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5,000 ▼ 4,500 (-1.45%) 11/21 장마감 관심종목 관심종목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수처리 2013/08/13
韓, 후쿠시마 오염수 공론화…"지구 해양환경에 영향"(종합2보)

정부 대표단은 16일(현지시간)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린 국제원자력기구(IAEA) 총회에서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처리 문제를 공론화하며 오염수 방류의 위험성을 국제 사회에 알렸다. 문미옥 과학기술정보통신부 1차관은 이날 오후 기조연설에서 "원전 사고 이후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의 처리 문제는 여전히 해답을 찾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전 세계적으로 불안감을 증폭시키고 있다"고 지적했다. [→자세히보기]

프럼파스트 +3.72%정산애강 -0.48%한국주철관 -0.51%부국철강 -0.58%
LG화학
마국 수처리 필터 전문업체인 나노에이치투오 인수, LG나노에이치투오로 사명 변경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韓, 후쿠시마 오염수 공론화…"지구 해양환경에 영향"(종합2보)
    정부 대표단은 16일(현지시간)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린 국제원자력기구(IAEA) 총회에서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처리 문제를 공론화하며 오염수 방류의 위험성을 국제 사회에 알렸다. 문미옥 과학기술정보통신부 1차관은 이날 오후 기조연설에서 "원전 사고 이후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의 처리 문제는 여전히 해답을 찾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전 세계적으로 불안감을 증폭시키고 있다"고 지적했다. [→자세히보기] 2019/09/17
  • 강관기업, 붉은 수돗물 사태로 밸류에이션 상승 기대
    붉은 수돗물 사태로 기반시설 노후화 교체에 관심이 높아지면서 강관업체들의 밸류에이션 상승이 예상된다는 분석이 나왔다. 정하늘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21일 “지난해 말 KT 통신구 화재와 백석역 열수송관 파열, 그리고 인천의 붉은 수돗물 사태 등으로 기반시설 노후화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며 “우리나라의 기반시설은 개발이 집중적으로 이루어진 1970~1980년대에 주로 만들어졌고, 송유관은 시공된 지 20년이 지난 시설 비율이 98%에 달하며 상수관로와 하수관로는 그 비중이 각각 35%, 40%에 달한다”고 분석했다. [→자세히보기] 2019/06/21
  • 한-덴마크, 물관리 협력사업 발굴 나선다
    환경부 산하 한국수자원공사는 15일 오전 10시부터 대전시 대덕구 본사에서 ‘한국-덴마크 협력사업 발굴 워크숍’을 개최한다. 이번 워크숍은 지난해 10월 덴마크에서 열린 ‘녹색성장 및 국제사회의 목표 2030(이하 P4G·Partnering for Green Growth and the Global Goals 2030)’ 코펜하겐 정상회의의 후속조치로 이뤄진 것이다. P4G는 지난 2017년 제72차 유엔총회를 계기로 한국과 덴마크를 비롯해 네덜란드·멕시코·베트남·에티오피아·칠레·케냐·콜롬비아 등 9개국이 참여하고 있는 녹색성장과 국제협력을 위한 민관협력체다. [→자세히보기] 2019/04/15
  • '흘러라 남으로, 통하라 북으로' 남북 수자원 협력
    남북 공유하천인 임진강·북한강에서 북한이 수력발전으로 생산 중인 전력 일부를 남한에서 대신 공급해주고, 남한은 발전에 쓰이던 하천 유량을 북한으로부터 확보해 용수 부족을 해결하겠다는 계획을 한국수자원공사가 수립했다. 16일 설훈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수자원공사에서 받은 ‘남북 공유하천 협력방안’을 보면 임진강과 북한강은 각각 유역의 63%, 23%가 북측에 속한다. [→자세히보기] 2018/10/17
목록
2096.60

▼28.72
-1.35%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77,000▼
  2. 삼성전자50,700▼
  3. 이엔에프테크23,050▼
  4. 셀트리온헬스48,900▼
  5. 필룩스9,270▼
  6. 메지온148,700▼
  7. 부광약품14,450▼
  8. 아이큐어34,400▲
  9. 남선알미늄3,210▼
  10. 신라젠17,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