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50 ▼ 150 (-1.79%)
10/22 장마감 관심종목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평화정공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자동차 2011/06/29
현대차 품질비용 3.4조 쌓는다, 3분기 적자 반전

현대·기아자동차가 ‘세타2 엔진’의 리콜(시정조치) 등과 관련해 3조3900억원의 충당금을 지난 3분기(7~9월) 실적에 반영하기로 했다. 현대·기아차는 19일 코스피 시장 마감 후 공시를 통해 엔진 품질개선 비용을 3분기 실적에 반영한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2조1300억원, 기아차는 1조2600억원이다. 이렇게 하면 두 회사의 3분기 실적은 대규모 적자가 불가피할 것으로 증권업계는 보고 있다. 이날 현대·기아차는 투자자들의 불안을 해소하기 위한 기업설명회(IR)도 열었다. 현대·기아차의 이번 결정은 2015년부터 문제가 된 세타2 직분사(GDi) 엔진의 논란...[→자세히보기]

시노펙스 +25.49%SJM +5.53%백산 +1.78%현대모비스 +1.08%
평화정공
자동차 DOOR MOVING SYSTEM 전문 제조회사로, 내부 인명 및 물품의 안정성을 확보하기 위한 DOOR MODULE, LATCH, HINGE, STRIKER, OTHER 등 5개의 제품군으로 구분. 제조회사로서 대구지역(본사, 성서, 이현, 현풍), 경북(성주, 칠곡, 경주 외동), 충남(아산)에 제조공장을 보유하고 있으며, 해외법인 모두 자동차의 DOOR MOVING SYSTEM을 생산하는 단일 사업부문을 영위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시노펙스(025320)
5,810 ▲1,180(25.49%)
시세 차트 관심종목등록

이 종목의 다른 이슈
코로나19
수소차
자율주행
수처리
하천관리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현대차 품질비용 3.4조 쌓는다, 3분기 적자 반전
    현대·기아자동차가 ‘세타2 엔진’의 리콜(시정조치) 등과 관련해 3조3900억원의 충당금을 지난 3분기(7~9월) 실적에 반영하기로 했다. 현대·기아차는 19일 코스피 시장 마감 후 공시를 통해 엔진 품질개선 비용을 3분기 실적에 반영한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2조1300억원, 기아차는 1조2600억원이다. 이렇게 하면 두 회사의 3분기 실적은 대규모 적자가 불가피할 것으로 증권업계는 보고 있다. 이날 현대·기아차는 투자자들의 불안을 해소하기 위한 기업설명회(IR)도 열었다. 현대·기아차의 이번 결정은 2015년부터 문제가 된 세타2 직분사(GDi) 엔진의 논란...[→자세히보기] 2020/10/20
  • [단독]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승진한다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부회장이 회장직에 오른다. 정주영, 정몽구 회장에 이어 3세 경영 체제가 본격화했다. 13일 재계에 따르면 현대차그룹은 14일 긴급 화상 이사회를 열고 정 수석부회장을 신임 회장으로 승진 선임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14일 오전 7시 30분 긴급이사회를 화상회의로 개최해 정의선 체제를 본격화한다”면서 “지난 12일 긴급이사회 개최 사실을 통보했고 화상회의인지라 예행연습도 한 차례 했다”고 밝혔다. 특히 현대차 측은 안건이 1개라는 사실만 이사들에게 공지하고 구체적인 내용은 공개하지 않았다고 한다. [→자세히보기] 2020/10/14
  • 현대차 코나EV 글로벌리콜 7만7천대…논란 조기 진화할까
    현대차가 최근 잇단 화재로 논란이 된 전기차 코나(이하 코나EV)의 자발적 리콜에 들어가는 데 이어 해외에서도 대규모 리콜을 실시한다. 내년을 전기차 도약의 원년으로 삼고 있는 현대차그룹이 코나EV 화재로 인한 전기차의 안전성 논란을 조기 진화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는 2017년 9월부터 올해 3월까지 제작된 코나EV 7만7천대를 리콜한다. 앞서 지난 8일 국내에서 2만5천564대를 리콜하기로 결정한 데 이어 북미 1만1천137대, 유럽 3만7천366대, 중국과 인도 등 기타 지역 3천여대 등 해외에서도 5만1천여대를 리콜하게 된다. [→자세히보기] 2020/10/12
  • 현대기아차 전기차 판매 전세계 4위…작년보다 25% 늘어
    현대·기아차가 올해 7월까지 전세계 자동차 브랜드 중 네 번째로 전기차를 많이 판매한 것으로 나타났다. 4일 자동차연구원이 SNE리서치 통계를 분석한 내용에 따르면 현대기아차는 올해 7월까지 전세계에서 전기차를 6만707대 팔며 판매량 기준 4위를 차지했다. 테슬라가 19만1천971대를 판매하며 1위를 차지했고 르노닛산이 8만6천189대로 2위, 폭스바겐이 7만5천228대로 3위였다. 5위는 중국 BYD(4만2천340대)다. 현대기아차는 작년 같은 기간(4만8천570대)에 비해 판매량이 25% 늘어났다. 모델3를 앞세운 테슬라는 판매량이 4% 증가했고...[→자세히보기] 2020/10/05
목록
2355.05

▼15.81
-0.67%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37,500▼
  2. 티움바이오15,550▼
  3. 카카오348,000▼
  4. 삼성전자60,000▼
  5. 현대차162,500▼
  6. 시노펙스5,690▲
  7. 파워로직스8,750▼
  8. 미코14,950▼
  9. 나인테크4,355▼
  10. 빅히트17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