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뉴스

한국지엠 비정규직 해고자 중 20명 복직
13843856 | 2020-01-21 19:07:29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한국지엠 하청업체 소속이었다가 군산공장 폐쇄 등으로 해고된 근로자 중 일부가 복직하게 됐다.

21일 업계에 따르면 한국지엠 하청업체 사장단과 비정규직 노조는 비정규직 해고 근로자 46명 중 20명이 복직하는데 잠정 합의했다.




한국지엠 비정규직 해고자 중 20명이 복직하게 됐다. 한국지엠 군산공장 모습. 사진/뉴시스




이들은 2018년 한국지엠 군산공장 폐쇄 등에 따라 해고됐다. 이번에 복직하는 근로자들은 한국지엠 부평1공장에서 도장 등 업무를 담당할 예정이다.

한편, 한국지엠 비정규직 해고자들은 지난해 8월 인천 부평구에 위치한 본사 앞에 9m 철탑을 세워놓고 2개월가량 고공농성을 벌이기도 했다.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이전뉴스
호텔신라 정기임원인사…"성과주의 원칙 기반"
다음뉴스
문 대통령 "튼튼한 국방이 평화의 기본…국방개혁 속도감 있게"
2162.84

▼32.66
-1.49%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77,500▼
  2. 소프트센우38,550▲
  3. 삼성전자59,100▼
  4. 성문전자우13,800-
  5. 셀트리온헬스64,300▼
  6. 메디앙스9,650▼
  7. 이루온1,655▲
  8. 오공12,050▼
  9. 신풍제약8,930▲
  10. 모나리자8,150▲