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미니홈 미니홈 원격지원
씽크풀
  검색
  마이메뉴
종목의발견
시세급변주
종목추천/진단
종목추천
종목진단
공인인증무료진단
월정액제
도전 나도전문가
씽크 매매신호
패턴 종목발굴
정배열 강세
낙폭과대
상한가 예상
중장기추세매매
종목뉴스
종목공시
나도전문가 참가신청
 
 
 
  thinkels  
종목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목록보기
광주 아파트 화재로 50대 부부 사망…전동킥보드 충전 중 발화 추정
이투데이 | 2019-09-12 13:39:06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dwt84@etoday.co.kr)



광주의 한 아파트에서 6명이 사상한 화재가 발생한 가운데, 충전 중인 전동킥보드에서 시작된 것으로 보인다는 감식 결과가 나왔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은 현장에서 킥보드 잔해를 수거, 정밀 감식을 진행한다.

12일 광주 광산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국립과학수사연구원, 광산소방서 화재조사반, 한국전기안전공사와 함께 광산구 송정동 화재 현장의 합동 감식 작업을 벌인 결과 현관 앞 거실에 놓여있던 전동킥보드에서 처음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경찰은 현관과 개방형 구조로 연결돼 있는 거실 공간에 놓인 전동킥보드 주변 벽지와 바닥이 집중적으로 타고 그을린 점으로 미뤄 이같이 추정했다.

또 킥보드 내장 배터리·전선 플러그 등 주변 상황을 토대로 화재 당시 전동킥보드가 충전 중이었던 것으로 보고 있다. 전기적 요인에 의한 불로 볼만한 정황도 다수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은 현관문 근처에서 불이 크게 나는 바람에 집 안에 머물던 사람들이 대피하는 데 어려움을 겪은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이날 오전 4시 21분께 광주 광산구 한 아파트 5층 A(53·남)씨 집에서 불이 나 119소방대에 의해 20여 분만에 꺼졌다.

불이 난 집안에는 A 씨 부부, 20대 딸과 아들, 아들의 친구 등 모두 5명이 머물고 있었다.

불이 나자 아들(23)과 친구(24)는 5층 창문에서 뛰어내려 탈출했다. 딸(22)은 보일러실 창틀에 매달려 있다가 이웃의 도움을 받아 구조됐다.

다른 주민들도 A 씨의 추락에 대비해 완충작용을 할 수 있도록 쓰레기봉투를 화단에 옮겼지만, 다른 곳으로 추락한 A 씨는 끝내 숨졌다. A 씨의 부인은 현관 앞 수납장 앞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주민 수십 명이 화재에 대피한 가운데 주민 11명이 연기를 흡입해 두통 등을 호소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청주 화재 발생…남이면 물류창고서 불 '1시간째 진화 중'
전주 여인숙 화재 발생, 건물 일부 붕괴…투숙객 3명 사망
화성 재활용업체서 화재 발생…대응 2단계 발령, 5시간만에 큰 불길 잡아
익산 산부인과 병원서 화재 발생…산모·신생아 21명 긴급 대피
고양시 지영동 박스공장 화재 2시간 만에 진화…원인 조사 중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목록보기
이전뉴스 [고속도로 교통상황] 귀성길 정체, 서울→부산 7시간 10분…“오후 8시께 완화”  
다음뉴스 "개인기보다 팀플레이" 스콜라리 뚝심의 승리  
 
회원로그인
쪽지답글마이페이지
오늘의 이슈
실시간 검색 인기 토론방
1 셀트리온 253,500
2 삼성전자 58,300
3 진원생명과학 28,200
4 시스웍 2,695
5 엑세스바이오 30,700
6 라이브파이낸 1,360
7 카카오 343,000
8 현대차 170,000
9 러셀 2,795 -
10 삼성바이오로 698,000
고객센터 |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제안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처리방침 | 정보제공윤리강령 | 법적고지 | 공인인증발급안내 | 사이트맵
 
본 사이트에서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정보를 무단 복사,전재 할 수 없습니다.
(주)씽크풀 서울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70, 15층(여의도동, 미원빌딩) 고객센터 1666-6300 사업자 등록번호 116-81-54775 대표 : 김동진
Copyright since 1999 ⓒ ThinkPool Co.,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