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nkels
1,640 ▼ 25 (-1.50%)
10/26 13:45 관심종목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손오공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아동관련 2020/05/04
어린이날 앞두고 '닌텐도' 전쟁, 마트에 1000명 줄섰다

어린이날 연휴를 맞아 닌텐도 게임기 구하기 전쟁이 벌어지고 있다. 아이들 선물용으로 사려는 젊은 부모뿐 아니라 코로나로 집에서 게임을 즐기려는 젊은이들까지 대거 몰리면서, 주 판매처인 대형마트에는 밤새 줄을 서서 기다리거나 아침에 마트 문을 열면 수백명이 매장으로 몰려가는 진풍경이 연출되고 있다. 대란(大亂)의 주인공인 닌텐도 스위치 동물의 숲 판은 휴대용 게임기인 스위치에 게임 동물의 숲 타이틀이 더해진 패키지 상품. 정가는 36만원이다. 하지만 매일 풀리는 물량이 적어 인터넷상에서는 웃돈이 붙어 50만원대에 거래되기도 한다. [→자세히보기]

토박스코리아 +3.69%예스24 +1.93%오로라 -1.22%손오공 -2.10%
손오공
캐릭터 완구인 빠샤메카드, 헬로카봇, 엑스가리온 및 마텔 완구인 피셔프라이스, 바비, 핫휠, BTS인형, 게임으로는 블리자드 패키지, 닌텐도 등을 할인마트 및 온오프라인 시장에 유통하고 있음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토박스코리아(215480)
1,125 ▲40(3.69%)
시세 차트 관심종목등록

이 종목의 다른 이슈
핑크퐁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어린이날 앞두고 '닌텐도' 전쟁, 마트에 1000명 줄섰다
    어린이날 연휴를 맞아 닌텐도 게임기 구하기 전쟁이 벌어지고 있다. 아이들 선물용으로 사려는 젊은 부모뿐 아니라 코로나로 집에서 게임을 즐기려는 젊은이들까지 대거 몰리면서, 주 판매처인 대형마트에는 밤새 줄을 서서 기다리거나 아침에 마트 문을 열면 수백명이 매장으로 몰려가는 진풍경이 연출되고 있다. 대란(大亂)의 주인공인 닌텐도 스위치 동물의 숲 판은 휴대용 게임기인 스위치에 게임 동물의 숲 타이틀이 더해진 패키지 상품. 정가는 36만원이다. 하지만 매일 풀리는 물량이 적어 인터넷상에서는 웃돈이 붙어 50만원대에 거래되기도 한다. [→자세히보기] 2020/05/04
  • 갈곳 없는 '어린이날'…코로나 19로 어린이대공원 행사 취소
    전례 없는 감염병이 우리 삶의 모습을 바꿔놓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시작한 온라인 개학에 이번엔 어린이날의 풍경도 달라질 예정이다. 어린이날 하면 놀이공원·동물원이 떠오른다. 하지만 올해는 코로나19로 어린이날 행사가 잇달아 취소되면서 이날 '집콕'하며 보내게 될 전망이다. 서울어린이대공원을 관리하고 있는 서울시설공단은 29일 어린이날 행사를 취소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서울어린이대공원은 지난 2월말 문을 닫았다. [→자세히보기] 2020/04/29
  • "닌텐도 스위치, 코로나19 여파·신작 인기에 전 세계적 품귀"
    닌텐도가 2017년 발매한 게임기 '스위치'가 최근 전 세계에서 품귀 현상을 겪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생산이 차질을 빚는 데다 신작 게임이 큰 인기를 끌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7일 게임업계에 따르면 국내 기준으로 올해 2월 초부터 스위치 본체와 '링 피트 어드벤처' 등 주변기기 공급이 줄어들기 시작했다. 중국 우한(武漢)에서 시작된 코로나19로 닌텐도 현지 공장 가동이 중단되면서 빚어진 현상이다. 3년 전 당시 출고가 36만원으로, 올해 초까지만...[→자세히보기] 2020/04/07
  • 캐릭터산업 10조 돌파, 외산 밀어낸 토종들
    ‘터닝메카드부터 헬로카봇, 카카오프렌즈까지.’ 초등학생들에게 선풍적인 인기를 끌면서 어른들에게도 일상의 공감대를 넓혀가고 있는 이들 캐릭터는 모두 국산이다. 한때 디즈니, 헬로키티 등 외산 캐릭터 틈바구니 속에서 눈길을 끌지 못했던 토종 캐릭터들이 ‘메이드 인 코리아’콘텐츠 산업의 핵심 주자로 떠오르면서 시장 규모가 처음 10조원을 돌파했다. [→자세히보기] 2017/02/01
목록
2350.60

▼10.21
-0.43%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40,000▲
  2. 삼성전자60,600▲
  3. 삼성물산123,500▲
  4. 코디엠318↑
  5. 빅히트160,500▼
  6. 카카오329,500▼
  7. 호텔신라78,000▲
  8. 키네마스터9,140▲
  9. 삼성생명67,100▲
  10. 현대차168,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