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580 ▲ 60 (+0.92%)
04/16 장마감 관심종목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동국알앤에스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희토류 2012/04/10
바이든 "중국과 경쟁 극심…내 앞에서 중국 최강국가 안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25일(현지시간) 중국과의 경쟁을 극심한 것으로 표현하면서 자신이 보는 앞에서 중국이 최강국가가 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취임 후 첫 공식 기자회견에 나서 "나는 중국과의 경쟁을 극심한 것으로 보고 있다. 중국은 세계를 선도하는 국가, 세계에서 가장 부유한 국가,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국가가 되려는 전체적 목표를 갖고 있다"고 말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어 "내가 보는 앞에서 그런 일은 일어나지 않을 것...[→자세히보기]

LG상사 +5.65%쎄노텍 +3.94%대원화성 +2.59%티플랙스 +2.30%
동국알앤에스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바이든 "중국과 경쟁 극심…내 앞에서 중국 최강국가 안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25일(현지시간) 중국과의 경쟁을 극심한 것으로 표현하면서 자신이 보는 앞에서 중국이 최강국가가 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취임 후 첫 공식 기자회견에 나서 "나는 중국과의 경쟁을 극심한 것으로 보고 있다. 중국은 세계를 선도하는 국가, 세계에서 가장 부유한 국가,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국가가 되려는 전체적 목표를 갖고 있다"고 말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어 "내가 보는 앞에서 그런 일은 일어나지 않을 것...[→자세히보기] 2021/03/26
  • "중국, 군·국영회사 임직원들의 테슬라 차 사용제한"
    중국 정부가 군과 국영회사 임직원들의 미국 전기차회사 테슬라 차 사용을 제한하고 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9일(현지시간) 이 사안을 잘 아는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테슬라가 자사 전기차를 통해 수집하는 각종 데이터가 국가안보 유출 위험을 제기하기 때문이라고 이 소식통은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중국 정부는 일부 기관들에 임직원들이 테슬라 차를 직장에 몰고 오지 못하게 할 것을 요구했다. 복수의 소식통은 국영 기관과 민감한 산업 분야 종사자들의 경우 자택에서도 테슬라 차 사용이 금지됐다고 전했다. [→자세히보기] 2021/03/22
  • 미중회담 출발부터 설전···"中, 질서 위협" vs "내정간섭 반대"
    어렵사리 열린 미국과 중국의 ‘세기의 담판’이 초반부터 거친 언사가 오가는 험악한 분위기 속에서 시작됐다. 18일(현지시간) 미중간 첫 고위급 회담이 미국 알래스카에서 열렸다.이번 만남은 조 바이든 대통령 취임 후 미중간 첫 고위급 대면 회의로, 바이든 행정부의 미중 관계 풍향계라고도 할 수 있다. 미국 측 토니 블링컨 국무장관과 제이크 설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중국 측 양제츠(楊潔?) 공산당 외교 담당 정치국원과 왕이(王毅) 중국 외교 담당 국무위원 겸...[→자세히보기] 2021/03/19
  • 쿼드 "中 독점 깨자"···희토류 전쟁 서막
    미국·일본·인도·호주의 안보 협의체이자 중국 견제 연대인 쿼드(Quad)가 첫 정상회의에서 희토류 분야의 중국 지배력을 약화시켜나가는 방안을 논의하면서 중국과의 희토류 전쟁이 본격화할 조짐을 보이고 있다. 이들 4개국은 희토류 공급망 구축에 협력하며 희토류 최대 생산국인 중국 의존도를 낮춰 첨단 산업의 패권을 공고히 하겠다는 전략이다. 쿼드의 희토류 공급망 재편 움직임 속에서 우리나라에 ‘전략적 모호성을 지키라’는 중국의 압박도 거세지고 있어 한국 외교가 시험대에 올랐다는 진단이 나온다. [→자세히보기] 2021/03/15
목록
3198.62

▲4.29
0.13%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27,000▲
  2. 삼성전자83,200▼
  3. 이트론1,045▲
  4. 이화전기429▲
  5. 세종텔레콤917▲
  6. 서울식품366↑
  7. 동방12,950↑
  8. 기아차83,300▼
  9. 에이치엘비62,700▼
  10. NAVER39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