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6,900 ▲ 1,750 (+3.88%) 08/20 장마감 관심종목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전기차 2011/04/13
'상장폐지 테슬라' 돈줄은 사우디 국부펀드…머스크 "자금지원 약속"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13일(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 국부펀드와 오랫동안 '테슬라 비상장 전환(상장폐지)'을 논의해왔다고 밝혔다고 한국경제가 보도. 지난 7일 테슬라의 상장폐지를 예고하는 단 한 줄의 트윗으로 월스트리트 금융권을 뒤흔들어놓은지 일주일 만이다. 그는 이번 발언으로 필요한 자금을 조달하기 어려울 것이라는 시장의 관측을 일축하는 동시에, 비상장사로의 전환이 사우디아라비아 국부펀드(약 5% 지분)를 비롯해 주요 대주주들의 동의하에 추진되는 것임을 강조했다. [→자세히보기]

엠에스오토텍 +5.84%한국타이어 +3.88%삼화전기 +2.36%성창오토텍 +1.21%
한국타이어
테슬라 ‘모델3’의 메인 공급업체로 선정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상장폐지 테슬라' 돈줄은 사우디 국부펀드…머스크 "자금지원 약속"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13일(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 국부펀드와 오랫동안 '테슬라 비상장 전환(상장폐지)'을 논의해왔다고 밝혔다고 한국경제가 보도. 지난 7일 테슬라의 상장폐지를 예고하는 단 한 줄의 트윗으로 월스트리트 금융권을 뒤흔들어놓은지 일주일 만이다. 그는 이번 발언으로 필요한 자금을 조달하기 어려울 것이라는 시장의 관측을 일축하는 동시에, 비상장사로의 전환이 사우디아라비아 국부펀드(약 5% 지분)를 비롯해 주요 대주주들의 동의하에 추진되는 것임을 강조했다. [→자세히보기] 2018/08/14
  • 찌릿찌리 전기차의 유혹, 올해 2만대 벽 넘는다
    자동차 시장에 친환경 바람이 불면서 전기차를 선택하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 올 상반기에만 1만대가 팔려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2배 이상 팔렸다. 획기적인 주행거리가 구매 욕구를 자극한다. 한번 충전으로 300㎞ 이상 달릴 수 있어 충전에 대한 불안감을 지운다. 올 상반기 국내 완성차 4개사(현대자동차, 기아자동차, 한국GM, 르노삼성자동차)가 판매한 전기차는 총 1만1743대다. 이는 지난해 상반기 전기차 판매량(5041대)보다 두 배 이상 많은 기록이다. [→자세히보기] 2018/07/17
  • '40% 관세폭탄' 맞는 테슬라, 中서 전기차 만든다
    미국의 전기차업체 테슬라가 중국 상하이에 연간 50만대 생산능력을 갖춘 공장을 건설키로 했다. 10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에 따르면 테슬라와 상하이시는 이날 일런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와 잉융 상하이시장이 참석한 가운데 신규 자동차 공장건설을 위한 전략적 협력 각서에 서명했다. 테슬라는 성명서를 통해 "중국 신규공장은 2년내 전기차 생산을 시작하고, 이후 2~3년내 연간생산량을 50만대까지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테슬라는 "중국 신규공장은 계속 성장하고 있는 미국내 전기차 제조에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자세히보기] 2018/07/11
  • 中 전기차 배터리, 韓日 제치고 1위 올라섰다
    중국 전기차 배터리가 세계 최대의 전기차 시장으로 떠오른 자국 시장을 발판 삼아 글로벌 1위로 뛰어올랐다. 기술은 일본이나 한국 업체보다 뒤지지만, 규모가 압도적으로 큰 중국 시장에서 점유율을 높이고 있다. 8일 시장조사업체 SNE리서치가 올해 1~5월 전 세계 전기차에 탑재된 출하량을 집계한 결과, 1위는 중국 CATL로 4311메가와트시(MWh)였다. 근소한 차이지만 2위 일본 파나소닉(4302MWh)을 제치고 처음으로 출하량 기준 세계 1위로 올라섰다. 3위는 또 다른 중국 업체 비야디(BYD)로 2424MWh였다. [→자세히보기] 2018/07/09
목록
2247.88

▲0.83
0.04%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61,000▼
  2. 셀트리온헬스89,600▼
  3. 동방1,920▼
  4. 보락3,100▼
  5. LG디스플레22,850▲
  6. 키이스트3,375▲
  7. 셀트리온제약71,900▼
  8. 코디엠1,280▼
  9. SK하이닉스74,700▲
  10. 에스트래픽15,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