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유통 쇼핑 2015/10/01
쿠팡 무더기 갑질 신고에 공정위 팔 걷었다, 본부서 직접 조사

공정거래위원회가 쿠팡 갑질에 대한 신고가 잇따르자 해당 사안에 대한 조사를 서울지방사무소에서 본부로 이관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단순 갑질 신고가 아닌 유통구조 변화로 인한 문제일 수 있는 만큼 유통 산업 전반을 들여다볼 필요가 있다는 판단에서다. 18일 공정위 관계자는 이데일리와 통화에서 “쿠팡과 관련해 다수의 신고가 들어와 사실관계에 대해 확인하고 있다”면서 “온라인 플랫폼 등장으로 유통시장이 격변하는 시점에서 단순히 갑질 사건으로 처리하기보다는 유통시장 변화를 전반적으로 살펴볼 계획”이라고 말했다. [→자세히보기]

신세계 +1.00%현대백화점 -0.48%이마트 -0.69%GS리테일 -0.80%
이마트
(주)신세계의 각 사업부문(대형마트, 백화점)의 전문성 제고 및 핵심 경쟁력의 강화를 목적으로 2011년 5월 1일 인적 분할을 통해 설립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신세계(004170)
302,500 ▲3,000(1.00%)
시세 차트 관심종목등록

이 종목의 다른 이슈
면세점
전자결제
시내 면세점
편의점
중국 소비주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쿠팡 무더기 갑질 신고에 공정위 팔 걷었다, 본부서 직접 조사
    공정거래위원회가 쿠팡 갑질에 대한 신고가 잇따르자 해당 사안에 대한 조사를 서울지방사무소에서 본부로 이관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단순 갑질 신고가 아닌 유통구조 변화로 인한 문제일 수 있는 만큼 유통 산업 전반을 들여다볼 필요가 있다는 판단에서다. 18일 공정위 관계자는 이데일리와 통화에서 “쿠팡과 관련해 다수의 신고가 들어와 사실관계에 대해 확인하고 있다”면서 “온라인 플랫폼 등장으로 유통시장이 격변하는 시점에서 단순히 갑질 사건으로 처리하기보다는 유통시장 변화를 전반적으로 살펴볼 계획”이라고 말했다. [→자세히보기] 2019/06/19
  • '2019 코리아그랜드세일' 17일 개막, 쇼핑문화관광 큰 場선다
    외국인을 대상으로 하는 쇼핑문화관광축제 ‘2019 코리아그랜드세일’이 오는 17일부터 2월28일까지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방문위원회는 이번 코리아그랜드세일 기간에 ‘여행하고(Travel), 맛보고(Taste), 만져보고(Touch)’를 주제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는 850여 개 업체가 외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폭넓은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에어서울, 제주항공 등 8개사가 최대 97%까지 항공권을 할인해주고 K트래블버스가 서울~지방 노선 ‘1+1’ 행사를 한다. [→자세히보기] 2019/01/15
  • 최저임금 속도 조절
    정부가 최저임금 인상에 속도조절을 하겠다고 밝혔음에도 최저임금 인상으로 가장 타격을 받았던 유통업종 주가가 신통치 않은 반응을 보였다. 경기 하강으로 소비가 위축될 것이란 우려가 더 크게 작용하고 있다는 분석이다. 급격한 최저임금 인상은 그동안 유통주 주가를 하락시켜 온 요인 가운데 하나였다. 특히 편의점주가 영향을 크게 받았다. 이 때문에 정부의 확언대로 최저임금 인상 속도가 늦춰진다면 유통주 주가에 호재로 작용할 것이란 점은 분명하다. [→자세히보기] 2018/12/19
  • 쿠팡, 일본 소프트뱅크에서 2조2500억원 투자 '수혈'
    쿠팡은 소프트뱅크 비전펀드로부터 20억 달러의 투자를 받게 됐다고 20일 밝혔다고 중앙일보가 보도. 2015년 6월 소프트뱅크 그룹의 10억 달러(1조 1000억원) 투자 뒤 이뤄진 추가 투자다. 해당 투자금은 국내 인터넷 기업 가운데 사상 최대 규모로 쿠팡은 스스로의 기록을 다시 한번 경신했다. 이번 투자를 바탕으로 쿠팡은 고객을 위한 기술 혁신을 계속 이어갈 계획이다.손정의 소프트뱅크 그룹 회장 겸 CEO는 “김범석 대표가 보여준 거대한 비전과 리더십은 쿠팡을 한국 이커머스 시장의 리더이자 세계에서 가장 혁신적인 인터넷 기업 중 하나로 성장시켰다. 고객들에게 계속해서 더 많은 가치를 제공하고 있는 쿠팡과 손잡게 되어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자세히보기] 2018/11/21
목록
2126.33

▲0.71
0.03%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09,000▼
  2. 셀바스헬스케2,380▼
  3. 바른테크놀로1,250▲
  4. 국보6,250↑
  5. 한진칼31,100▼
  6. 엑사이엔씨1,865▲
  7. 신라젠56,400▼
  8. 줌인터넷7,950▼
  9. 셀트리온헬스57,500▼
  10. 삼성전자45,4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