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nkels
1,640 ▼ 25 (-1.50%)
10/26 13:35 관심종목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손오공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BTS 2018/06/21
'BTS' 빅히트, '세븐틴' 플레디스 품었다…기업결합 승인

세계적인 K-POP(케이팝) 열풍의 주역 방탄소년단(BTS)의 소속사인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세븐틴·뉴이스트 소속사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를 품었다. 공정거래위원회가 두 기업의 기업결합 신고를 최종 승인했다. 18일 공정위는 지난 15일 빅히트의 플레디스 주식 취득이 시장의 경쟁을 제한할 우려가 없다는 결론을 회신했다고 밝혔다. 빅히트는 세계적인 아이돌 그룹 BTS를 비롯해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 여자친구 등 아이돌 가수들이 소속된 연예기획사다. 플레디스에는 세븐틴, 뉴이스트, 애프터스쿨, 오렌지캬라멜 등의 아이돌 그룹이 소속돼 있다. [→자세히보기]

대성파인텍 +16.81%드림어스컴퍼 +0.21%손오공 -1.50%넷마블 -3.54%
손오공
방탄소년단 인형 제품인 'BTS 패션돌'을 유통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BTS' 빅히트, '세븐틴' 플레디스 품었다…기업결합 승인
    세계적인 K-POP(케이팝) 열풍의 주역 방탄소년단(BTS)의 소속사인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세븐틴·뉴이스트 소속사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를 품었다. 공정거래위원회가 두 기업의 기업결합 신고를 최종 승인했다. 18일 공정위는 지난 15일 빅히트의 플레디스 주식 취득이 시장의 경쟁을 제한할 우려가 없다는 결론을 회신했다고 밝혔다. 빅히트는 세계적인 아이돌 그룹 BTS를 비롯해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 여자친구 등 아이돌 가수들이 소속된 연예기획사다. 플레디스에는 세븐틴, 뉴이스트, 애프터스쿨, 오렌지캬라멜 등의 아이돌 그룹이 소속돼 있다. [→자세히보기] 2020/10/19
  • "빅히트 상장일 밝았다"…방시혁 친척형 넷마블 방준혁 얼마나 벌까
    가수 방탄소년단(BTS)의 소속사인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상장일이 밝았다. 이날 빅히트가 '따상'(상장 첫날 공모가의 2배 가격으로 시초가 형성한 뒤 상한가)에 성공하면 방시혁 의장이 조 단위 방석에 앉게 되는 가운데, 회사 2대 주주이자 방 의장의 친척형인 방준혁 의장이 몸담고있는 넷마블이 거머쥘 수익에도 관심이 쏠린다. 15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빅히트 주식 거래는 오전 9시 국내 주식시장 개장과 함께 시작된다. 빅히트의 상장 후 발행주식 총수는 3562만3760주로...[→자세히보기] 2020/10/15
  • '흥행 보증수표' BTS, 빌보드 싱글차트 1·2위 동시석권(종합)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참여한 '새비지 러브'(Savage Love) 리믹스 버전이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인 '핫 100' 1위에 올랐다. 방탄소년단은 이로써 '다이너마이트'에 이어 두 번째 핫 100 1위 곡을 탄생시켰고 두 곡이 나란히 빌보드 1·2위에 오르며 또 한 번 대기록을 썼다. 빌보드는 12일(이하 현지시간) 조시 685와 제이슨 데룰로, 방탄소년단의 '새비지 러브' 리믹스가 최신 핫 100 차트에서 1위를 기록했다고 예고했다. 핫 100은 매주 미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노래 순위를 집계하는...[→자세히보기] 2020/10/13
  • 빅히트 청약 58조 몰려, 1억 넣었으면 달랑 2주
    방탄소년단(BTS) 소속사이자 올해 기업공개(IPO) 시장 ‘최대어’인 빅히트엔터테인먼트 공모주 청약이 ‘빅히트’로 마무리됐다. 빅히트 주식을 사기 위해 몰린 증거금만 58조원에 달했다. SK바이오팜보다 두 배 가까이 많았지만, 카카오게임즈가 세운 역대 최대 기록을 깨진 못했다. 6일 공동 대표 주관사인 NH투자증권에 따르면 빅히트의 일반 투자자 대상 최종 청약 경쟁률은 606.97대 1로 집계됐다. 청약 증거금으로 몰린 돈은 58조4236억원. SK바이오팜 성적(약 31조원)은 크게 앞질렀지만, 지난달 카카오게임즈의 증거금 역대 최대 기록(58조5543억...[→자세히보기] 2020/10/07
목록
2348.90

▼11.91
-0.50%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40,000▲
  2. 삼성전자60,500▲
  3. 삼성물산123,500▲
  4. 코디엠318↑
  5. 빅히트160,500▼
  6. 카카오330,000▼
  7. 호텔신라77,900▲
  8. 키네마스터9,160▲
  9. 삼성생명67,400▲
  10. 현대차167,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