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미니홈 미니홈 원격지원
씽크풀
  검색
  마이메뉴
종목의발견
시세급변주
종목추천/진단
종목추천
종목진단
공동인증무료진단
월정액제
도전 나도전문가
씽크 매매신호
패턴 종목발굴
정배열 강세
낙폭과대
상한가 예상
중장기추세매매
종목뉴스
종목공시
나도전문가 참가신청
 
 
 
  thinkels  
종목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목록보기
윤석헌 금감원장 "카드업계, 금융소비자 관점으로 다시 살펴봐야"
프라임경제 | 2019-09-08 21:28:44
[프라임경제] 금융감독원(원장 윤석헌)은 지난 6일 은행회관 뱅커스 클럽에서 '신용카드사 CEO 오찬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는 윤석헌 원장과 여신금융협회장·신용카드사 대표이사 등 신용카드 업계 관계자들이 참석했으며, 신용카드 업계의 장기 발전 방향과 주요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윤 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건전성 관리 △소비자보호 강화 △포용금융 실천 △금융혁신 추진 등 현재 신용카드업계가 나서야 할 중요한 사항들에 대해 당부의 말을 전했다.

윤 원장은 "카드사의 안정적인 성장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건전성이 중요하다"며 "최근 대내외 리스크가 증가하는 상황에서 리스크 관리에 만전을 기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소비자보호 강화와 포용금융 실천을 위해 금융소비자 보호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서민·영세상인 등 취약계층의 금융접근성 제고에도 적극 나서줄 것을 요청했다.

그는 "일부 카드사에서 발생하는 고객 설명의무 불이행이나 카드대출 금리산정 문제와 같은 사례는 기업의 이미지뿐만 아니라 카드업에 대한 소비자의 신뢰를 저하시킨다"며 "(신용카드사가) 금융소비자의 관점으로 상품 개발부터 판매에 이르는 전 과정을 다시 살펴볼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끝으로 윤 원장은 "제4차 산업혁명에 대응하고 장기적으로 생존하기 위해 끊임없는 금융혁신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이런 점에서 '금융혁신지원특별법' 시행 이후 카드사의 다양한 혁신금융서비스 추진 노력은 주목할 만 하지만, 혁신 과정에서 취약계층의 불편함을 가중시키거나 금융소비자의 권익을 침해하지 않도록 세심한 배려가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김동운 기자 kdw@newsprime.co.kr <저작권자(c)프라임경제(www.newsprime.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목록보기
이전뉴스 [미리보는 이데일리 신문]퇴직연금 낮은 수익률 탓…기업 충당금 부담 커진다  
다음뉴스 "010" 이라도 의심해야…똑똑해진 보이스피싱  
 
회원로그인
쪽지답글마이페이지
오늘의 이슈
실시간 검색 인기 토론방
1 셀트리온 350,500
2 삼성전자 69,600
3 셀트리온헬스 135,600
4 셀트리온제약 236,300
5 우리바이오 9,410
6 신풍제약 178,500
7 일신바이오 8,750
8 SK하이닉스 109,000 -
9 포스코케미칼 99,200
10 대한과학 23,150
고객센터 |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제안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처리방침 | 정보제공윤리강령 | 법적고지 | 공인인증발급안내 | 사이트맵
 
본 사이트에서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정보를 무단 복사,전재 할 수 없습니다.
(주)씽크풀 서울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70, 15층(여의도동, 미원빌딩) 고객센터 1666-6300 사업자 등록번호 116-81-54775 대표 : 김동진
Copyright since 1999 ⓒ ThinkPool Co.,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