보의 보고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특금법) 개정 전 사업자들이 정보보호관리체계(ISMS) 인증 심사를 신청할 수 있도록 관련 제도를 개선한다고 1일 밝혔다. 특금법이 시행되면 가상자산 사업자는 당국으로부터 법적 지위를 부여받는다. 이를 위해서는 의무적으로 ISMS 인증을 받아야 한다. ISMS는 정보통신망의 안전성·신뢰성를 확보하기 위해 운영하는 관리·기술·물리적 보호조치를...[→자세히보기] 2020/11/02
목록
2681.47

▲5.57
0.21%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49,000▲
  2. 삼성전자69,700▲
  3. 셀트리온헬스135,200▲
  4. 셀트리온제약235,300▲
  5. 우리바이오9,560▲
  6. 신풍제약183,000▲
  7. 일신바이오8,720▲
  8. SK하이닉스109,500▲
  9. 포스코케미칼98,800▲
  10. 대한과학23,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