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570 ▲ 170 (+2.02%)
07/09 장마감 관심종목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아이스크림에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이슈테마

이전으로 이슈전체보기 대출가능
교육 2011/06/15
전국 800여개 학교 무더기 등교연기…유은혜 "등교 계속"

유치원과 초등학교 등 2차 등교가 시작된 27일 지역감염 우려에 전국 800여곳이 넘는 학교에서 무더기 등교연기 사태가 빚어지는등 불안감이 커지고 있다. 하지만 유은혜 부총리는 "지금 등교수업을 하지 못한다면 올해는 아예 하지 못할 것"이라며 등교를 계속 유지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특히 물류센터발 감염이 일파만파로 확산되고 있는 부천에서는 251개 학교에서 고3을 제외한 학생들의 등교가 모두 중단됐다. 또 부천과 가까운 인천에서도 확진자가 속출하면서 부평구와 계양구에서 243개 유치원과 학교가 긴급히 등교를 중지하고 원격수업...[→자세히보기]

YBM넷 +5.74%윌비스 +4.42%청담러닝 +4.27%메가엠디 +3.31%
아이스크림에
동사는 전체 교육산업 내 에듀테크 산업 영역 중 초등학생을 주 대상으로 하는 '스마트러닝' 사업을 영위. 주력 제품은 '아이스크림홈런' , 초등 대상 온라인 자기주도학습 프로그램이 거의 대부분을 차지

관련뉴스

더보기

주요종목

더보기

이슈 관련 리포트

더보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더보기
  • 전국 800여개 학교 무더기 등교연기…유은혜 "등교 계속"
    유치원과 초등학교 등 2차 등교가 시작된 27일 지역감염 우려에 전국 800여곳이 넘는 학교에서 무더기 등교연기 사태가 빚어지는등 불안감이 커지고 있다. 하지만 유은혜 부총리는 "지금 등교수업을 하지 못한다면 올해는 아예 하지 못할 것"이라며 등교를 계속 유지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특히 물류센터발 감염이 일파만파로 확산되고 있는 부천에서는 251개 학교에서 고3을 제외한 학생들의 등교가 모두 중단됐다. 또 부천과 가까운 인천에서도 확진자가 속출하면서 부평구와 계양구에서 243개 유치원과 학교가 긴급히 등교를 중지하고 원격수업...[→자세히보기] 2020/05/28
  • 닫힌 교문 내일 추가 개방…고2·중3·초1∼2·유치원생 등교
    고등학교 2학년과 중학교 3학년, 초등학교 1∼2학년, 유치원생들이 2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처음으로 학교에 간다. 20일 고3에 이어 두 번째로 순차적 등교·등원이 시작되지만, 이를 둘러싼 우려는 여전히 가시지 않고 있다. 26일 교육부에 따르면 27일 고2·중3·초1∼2·유치원생들의 등교가 시작된다. 이 학생들은 코로나19 사태로 애초 등교 시작일인 3월 2일보다 87일 늦게 교문 안에 첫발을 내디딘다. 대학 입시나 취업 때문에 매일 등교하는 고3과 달리 이번에는 학교·교육청별로 여건에 따라 학년·학급별 격주제와 등교...[→자세히보기] 2020/05/26
  • 유치원·초중고 등교 1주일 또 연기…고3 20일 등교
    서울 이태원 클럽을 중심으로 코로나19 지역 감염이 재확산하면서 유치원 및 초·중·고 등교수업이 1주일씩 추가 연기됐다. 박백범 교육부 차관은 11일 오후 정부세종청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학년별 등교수업 시작일을 일주일씩 뒤로 미룬다고 발표했다. 13일로 예정돼 있던 고등학교 3학년의 등교 수업은 20일로 연기됐다. 고2·중3·초1∼2·유치원생 등교는 27일로 연기됐고, 고1·중2·초3∼4학년 등교는 6월 3일로 미뤄졌다. 중1과 초5∼6학년은 6월 8일에 마지막으로 등교한다. 지난 4일 교육부가 발표했던 학년별 등교수업 일정이 일주일씩 순연된 것이다. [→자세히보기] 2020/05/12
  • 등교 재연기 꺼내든 정부…"역학조사 결과보고 판단"
    서울 이태원 클럽과 관련된 코로나19 확진자가 속출하면서 코앞으로 다가온 고3 등교에도 비상이 걸렸다. 최근 소강 상태를 보였던 코로나 확산세가 다시 거세지자, 등교 시기를 재조정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덩달아 커지고 있는 분위기다. 정부는 주말 사이 "등교 연기를 거론하기가 시기상조"라는 입장을 바꾸고 "위험도에 따라 등교 시기를 연기할 수 있다"고 밝혔다. 10일 교육부는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를 비롯한 감염병 관련 전문가들과 유치원·초·중·고교 등교 시점에 대한 재논의에 들어갔다. [→자세히보기] 2020/05/11
목록
2167.90

▲9.02
0.42%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24,000▲
  2. 삼성전자53,100▲
  3. 카카오355,000▲
  4. 금비59,800▲
  5. 셀트리온헬스106,800▲
  6. SK하이닉스83,200▼
  7. NAVER288,500▲
  8. LG화학540,000▲
  9. SK바이오팜205,500▼
  10. 쏠리드6,4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