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미니홈 미니홈 원격지원
씽크풀
  검색
  마이메뉴
종목의발견
시세급변주
종목추천/진단
종목추천
종목진단
공동인증무료진단
월정액제
씽크 매매신호
패턴 종목발굴
정배열 강세
낙폭과대
상한가 예상
중장기추세매매
종목뉴스
종목공시
 
 
 
   
종목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목록보기
"LX 전 감사, 이상직 의원 지역구에 부당 후원했지만 처벌 안 받아"
한국경제 | 2020-10-16 23:13:32
한국국토정보공사(LX)의 전 감사가 직원들로부터 반납받은 성과급 수억원을 이
상직(무소속) 의원에게 집중적으로 기부한 사실이 드러났음에도 아무런 처벌을
받지 않았다는 주장이 나와 논란이 일고 있다.

국민의힘 김상훈 의원은 16일 국토교통부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LX의 류모
전 상임감사가 2018년 12월 공사 직원 성과급을 반납받아 4억1700만원의 기부
금을 조성해 31곳의 기부처를 정했는데 25곳이 전주시 완산구였다"라며 &
quot;이곳은 누구의 지역구냐"라고 질문했다. 이에 김현미 장관은 "
이상직 의원"이라고 답변했다.

이에 김 의원은 "류 전 감사가 기부처 31곳 중 25곳을 직접 선정해서 기부
하고서 우연의 일치라고 말하는데, 말이 되느냐"며 "직원 성과급을
거둬서 친구 선거에 도와주려 했는데도 아무런 처벌을 받지 않았다"고 말
했다. 류 전 감사와 이 의원은 학교 동문인 것으로 밝혀졌다.

앞서 공사는 2016년 8월 성과연봉제 조기이행 방침에 따라 지급받았던 성과급을
반납하도록 한 기획재정부 지침에 따라 공사 직원 1290명이 반납한 4억1700만
원을 사회복지단체 등에 기부하기로 했다. 그런데 류 전 감사는 자신의 직무권
한을 넘어 다른 임직원의 소관 사항인 기부금 지급 대상을 직접 정했다는 것이
다.

김 장관이 "류 전 감사가 감사원 감사를 받은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하자 김 의원은 "감사를 받았지만 그것으로 끝났다"라며 "정
상적이라면 감사 결과 고발돼야 할 사안"이라고 주장했다.

한편, 류 전 감사는 감사원 감사 결과 올해 초 해임됐다. 류 전 감사는 당시 이
와 같은 부당 기부 외에도 인사에 부당하게 개입하고, 사적으로 알고 있는 업체
와 계약을 체결하도록 요구한 행위 등으로 해임 결정됐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목록보기
이전뉴스 뉴욕증시, 美 소매판매 개선·화이자백신 긴급 사용 승인 소식에 상승 출발  
다음뉴스 "보험산업 성장 공백 사업재조정으로 메워야"  
 
회원로그인
쪽지답글마이페이지
오늘의 이슈
rassi
실시간 검색 인기 토론방
1 셀트리온 311,000
2 삼성전자 87,300
3 기아차 87,500
4 현대차 259,500
5 삼성제약 8,920
6 셀트리온헬스 140,800
7 모아텍 12,850
8 셀트리온제약 180,400
9 LG전자 165,000
10 SK하이닉스 130,500 -
고객센터 |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제안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처리방침 | 정보제공윤리강령 | 법적고지 | 공인인증발급안내 | 사이트맵
 
본 사이트에서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정보를 무단 복사,전재 할 수 없습니다.
(주)씽크풀 서울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70, 15층(여의도동, 미원빌딩) 고객센터 1666-6300 사업자 등록번호 116-81-54775 대표 : 김동진
Copyright since 1999 ⓒ ThinkPool Co.,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