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미니홈 미니홈 원격지원
씽크풀
  검색
  마이메뉴
투자의맥
이슈&모멘텀
리더스클럽
전문가전략
선물옵션전략
해외증시분석
데일리 시황분석
시세분석
업종분석
수급분석
 
 
 
   
이슈&모멘텀
"DLF 사태 여파" 3분기 ELS·DLS 잔액 2년 만에 하락전환
작성자 : 뉴스핌          작성일 : 2019/12/25 12:00

[서울=뉴스핌] 전선형 기자 = 해외금리 연계 파생결합펀드(DLF) 사태로 파생결합증권의 잔액이 2017년말 이후 2년 만에 하락 전환한 것으로 나타났다. 파생결합증권을 통한 투자자의 이익도 30% 줄었다.

금융감독원은 올해 9월말 기준 파생결합증권 잔액이 111조2000억원으로 전 분기보다 5조3000억원(4.5%) 감소했다고 25일 밝혔다. 파생결합증권은 지난 2016년말 101조3000억원에서 2017년 90조원으로 줄었다가 2018년 111조8000억원으로 늘었다. 

또 9월말 기준 파생결합증권 발행액은 23조5000억원으로 전 분기보다 11조9000억원(32.7%) 감소했고, 상환액은 29조2000억원으로 3조9000억원(11.8%) 줄었다.

금감원은 "미국과 중국 무역분쟁 및 홍콩 무력시위 사태로 해외증시가 부진했고, 국내 DLF 사태가 발생하며 파생결합증권 투자수요가 감소로 발행과 잔액이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파생결합증권 중 주가연계증권(ELS)과 주가연계파생결합사채(ELB) 발행액은 18조원으로 전분기 대비 9조8000억원(35.3%) 감소했다. 기초자산별 보면 지수형 ELS·ELB 발행은 15조5000억원으로 전분기보다 9조6000억원(38.2%) 급감한 것으로 집계됐다. 반면 종목형은 2조2000억원으로 전분기 대비 1000억원 가까이 늘었고, 혼합형은 2000억원 증가했다.

전체 상환액도 감소했다. 9월말 ELS·ELB 상환액은 21조7000억원으로 전 분기 대비 4조2000억원(16.2%) 감소했다. 조기상환 금액은 18조3000억원으로 전분기 대비 18.7% 줄었다. 6개월 이상 경과한 ELS·ELB의 조기상환 금액은 6조7000억원으로 전체 상환액의 30.9%를 차지했다.

9월말 기준 ELS·ELB 잔액은 72조1000억원으로 전 분기 대비 4조원(5.3%) 감소했다. 공모와 사모는 각각 3조5000억원, 5000억원 감소했다.

기타파생연계증권 DLS·DLB의 경우 9월말 발행액이 6조5000억원으로 전 분기 대비 24.4% 축소됐다. 원금비보장형 DLS의 발행액은 3조8000억원으로 2조1000억원(35.6%)이 감소했다. 사모 DLS·DLB의 발행액은 4조5000억원으로 31.8% 줄었다.

반면 상환액은 7조5000억원으로 전 분기 대비 3000억원(4.2%) 증가했다. 이 가운데 만기상환 금액은 3조7000억원으로 전 분기보다 4000억원(12.1%) 늘어났다. 금감원은 금리 DLS·DLB의 만기 6개월 이내 단기상품 발행이 증가하면서 만기상환액이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파생결합증권 시장이 위축되면서 투자자의 이익도 줄었다. 9월말 파생결합 투자자의 투자이익은 8416억원으로 전 분기보다 4687억원(30.8%) 감소했다. DLF 사태의 영향으로 DLS·DLB의 투자수익률은 전 분기 대비 1.9%포인트 감소한 1.5%를 나타냈다.

지수형 ELS·ELB의 투자수익률은 3.4%로 평균 투자수익률(3.4%)과 유사한 수준이었다. 종목형 ELS·ELB 투자수익률은 2.9%로 평균을 밑돌았다.

증권사 수익도 크게 감소했다. 증권사의 파생결합증권 발행·운용 이익은 686억원으로 전 분기 대비 1959억원(74.1%)이나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9월말 기준 녹인(Knock-In, 손실 발생 시점)이 발생한 파생증권은 2112억원이며 이 중 1084억원(51.3%)이 2021년 이후 만기가 도래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9월말 기준 신규 녹인 발생금액은 683억원으로 전체 낙인 발생금액(2112억원) 중 32.3%를 차지했다.

금감원은 "ELS 등 파생결합증권 투자시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 있는 상품이라는 점을 명심하고, 손익발생조건과 기초자산에 대한 이해가 필요하다"며 "기초자산의 수가 많을수록, 제시수익률이 높을수록 더 위험한 상품"이라고 강조했다. 

 

intherain@newspim.com

윤석헌 "DLF 징계, 시장에 올바른 시그널 줄 것"
"DLF 사태, 금융회사 윤리의식 부재가 원인"
다시 돈 몰리는 ELS·DLS...'홍콩H지수 강세, 금융당국 대책' 등 호재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윗글 ▲  日검찰, 자민당 의원 中기업 뇌물 수수혐의로 체포
아랫글 ▼  현대건설, 칠레 교량공사 "중단" 선언 하루만에 "진행 중" 발표
 
회원로그인
쪽지답글마이페이지
오늘의 이슈
이슈&모멘텀
[뉴욕증시] "코로나19"..
정부 "우한 교민 수송..
구글, 삼성 갤럭시 언팩..
이번엔 ‘우한 폐렴’…..
정부, 전세기 투입 검토..
민주당, 재난대응·국민..
[주간추천주] 현대차·..
워런 버핏도 당했다.....
[주말 이슈+] 北 개별관..
‘갤럭시폴드 후속작’..
고객센터 |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제안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처리방침 | 정보제공윤리강령 | 법적고지 | 공인인증발급안내 | 사이트맵
 
본 사이트에서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이용자는 본 정보를 무단 복사,전재 할 수 없습니다.
(주)씽크풀 서울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70, 15층(여의도동, 미원빌딩) 고객센터 1666-6300 사업자 등록번호 116-81-54775 대표 : 김동진
Copyright since 1999 ⓒ ThinkPool Co.,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