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미니홈 미니홈 원격지원
씽크풀
  검색
  마이메뉴
투자의맥
이슈&모멘텀
리더스클럽
전문가전략
선물옵션전략
해외증시분석
데일리 시황분석
시세분석
업종분석
수급분석
 
 
 
  thinkels  
이슈&모멘텀
뉴욕증시, Fed 실망·코로나19 백신 불확실성에 '하락'
작성자 : 한국경제          작성일 : 2020/09/18 06:26
뉴욕증시가 주요 지수는 중앙은행(Fed)의 9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결과에
대한 실망감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배포 시점의 불확
실성 등으로 하락했다.

17일(이하 미 동부 시각)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
는 전장보다 130.40포인트(0.47%) 하락한 27,901.98에 거래를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28.48포인트(0.84%) 내린 3,357
.01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140.19포인트(1.27%) 내린 10,910.28에 장
을 마쳤다.

시장은 전일 종료된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영향과 코로나19 백신 관련 소식
등을 주목했다.
시장은 Fed 저금리 방침에 '실망'…코로나19 백신 보급 시기
논란
Fed가 장기간 저금리를 유지하겠다는 방침을 명확히 제시했지만, 시장에선 기대
보다 부족했다는 평가가 나온다. 자산매입 규모 확대나 구성의 변화 등 더 적극
적인 조치가 나오지 않으면서 실망감이 확대됐다. Fed가 물가 과열을 용인할 &
#39;일정 기간'이나 '완만함'의 정도에 대해 구체적 언급을 하지
않은 점도 실망스러운 요인으로 꼽혔다.

전문가들은 Fed가 더 적극적일 필요가 있었다고 지적했다. 에버딘 스탠더드 인
베스트먼트의 제임스 아테이 수석 투자 매니저는 "Fed가 장기간 금리를 낮
게 유지할 것이라고 말했지만, 그것으로 충분하지 않다"면서 "금리를
올리지 않는 것만으로는 더는 시장에 충분하지 않으며, 더욱더 많은 것을 할
필요가 있다"고 했다.

여기에 코로나19 백신의 보편적인 보급 시기에 대한 논란도 커지면서 투자자들
을 불안이 가중됐다. 로버트 레드필드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 국장은 대중들
이 일반적으로 백신을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이는 시점이 내년 2분기 후반
혹은 3분기라고 예상했다. 이에 대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백신이 이르면 다
음 달에도 승인될 수 있고, 즉시 보급될 것이라고 반박했다.

모더나의 최고경영자(CEO)는 이날 CNBC와 인터뷰에서 올해 11월에 백신의 효과
를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그는 다음달인 10월에도 백신 효과 확인이
가능할 수도 있지만, 가능성은 크지 않다고 했다.
신규 부양책 증액에 공화당도 '냉담'…트럼프, 틱톡딜 최종 결
정 앞둬
또 미국의 신규 부양책을 둘러싼 불확실성도 이어졌다. 트럼프 대통령은 전일
공화당이 부양책 규모를 증액할 것을 촉구했다. 월스트리트저널 등 주요 외신들
은 대통령의 이런 제안에 대해 일부 공화당 의원들이 냉담한 반응이라고 보도했
다.

트럼프 대통령은 전날 회견에서 "일부 공화당 의원들이 동의하지 않지만,
설득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사람들이 돈을 받는 것을 보고 싶다&
quot;고 밝혔다. 래리 커들로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NEC) 위원장은 "1조
5000억 달러의 패키지가 가능한 범위 내에 있다"고 했다.

중국 바이트댄스의 틱톡 매각과 관련해서는 기대가 유지되고 있다. 주요 외신은
바이트댄스가 오라클과 함께 틱톡 미국 사업 등을 담당하는 '글로벌 틱톡
'을 앞세워 미국에 상장하는 방식을 추진하고 있다고 전했다.

오라클의 지분은 약 20% 정도로 예상되지만, 월마트도 지분을 획득하고 바이트
댄스에 대한 기존 투자자인 제너럴 애틀랜틱 등도 지분을 살 경우 미국 측 지분
이 절반을 넘을 수 있다는 전망도 있다.

다만 트럼프 대통령이 이를 최종 승인할 것인지는 여전히 불확실하다. 마크 메
도스 백악관 비서실장은 바이트댄스가 지배적으로 틱톡을 운영하는 방식은 대통
령의 당초 의도에 부합하지 않을 것이라고 했다. CNBC는 트럼프 대통령이 24~3
6시간 안에 최종 결정을 내릴 것이라고 전했다.주간 실업지표 등 '혼조
9;…기술주 불안 이어져
미국의 주간 실업 지표는 시장에 뚜렷한 방향성을 제시하지 못했다. 노동부는
지난주 실업보험청구자수가 전주보다 3만3000명 줄어든 86만명(계절 조정치)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저널이 집계한 예상치 87만5000명보다 소폭 줄었다. 지
난 5일로 끝난 주간까지 일주일 이상 연속으로 실업보험을 청구한 사람의 수는
91만6000명 감소한 1262만8000명을 나타냈다. 예상보다는 다소 양호했지만, 여
전히 대규모 실업이 지속하고 있다는 우려도 커졌다.

이날 발표된 다른 경제지표는 다소 부진했다. 상무부는 8월 신규 주택 착공 실
적이 전월 대비 5.1% 감소한 141만6000채를 나타냈다고 발표했다. 시장 예상치
인 145만 채보다 부진했다.

주택착공 허가 건수는 0.9% 줄어든 147만 채를 기록했다. 시장 예상치인 150만
채에 미치지 못했다. 9월 필라델피아연은 지수는 전월 17.2에서 15.0으로 하락
했지만 시장 예상치엔 부합했다.

이날 종목별로는 기술주 불안이 이어졌다. 애플 주가는 1.6% 하락하고, 페이스
북 주가는 3.3% 내렸다. 테슬라는 4.1% 이상 하락했다. 업종별로는 커뮤니케이
션이 1.84% 하락했고, 기술주도 0.84% 내렸다. 반면 산업주는 0.23% 상승했다.


시카고옵션거래소(CBOE)에서 변동성지수(VIX)는 전 거래일보다 1.61% 상승한 2
5.46을 기록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윗글 ▲  BTS·블랙핑크·몬스타엑스…'K팝 캐릭터' 시장 급팽창
아랫글 ▼  빌 게이츠 "코로나 2022년 종식"…뉴욕증시, 이틀째 상승[모닝브리핑]
 
회원로그인
쪽지답글마이페이지
오늘의 이슈
rassi
이슈&모멘텀
"5년 뒤 쓰레기대란?"…..
신세계그룹 17개사 총출..
코로나19로 늘어난 음주..
"월세 내다가 허리 휜다..
[속보] 기상청 "전남 여..
'코로나 후 처음' 인천-..
'WTO 사무총장 도전' 유..
EU 국가 간, WTO 사무총..
美 연방법원, 중국 '위..
"중국, 1단계 무역합의..
고객센터 |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제안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처리방침 | 정보제공윤리강령 | 법적고지 | 공인인증발급안내 | 사이트맵
 
본 사이트에서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정보를 무단 복사,전재 할 수 없습니다.
(주)씽크풀 서울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70, 15층(여의도동, 미원빌딩) 고객센터 1666-6300 사업자 등록번호 116-81-54775 대표 : 김동진
Copyright since 1999 ⓒ ThinkPool Co.,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