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00 ▼ 190 (-4.53%)
02/24 장마감 관심종목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브리지텍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갤럭시부품주 2011/08/25
외신 "화웨이, 스마트폰 사업 매각 검토"

세계 3위 스마트폰 제조 업체인 중국 화웨이가 스마트폰 사업 매각을 검토하고 있다고 로이터통신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등 외신들이 25일(현지 시각) 보도했다. 미국의 제재로 부품 수급이 어려워진 화웨이가 스마트폰 사업을 포기하고 스마트카, 클라우드(서버 임대), 인공지능(AI) 등 신사업에 역량을 집중하려고 한다는 분석이 나온다. 외신들에 따르면 화웨이는 ‘P’ 시리즈와 ‘메이트’ 브랜드 등 프리미엄 스마트폰 사업을 상하이 지방정부 투자회사가 주도하는 컨소시엄에 매각하는 방안을 지난 9월부터 논의해왔다. [→자세히보기]

아이컴포넌트 +1.07%삼성전자 0.00%에스코넥 -0.47%파워로직스 -1.56%
브리지텍
소프트웨어 개발 전문회사로 AI(인공지능) 콜센터와 음성인식/화자인증,보이는ARS, IP기반의 유무선(인터넷전화, LTE 이동전화) 멀티미디어 서비스 관련 소프트웨어를 개발·공급하고, 당사가 보유한 제품을 활용하여 인프라를 구축한 후 기업고객에게 임대하고 사용하는 기간동안 비용을 지급받는 클라우드 환경의 소프트웨어 임대서비스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소프트웨어 전문업체. 동사의 사업영역은 콜센터, 음성인식, 통신사업, 서비스사업부문으로 구분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아이컴포넌트(059100)
5,680 ▲60(1.07%)
시세 차트 관심종목등록

이 종목의 다른 이슈
폴더블
QLED
전자책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외신 "화웨이, 스마트폰 사업 매각 검토"
    세계 3위 스마트폰 제조 업체인 중국 화웨이가 스마트폰 사업 매각을 검토하고 있다고 로이터통신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등 외신들이 25일(현지 시각) 보도했다. 미국의 제재로 부품 수급이 어려워진 화웨이가 스마트폰 사업을 포기하고 스마트카, 클라우드(서버 임대), 인공지능(AI) 등 신사업에 역량을 집중하려고 한다는 분석이 나온다. 외신들에 따르면 화웨이는 ‘P’ 시리즈와 ‘메이트’ 브랜드 등 프리미엄 스마트폰 사업을 상하이 지방정부 투자회사가 주도하는 컨소시엄에 매각하는 방안을 지난 9월부터 논의해왔다. [→자세히보기] 2021/01/27
  • 갤럭시S21 무난한 스타트…전작보다 20% 많이 팔렸다
    삼성전자 갤럭시S21의 초반 판매가 전작보다 20%가량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통신업계에 따르면 갤S21 개통이 시작된 지난 22일 하루 개통량은 약 12만대로 추산된다. 지난해 갤S20 판매 첫날보다 15~20% 많은 숫자다. 이 가운데 이동통신 3사 개통량이 9만~10만대가량이고, 나머지는 자급제 물량으로 보인다. 전체 판매량 중 자급제 물량이 약 30%를 차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에서는 지난해 2월 말 출시된 갤S20이 코로나19 초기 직격탄을 맞아 판매가 크게 부진했던 데 비해 양호한 실적이라는 반응이다. [→자세히보기] 2021/01/25
  • 삼성 스마트폰 전세계 이익 점유율 32.6%…6년 만에 최고치
    삼성전자 스마트폰이 올해 3분기 글로벌 이익 점유율에서 30%를 웃돌며 애플과 격차를 크게 좁혔다. 27일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3분기 스마트폰 시장에서 애플의 이익 점유율은 60.5%, 삼성전자 점유율은 32.6%다. 삼성전자 이익 점유율은 2014년 2분기 37.9% 이후 6년여 만에 가장 높은 수치다. 전분기(13.8%), 지난해 동기(18.8%) 비교해서도 2∼3배가량 올랐다. 반면 애플 이익 점유율은 전 분기(79.0%), 전년 동기(66.9%) 대비 크게 떨어졌다. [→자세히보기] 2020/11/27
  • 화웨이, 중저가 폰 사업 결국 접는다
    미국의 제재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웨이가 결국 중저가 스마트폰 사업을 접는다. 반도체 수급이 어려워지면서 프리미엄 스마트폰에만 사업을 집중하겠다는 의도로 풀이된다. 로이터는 10일(현지시각) 화웨이가 중저가 스마트폰 브랜드인 아너(Honor) 사업 부문을 유통사인 디지털차이나그룹이 주도하는 컨소시엄에 1000억 위안(약 16조8000억원)에 매각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컨소시엄에는 선전시 정부의 지원을 받는 투자회사들도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매각 방식은 브랜드와 연구·개발(R&D)뿐 아니라 공급망 관리를 포함한 아너의 자산 일체다. [→자세히보기] 2020/11/12
목록
2994.98

▼75.11
-2.45%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27,000▲
  2. 삼성전자83,200▼
  3. 이트론1,045▲
  4. 이화전기429▲
  5. 세종텔레콤917▲
  6. 서울식품366↑
  7. 동방12,950↑
  8. 기아차83,300▼
  9. 에이치엘비62,700▼
  10. NAVER39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