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55 ▼ 5 (-0.43%)
07/07 14:55 관심종목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에스씨디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상담
폭염 2018/07/23
올해 첫 폭염 특보 발표…낮 최고 35도

목요일인 4일은 경상 내륙지역에 올해 첫 폭염특보가 발효되는 등 매우 덥겠다. 폭염 특보 기준을 일 최고기온에서 습도를 반영한 체감온도로 바꾼 이래 처음이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20.3도, 인천 18.1도, 수원 21도, 춘천 19.6도, 강릉 23도, 청주 21.7도, 대전 22.3도, 전주 21.6도, 광주 20.3도, 제주 20도, 대구 20.8도, 부산 21도, 울산 19.8도, 창원 20.5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22∼35도로 예보됐다. 서울은 28도로 어제보다 6도 이상 기온이 높겠다. 대구 31도로 충청과 영남내륙은 30도를 웃도는 곳들도 많겠다. 경상 내륙은 33도 이상으로...[→자세히보기]

파세코 +4.76%에쎈테크 +1.25%롯데하이마트 +0.14%에스씨디 -0.43%
에스씨디
삼성전자 에어컨용 전동기모터 납품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올해 첫 폭염 특보 발표…낮 최고 35도
    목요일인 4일은 경상 내륙지역에 올해 첫 폭염특보가 발효되는 등 매우 덥겠다. 폭염 특보 기준을 일 최고기온에서 습도를 반영한 체감온도로 바꾼 이래 처음이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20.3도, 인천 18.1도, 수원 21도, 춘천 19.6도, 강릉 23도, 청주 21.7도, 대전 22.3도, 전주 21.6도, 광주 20.3도, 제주 20도, 대구 20.8도, 부산 21도, 울산 19.8도, 창원 20.5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22∼35도로 예보됐다. 서울은 28도로 어제보다 6도 이상 기온이 높겠다. 대구 31도로 충청과 영남내륙은 30도를 웃도는 곳들도 많겠다. 경상 내륙은 33도 이상으로...[→자세히보기] 2020/06/04
  • "반갑다 더위" 올 에어컨 판매 300만대 넘어설듯
    때 이른 더위에 에어컨이 불티나게 팔리고 있다. 업계에서는 올해 에어컨 판매량이 사상 최대인 연간 300만대에 이를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삼성전자, LG전자, 대유위니아 등 가전업체들은 폭발적 수요에 대비해 생산라인을 풀가동하는 등 본격적 여름 채비에 들어갔다. 6일 가전 업계에 따르면 올해 국내 시장에서 에어컨 판매량이 300만대를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 에어컨은 기록적인 폭염을 기록한 지난 2년간 250만대 규모의 판매량을 유지했다. 올해에는 지난해를 능가하는 역대급 폭염이 이어질 것이라는 우려에 사계절 가전으로 자리 잡은 에어컨의 기능 향상 효과 등으로 벌써부터 폭발적 판매를 기록하고 있다. [→자세히보기] 2019/06/07
  • 올여름도 에어컨 대란 우려, 구매 시기 확 당겨졌다
    올여름 이른 더위가 찾아오면서 에어컨 대란 우려에 일찍부터 구매 수요가 몰리고 있다. 29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에어컨 시장 성수기는 초여름이 시작되는 6월부터 한여름 무더위가 이어지는 8월까지다. 하지만 최근 전국 곳곳에 폭염주의보가 발령되고 낮 최고기온이 30도를 넘나드는 무더위가 이어지면서 5월 에어컨 수요가 눈에 띄게 늘었다. 롯데하이마트에서는 올해 5월 1일부터 27일까지 판매된 에어컨 매출액이 전년 같은 기간보다 6% 증가했다. [→자세히보기] 2019/05/30
  • 한반도 영향 없는 두 태풍…이번 주도 불볕더위
    한반도 폭염을 식혀줄까 관심을 모았던 제14호 태풍 ‘야기’가 중국으로 이동하면서 앞으로도 불볕 더위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고 동아일보가 보도. 12일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야기’는 13일 오전 중국 상하이 인근에 상륙할 예정이다. 중국 내륙으로 이동하게 되면서 태풍으로부터 유입되는 뜨거운 남풍의 영향으로 당분간 35도 안팎의 폭염이 지속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자세히보기] 2018/08/13
목록
2165.36

▼22.57
-1.03%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07,500▲
  2. 삼성전자53,700▼
  3. 셀트리온헬스106,300▼
  4. SK바이오팜217,000▲
  5. 카카오309,500▲
  6. LG화학521,000▲
  7. 신풍제약38,600▲
  8. 삼성바이오로752,000▼
  9. NAVER281,000▼
  10. 에코바이오9,6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