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바이오 2011/04/12
약효 좋고 부작용 적고, 신약R&D 바이오 의약품에 꽂히다

세계 의약품 시장에서 신약 연구개발(R&D) 중심이 합성의약품에서 바이오의약품으로 이동하고 있다. 바이오의약품은 합성의약품에 비해 약효가 우수하고 부작용이 적은 장점이 있다. 더구나 임상시험에서 상업화까지 가는 전체 신약개발 성공률도 합성의약품에 비해 상대적으로 높아 글로벌 빅파마들의 연구개발 방점은 바이오의약품에 찍히고 있다. 한국은 아직 바이오의약품 연구개발에 있어 걸음마 단계에 있지만 바이오의약품의 한 분야인 바이오시밀러 개발이 활발히 진행되면서 축적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향후 바이오의약품 개발에 있어서도 성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자세히보기]

메디포스트 +10.28%영인프런티어 +7.78%제넥신 +7.40%테고사이언스 +5.73%
셀트리온
CMO사업에서 세계적인 경쟁력을 확보한 회사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약효 좋고 부작용 적고, 신약R&D 바이오 의약품에 꽂히다
    세계 의약품 시장에서 신약 연구개발(R&D) 중심이 합성의약품에서 바이오의약품으로 이동하고 있다. 바이오의약품은 합성의약품에 비해 약효가 우수하고 부작용이 적은 장점이 있다. 더구나 임상시험에서 상업화까지 가는 전체 신약개발 성공률도 합성의약품에 비해 상대적으로 높아 글로벌 빅파마들의 연구개발 방점은 바이오의약품에 찍히고 있다. 한국은 아직 바이오의약품 연구개발에 있어 걸음마 단계에 있지만 바이오의약품의 한 분야인 바이오시밀러 개발이 활발히 진행되면서 축적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향후 바이오의약품 개발에 있어서도 성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자세히보기] 2018/04/05
  • 바이오 규제 상시 개선…100만 일자리 만든다
    오는 2020년 11조5000억달러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는 보건의료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세계 각국이 관련 규제 완화에 팔을 걷고 나서고 있다. 국내에서도 보건산업을 미래 성장동력으로 키우기 위해 다각도로 규제 완화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따르면 바이오 분야 규제는 2014년 기준 총 2288건으로 국가 전체 등록 규제 1만5312건 중 15% 수준이다. 최근 기술이 발전하고 복잡해짐에 따라 안전성 확보 등을 위한 규제가 신설·강화되고 있으며, 특히 생명을 다루는 바이오 분야는 안전·윤리문제 등 사회적인 합의가 요구되고 있다고 디지털타임즈가보도. 이에 정부는 기존의 부처별 규제 완화 조치에서 나아가 범부처 차원에서 산업계, 학계, 민간단체 등의 의견을 수렴한 규제 완화에 나서고 있다고. [→자세히보기] 2018/03/02
  • 셀트리온 이전 빈자리에 바이오株 다시 채운 기관
    지난 9일 코스닥150지수 수시 변경을 앞두고 기관투자가들이 바이오제약주 투자를 더 늘린 것으로 나타났다. 셀트리온이 코스닥150지수에서 제외됨에 따라 시가총액 상위주를 중심으로 다양한 업종의 수혜가 기대됐지만 결국 바이오제약주로 돌아간 셈이다. 1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기관투자가는 코스닥시장에서 지난달 31일부터 지난 8일까지 셀트리온을 4486억원어치 순매도했다. 셀트리온이 코스닥150지수 내에서 약 25% 비중을 차지하는 만큼 9일 코스피 이전상장을 앞두고 포트폴리오 일부를 조정한 것으로 풀이된다. [→자세히보기] 2018/02/13
  • '8조 신화 제2 한미약품을 찾아라', 바이오 벤처 투자 급증
    2016년 한국의 벤처캐피털(VC)이 국내 바이오·의료 벤처에 신규 투자한 금액이 5000억원에 육박했고, 투자한 기업수도 역대 최고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5년 한미약품이 8조원대의 신약 기술 수출 계약을 체결한 여파로 보인다. 10일 한국벤처캐피털협회가 낸 최근 10년간(2007~16년) 바이오·의료 벤처 투자 현황 자료를 보면, 2016년 벤처캐피털이 바이오·의료 벤처에 신규 투자한 금액은 4686억원으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는 10년 전인 지난 2007년(585억원)보다 8배나 늘어난 규모다. [→자세히보기] 2018/01/11
목록
2476.33

▼9.77
-0.39%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69,000▲
  2. 셀트리온헬스86,600▲
  3. 파미셀19,800▲
  4. 이화공영12,350▲
  5. 영진약품9,020▲
  6. 셀트리온제약85,600▲
  7. 에코마이스터7,700▼
  8. 삼성바이오로505,000▼
  9. SK하이닉스84,000▼
  10. 삼화콘덴서62,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