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게임 2011/08/10
넥슨 몸값 뼈아프게 확인…김정주 다시 경영일선 나서나

국내 게임 업계 1위 업체인 넥슨 매각이 일단 무산됐다. 창업자인 김정주(51·사진) NXC 대표가 올해 초 입장문을 통해 밝혔던 ‘회사의 성장을 위한 최선의 방안’ 중 매각 카드는 일단 접어두게 됐다. 26일 투자은행(IB)업계 등에 따르면 김 대표 측은 넥슨의 지주회사인 NXC 지분 전량(98.64%) 매각을 놓고 넷마블, 카카오, MBK파트너스 등과 협상을 벌여왔으나 결국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 넥슨 측은 일본 도쿄 증시에 상장돼 있는 넥슨재팬의 주가 흐름 등을 근거로 15조원 이상을 원했지만, 인수 후보자들은 그에 한참 밑도는 가격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자세히보기]

넷마블 +2.91%넥슨지티 +2.67%위메이드 +1.09%엔씨소프트 +0.51%
위메이드
온라인게임 ‘미르의전설’과 ‘이카루스’의 모바일용 게임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넷마블(251270)
92,100 ▲2,600(2.91%)
시세 차트 관심종목등록

이 종목의 다른 이슈
모바일게임
인터넷은행
BTS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넥슨 몸값 뼈아프게 확인…김정주 다시 경영일선 나서나
    국내 게임 업계 1위 업체인 넥슨 매각이 일단 무산됐다. 창업자인 김정주(51·사진) NXC 대표가 올해 초 입장문을 통해 밝혔던 ‘회사의 성장을 위한 최선의 방안’ 중 매각 카드는 일단 접어두게 됐다. 26일 투자은행(IB)업계 등에 따르면 김 대표 측은 넥슨의 지주회사인 NXC 지분 전량(98.64%) 매각을 놓고 넷마블, 카카오, MBK파트너스 등과 협상을 벌여왔으나 결국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 넥슨 측은 일본 도쿄 증시에 상장돼 있는 넥슨재팬의 주가 흐름 등을 근거로 15조원 이상을 원했지만, 인수 후보자들은 그에 한참 밑도는 가격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자세히보기] 2019/06/28
  • PC게임 결제 한도·청소년 게임 '셧다운제' 없어진다
    성인 한 명당 월 50만원이었던 PC게임 결제 한도 제도가 도입 16년만에 폐지된다. 만16세 미만 청소년의 심야시간(자정~오전 6시) 게임이용을 차단하는 셧다운제도도 단계적으로 완화된다. 정부는 26일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열린 ‘경제활력대책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서비스산업 혁신전략’을 발표했다. 게임 관련 소비가 늘어나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을 것이라는 판단이다. [→자세히보기] 2019/06/27
  • WHO 게임중독 악재에도 힘 받는 韓게임산업…PC게임 부흥 이끌까
    PC 온라인게임 결제한도 폐지로 게임에 대한 인식 개선과 더불어 국내 게임사들이 온라인게임 강국으로 위상을 회복할 수 있을지 이목이 쏠린다. 25일 게임업계에 따르면 게임업계의 숙원이던 PC온라인게임 월 결제한도 폐지가 이달부터 적용될 전망이다. 이에 따라 게임산업에 대한 규제 완화에 대한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WHO(세계보건기구)의 게임 과몰입 질병 등재, 중국의 판호(게임서비스 인·허가권) 발급 중단 등 대내외적으로 위기의 상황에 처해있지만 이번 규제 완화로 업계의 숨통이 트일 것으로 기대된다. [→자세히보기] 2019/06/26
  • 넷플릭스, 게임 만든다
    넷플릭스가 게임 시장에 진출한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세계 최대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업체인 넷플릭스는 오리지널 드라마 시리즈를 바탕으로 한 게임을 제작, 출시한다. 넷플릭스 크리스 리 인터랙티브게임 디렉터는 12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더노보에서 열린 게임쇼 'E3 2019' 콜로세움에서 "우리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를 위해 오랫동안 노력해왔고 팬들의 열정을 목도했다"며 "오리지널 시리즈의 세계를 다른 매체로 확장하는 것이 우리의 목표"라고 말했다. [→자세히보기] 2019/06/13
목록
2066.55

▼6.37
-0.31%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80,500▼
  2. 셀트리온헬스49,400▼
  3. 삼성전자46,050-
  4. 후성11,200▼
  5. 크리스탈신소2,545▼
  6. 이아이디600▼
  7. 일진다이아37,000▲
  8. 아진산업3,350↑
  9. 솔브레인69,600▲
  10. 에이치엘비33,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