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100 ▲ 150 (+0.84%) 11/12 장마감 관심종목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아이폰 2011/10/05
애플 3분기 순익 전년比 32% 오른 141억달러, 아이폰 판매는 기대치 못미쳐

애플이 1일(현지시간) 지난 3·4분기에 전년동기대비 32% 증가한 141억달러의 순이익을 올렸다고 발표했다. 애플의 매출은 전년 동기보다 20% 늘어난 629억 달러를 기록했다. 매출은 월가 기대치인 615억 달러를 약 2% 상회하는 수치다. 주당 순익(EPS)은 2.91달러로 역시 월가 기대치(2.79달러)를 넘어섰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또 한 번 기록을 깨는 분기 실적을 보고하게 돼 흥분된다. 앱스토어 10주년을 축하하는 동시에 애플 역사에서 가장 강력한 매출과 이익을 성취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아이폰 판매 실적은 시장 기대에 못 미치는 것으로 나타난 점에 주목한 시장은 차갑게 반응했다. 다만 애플의 고가 전략으로 인해 평균 판매 단가는 크게 상승했다. [→자세히보기]

크루셜텍 +8.72%블루콤 +2.26%삼성전자 +2.03%아바코 +1.99%
LG디스플레
일본의 재팬디스플레이, 샤프와 함께 아이폰5용 LCD를 공급한다.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애플 3분기 순익 전년比 32% 오른 141억달러, 아이폰 판매는 기대치 못미쳐
    애플이 1일(현지시간) 지난 3·4분기에 전년동기대비 32% 증가한 141억달러의 순이익을 올렸다고 발표했다. 애플의 매출은 전년 동기보다 20% 늘어난 629억 달러를 기록했다. 매출은 월가 기대치인 615억 달러를 약 2% 상회하는 수치다. 주당 순익(EPS)은 2.91달러로 역시 월가 기대치(2.79달러)를 넘어섰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또 한 번 기록을 깨는 분기 실적을 보고하게 돼 흥분된다. 앱스토어 10주년을 축하하는 동시에 애플 역사에서 가장 강력한 매출과 이익을 성취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아이폰 판매 실적은 시장 기대에 못 미치는 것으로 나타난 점에 주목한 시장은 차갑게 반응했다. 다만 애플의 고가 전략으로 인해 평균 판매 단가는 크게 상승했다. [→자세히보기] 2018/11/02
  • 애플, 아이폰XS·XR·애플워치4 11월 2일 국내 출시
    애플코리아는 11월 2일 아이폰XS·XS 맥스를 비롯해 아이폰XR, 애플워치4를 국내 동시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출고가는 정해지지 않았다. 이동통신 3사는 이달 26일부터 일주일간 이들 제품의 예약 판매에 들어갈 예정이다. 아이폰XS 시리즈는 전작인 아이폰X을 전반적으로 계승한 제품이다. 아이폰XS는 5.8인치, XS맥스는 6.5인치로 디스플레이 크기가 커졌다. 저장용량은 512GB까지 지원한다. 아이폰폰XR은 6.1인치 LCD 디스플레이를 장착한 보급형 모델이다. [→자세히보기] 2018/10/18
  • 애플, 내년 아이폰 모델도 올해와 동일
    애플이 내년에도 아이폰 신모델을 올해와 동일한 3가지 제품으로 공급할 전망이다. 애플에 정통한 TF인터내셔날증권 밍치 궈 애널리스트는 최근 작성한 투자보고서에서 애플이 2019년형 아이폰을 2018년 모델과 같은 3가지 크기로 공급할 것으로 내다봤다. 밍치 궈 애널리스트는 애플이 내년에 5.8인치와 6.5인치 OLED 아이폰, 6.1인치 LCD 아이폰을 선보일 것으로 예상했다. [→자세히보기] 2018/10/16
  • 애플의 새 전략, 비싼 아이폰 먼저 판다
    애플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신제품 출시에 시간차를 둘 계획이다. 다만 올해에는 비싼 아이폰 판매를 먼저 시작한다는 전략이다.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지난해에는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스크린과 관련한 생산 지연 때문에 고가의 아이폰X가 다른 2개의 저가 모델보다 6주 늦게 출시됐다. 하지만 올해에는 애플이 아이폰XS와 XS맥스 등 1000달러(약 112만원)부터 시작하는 고가 제품의 생산을 우선시했다고 WSJ가 애플 생산계획에 정통한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자세히보기] 2018/09/21
목록
2080.44

▼5.65
-0.27%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01,500▼
  2. 삼성바이오로285,500▼
  3. 셀트리온헬스60,800▼
  4. 삼성전자45,100▲
  5. 신라젠65,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